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8 / 8건

인공강우 경제용어사전

... 선두주자다. 인공강우 시설을 갖춘 지방자치단체만 2000개가 넘는다. 백두산과 같이 높은 지대에서는 포탄을 발사한다. 지형 특성을 감안해 미사일, 인공지능(AI) 무인기, 드론 등을 활용해 이곳저곳에서 인공 비를 만들어 내고 있다. 가뭄이 심각했던 2007년 랴오닝성에서 로켓 1500발을 발사해 2억8300만t에 달하는 비를 내리게 한 전례도 있다. 태국은 전용 수송기를 통해 물 수천L를 직접 허공에 뿌리는 방법을 즐겨 쓴다. 인공강우는 효과적으로 미세먼지를 제거하는 ...

효과가뭄지수 [effective drought index] 경제용어사전

비가 온 뒤 유출된 양을 빼고 잔존량(유효수자원량)을 계산해 평균치와 비교한 값이다. 그 값이 0이면 '정상', -1 이하면 '약한 가뭄', -1.5 이하는 '심한 가뭄', -2.5부터는 '극심한 가뭄'으로 구분한다.

엘니뇨 [El Nino] 경제용어사전

페루와 칠레 등 적도 부근 동태평양 해역의 월평균 해수면 온도가 6개월 이상 지속적으로 평년보다 0.5도 이상 높은 상태. 해수의 이상 고온으로 정어리가 잘 잡히지 않는 기간에 일어나는 엘니뇨는 에스파냐어로 '어린아이(아기 예수)'라는 뜻이다. 엘니뇨 현상이 주로 12월 말께 나타나기 때문에 크리스마스와 연관시켜 아기 예수를 의미하는 엘니뇨라고 부르게 된 것이다. 오늘날 엘니뇨는 지구의 이상기온과 자연재해를 통칭하는 상징어로 흔히 쓰인다. 전문...

라니냐 [La Nina] 경제용어사전

... 낮은 상태가 5개월 이상 지속되는 이상 해류 현상이다. 라니냐 발생 지역에서 차가워진 공기가 서쪽으로 이동하면서 동남아시아와 호주, 아프리카 남동부에는 태풍과 폭우를,미국 중서부와 페루, 칠레 등 중남미 서부 해안에는 한파와 가뭄을 일으킨다. 북미와 남미는 콩과 옥수수 세계 생산량의 50%를 차지한다. 가뭄 피해가 홍수보다 크다는 점에서 통상 라니냐가 나타나면 엘니뇨 때보다 농산물 값이 가파르게 오른다. 심각했던 마지막 라니냐는 2012년 발생했다. 당시 ...

태풍 [typhoon] 경제용어사전

... 우리나라에는 보통 8월 말부터 9월 사이에 두세 차례 찾아온다. 인명손실이 가장 많았던 것은 1232명이 죽거나 실종된 1936년의 태풍이다. 재산피해는 2002년 태풍 루사 때 발생한 5조1479억원이 가장 컸다. 태풍은 가뭄이 든 지역을 해갈시키고 바닷물의 위아래를 뒤집어 놓아 적조(赤潮)를 해결하는 순기능을 갖기도 한다. 태풍에 처음으로 작명을 한 것은 호주 기상예보관들로 자신이 싫어하는 정치인의 이름을 사용했다. 2차 세계대전 이후부터는 일반인들의 ...

에코플레이션 [eco-flation] 경제용어사전

''환경(Ecology)''과 '' 인플레이션 (Inflation)''의 합성어로 환경적 요인에 의해 야기되는 인플레이션을 말한다. 지구 온난화로 인해 이상 고온현상, 가뭄, 산불, 더욱 강해진 열대성 태풍 등이 더욱 잦아지고 있는데 이는 기업의 제조원가를 높여 결국은 소비재 가격 상승으로 이어질 것이라는 전망이다. 2008년 12월 세계적 컨설팅사인 A.T. 커니(Kearney)는 각 제조업체들이 환경친화적인 생산 기법을 도입하지 않는다면 ...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간 협의체 [Intergovernment Panel on Climate Change] 경제용어사전

... 아닌 인간 활동에 의한 것임을 밝혔다. 제3·4차 보고서에서는 온실가스 감축의 필요성에 대해 설명했다. 2014년 발간된 제5차 보고서는 '협정 참여국은 지구 평균온도 상승폭을 산업화 이전 대비 2도보다 훨씬 작게 제한한다'는 파리 협정의 이론적 근거를 제공했다. 5차 보고서는 온실가스 감축을 이행하지 않는다면 2100년까지 지구 온도가 19세기 산업화 이전 대비 4도 이상 상승해 가뭄과 홍수 등 각종 기후변화 관련 재해가 일어날 것으로 예측했다.

불가항력조항 [act of God] [forc] 경제용어사전

지진, 해일, 가뭄이나 홍수, 전쟁 등 피할 수 없는 재난으로 인해 계약의무를 이행하지 못할 경우 의무의 불이행에 따른 책임을 면하게 해주는 조항. 불가항력의 개념은 초기에는 신의 영역이라 생가되어 온 천재지변(Act of God)에 기본을 두고 있으나 현대에 이르러서는 전쟁이나 파업과 같은 인간의 행위 및 정전이나 기계고장과 같은 예측하거나 통제할 수 없는 사태까지 포함하는 보다 넓은 개념으로 확장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