•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71-80 / 128건

십분위분배율 [deciles distribution ratio] 경제용어사전

십분위분배율은 한 나라의 모든 가구를 소득 크기에 따라 10등분해 상위 20% 소득에 대한 하위 40% 계층의 소득비율을 말한다. 이 값이 클수록 소득분배가 평등하고 낮을수록 소득분배가 불공평하다는 의미다. 따라서 완전히 평등한 나라라면 십분위분배율은 2, 완전히 불평등하다면 십분위분배율은 0이 된다. 단점은 중간 계층의 소득이 어느 정도인지 알기 어렵다는 것이다. 로렌츠곡선, 지니계수와 함께 소득 불균형을 측정하는 지표로 활용된다.

부분임대 아파트 경제용어사전

전용 85㎡ 이상 아파트의 방 한 칸을 전·월세로 세를 줄 수 있도록 출입문을 따로 내고 화장실 등을 별도로 설치한 것이다. 2008년 뉴타운에서 시작돼 재개발 로 확산된 데 이어 서울 개포주공 재건축에도 도입됐다. 부분임대는 서울시가 1~2인 가구 증가에 대비해 적극 권장하고 있어 더욱 확산될 전망이다.

바이오매스 [biomass] 경제용어사전

에너지로 전용할 수 있거나 특정 공정을 통해 에너지를 생산하는 농작물, 폐기물, 목재, 생물 등을 총칭하는 것. 바이오디젤 바이오 에탄올 등의 바이오연료 및 화학소재의 원료로 활용된다. 옥수수와 사탕수수는 1세대, 목재나 볏집 등 목질계는 2세대, 미세조류 등은 3세대로 불린다.

땅콩주택 [duplex home] 경제용어사전

한 개 필지에 닮은꼴로 나란히 지어진 두 가구의 집을 말한다. 미국에선 ''''듀플렉스 홈''''으로 불리지만 한국에선 한 개의 단독주택 필지에 두 채의 집을 지어놓은 모양으로 땅콩처럼 하나의 껍데기에 두 채의 집이 들어가 있어 ''''땅콩주택''''이란 별칭이 붙었다. 가구당 4억원 이하로 지을 수 있고 마당을 확보할 수 있어 아이들이 있는 30~40대가 주 수요층이다.

가정식 대용 [home meal replacement] 경제용어사전

기존 냉동식품과 달리 조리 즉시 냉장·냉동한 덕분에 데우기만 하면 한 끼 식사가 될 수 있는 가정식 대용품을 말한다. 샐러드부터 덮밥, 볶음밥, 스파게티, 육개장, 부대찌개, 갈비탕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HMR산업은 1인 가구가 증가하고,">고령화 가 심해지며 여성의 사회 진출이 늘어날수록 관련 시장도 커진다.

공정시장가액비율 경제용어사전

... 적용하게 된다. 공시지가 100%를 과표로 삼을 경우 세부담이 급격하게 커지는 것을 막기 위해 도입했다. 2018년 6월 현재 주택에 적용되는 재산세의 공정시장가액비율은 60%이다. 종부세 과세표준은 합산한 보유 주택 공시가격에서 6억원(1가구 1주택은 9억원)을 초과하는 금액에 공정시장가액비율(현행 80%)을 곱한 금액이 된다. 이 비율을 높이면 과세표준 금액이 높아지면서 세 부담이 늘어난다. 이 방안은 국회 동의 없이 시행령만 개정하면 된다.

보금자리주택 경제용어사전

... 임대주택 을 말한다. 개발제한구역 을 해제해 보금자리주택지구로 지정, 사업을 진행하는 전형적인 보금자리주택 외에 일반 공공택지 에서 공급하는 보금자리주택도 있다. 2009년부터 2018년까지 중소형 분양주택 70만 가구와 임대주택 80만 가구 등 총 150만 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분양의 경우 신규택지에 비해 15% 정도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함을 원칙으로 하며 임대의 경우 공공임대(10년), 장기전세(20년 임대), 장기임대(30년이상)의 3종류가 ...

에너지저장장치 [energy storage system] 경제용어사전

전력이 남아돌때 저장한 뒤 부족할 때 쓰거나 필요한 곳으로 보내주는 저장장치. 태양광, 풍력 등 신재생에너지 를 생산할 때 출력을 안정화하는 데 쓰이지만, 정전 등 비상시에도 활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전기자동차 보급을 위한 핵심 인프라 로도 쓰인다. 가정에선 심야전력 등을 저장했다가 피크타임에 쓸 수 있도록 해 전기 요금을 아낄 수 있는 제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ESS 저장 방식으로는 리튬이온 전지 (LIB), 나트륨황전지(SaS)...

실거래가 상환제 경제용어사전

복지부가 정한 의약품의 상한가보다 병원이 더 싼 값에 제약사로부터 약을 구매하면 절감한 금액의 70%를 병원에 인센티브로 돌려주는 제도다. `저가구매인센티브 제도'라고도 한다. 하지만 이를 근거로 대형병원 등이 원내 조제약 입찰 시 가장 낮은 가격을 제시하는 제약사 의약품을 구매하는 등 등 저가구매 논란을 불러왔다. 이로 인해 이제도는 2014년 7월 폐지되었다. 대신 병원이 제약사에서 의약품을 저가로 구매하면서 '원내에서 사용되는 전체 약품비'를 ...

보편적 시청권 경제용어사전

... 2006년 2월 축구국가대표팀의 시리아전이 케이블 스포츠 채널을 통해서 독점 중계되는 한국방송 사상 초유의 일이 벌어졌다. 이 일을 계기로 국민적 관심 스포츠는 반드시 지상파 방송사가 ''무료''로 우선적으로 방송해야 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보편적 접근권''을 도입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오기 시작했다. 현재 방송법상 SBS가 올림픽과 월드컵을 단독중계하기 위해서는 국민 전체가구 수의 90% 이상이 시청할 수 있는 방송수단을 확보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