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7건

프롭테크 [proptech] 경제용어사전

... 의무화하기로 했다. 2017년 7월 전국 시행 이후 이용률이 1%에도 못 미치며 지지부진 했던 전자계약시스템을 다시 활성화시키겠다는 계획이다. 부동산 정보앱 1위인 직방은 700만 월간활성이용자의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타깃 마케팅에 나섰다. 건설사와 시행사를 대상으로 2019년 맞춤형 분양 광고 사업을 선보인 게 그 시작이다. 2018년 직방에 인수된 호갱노노는 2020년 상반기 중 아파트 매물 타깃 광고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정 지역의 아파트에 관심이 있는 예비 수요자에게 ...

주택도시보증공사 [Korea Housing & Urban Guarantee Corporation] 경제용어사전

국토교통부 산하 금융공기업으로 주거복지 증진과 도시재생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한 각종 보증 업무와 정책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주택도시기금법'에 의해 설립된 국내 유일의 주택 보증 전담 공기업이다. 건설사들은 아파트를 분양할 때 의무적으로 HUG의 주택보증 상품에 가입하도록 돼 있다. 건설사 부도, 시공 과정의 하자 등과 같은 위험 요인에 대비해 계약자들의 주거 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다른 국가와 달리 선(先)분양 방식이 일반적인 한국에서는 ...

알파돔시티 프로젝트 경제용어사전

... 사업.글로벌 금융위기 직전인 2007년 말 시작됐다. LH(한국토지주택공사)가 민간 사업자와 손잡고 추진하는 '공모형 프로젝트파이낸싱(PF)' 사업으로 기획됐다. LH(지분율 28%)와 지방행정공제회(26%)를 비롯해 롯데·두산·GS건설 등 건설사 6곳(29%)이 시행사 '알파돔시티PFV'의 주요 출자자로 참여했다. 사업이 출범하자마자 2008년 금융위기를 맞아 좌초 위기에 놓였다. 부동산 경기가 얼어붙으면서 5조원에 달하는 천문학적인 사업비를 댈 투자자를 구하기 어려웠기 때문이다. ...

국제중재 경제용어사전

서로 다른 법과 제도를 가진 국제 상거래의 분쟁 당사자들이 중립적인 중재인을 선임해 판정을 받는 절차다. 법원 판결과 달리 강제성은 없지만 일종의 계약이기 때문에 구속력이 있다. 당사자는 중재판정을 근거로 해당 국가 법원에서 집행판결을 받아 결과를 이행한다. 법원의 판단을 받는 재판보다 시간과 비용을 모두 아낄 수 있기 때문에 경제적인 제도라는 평가를 받는다. 국제중재는 뉴욕협약(외국 중재판정의 승인 및 집행에 관한 유엔 협약)에 의해 외국에서...

핵심감사제 [key audit matters] 경제용어사전

외부감사인이 기업의 회계감사를 진행하면서 가장 중요하거나 위험하다고 판단한 부분에 대해 서술하는 제도. 회계업계에서는 '중요 감사사항'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2016년 분식회계 논란이 거셌던 건설 조선 등 수주산업에 한해 도입됐지만 회계 투명성 제고를 위해 2017년부터 시행대상 회사가 모든 상장사로 확대된다. 핵심감사제가 도입되면 회계투명성 제고라는 효과도 거둘수 있는 반면 '단문형'인 감사의견 체계가 '장문형'으로 깐깐해지기 때문에 기업 처...

대행개발 경제용어사전

한국토지주택공사가 민간 건설업체와 공사계약 체결 시 공사금액 일부를 토지로 지급하는 방식을 말한다. 공사비 대신 택지를 주는 형식이기 때문에 부동산경기가 안 좋은 상황에서는 건설업체가 택지를 받아도 분양사업 등에 활용하기가 힘들어 건설사들이 외면하고 있는 실정이다.

마이너스옵션 경제용어사전

건설사가 아파트 골조공사와 외부 미장·마감공사까지만 하고 분양하는 방식을 말한다. 아파트 입주자는 내부 마감재나 인테리어 및 각종 가구 등의 설치비용을 제외한 가격으로 분양 받고, 아파트 완공 전후에 입주자가 품목을 선택할 수 있게 한 것. 분양가 인하를 유도하기 위한 제도이다.

턴키공사 경제용어사전

건설사가 제출한 기본설계서에 대한 평가와 입찰금액을 점수로 환산,실시설계 적격자를 선정하는 방식.최저가 입찰과 달리 주요 공정에 고 부가가치 기술이 적용되거나 건축 이후 유지·보수 등에 상당한 비용이 들어가는 경우 주로 채택된다.

공모형PF 경제용어사전

... 위해 도입됐다. PF사업들은 대부분 부동산 시장이 활황이던 2006~2007년 사이에 집중적 시작되었으며 2010년 7월 현재 전국적으로 추진 중인 PF사업은 40여 곳, 금액으론 120조원에 달한다. 그러나 2008년 미국발 서브프라임 여파로 대부분의 공모형PF가 난항을 겪고 있다. 공모형PF가 제대로 진행되지 않을 경우 건설사는 물론 자금을 댄 연기금 , 은행 등 재무·전략적 투자자들이 수백억에서 수천억원의 피해를 입을 것으로 예상된다.

PF 우발채무 경제용어사전

우발채무는 장래에 일정한 조건이 갖춰지면 발생하는 채무를 말하는데 PF 우발채무는 건설사가 시행사에 대해 보증한 PF 대출을 시행사 부도 등으로 인해 떠안게 되는 채무를 말한다. PF 우발채무는 규모가 크고 채무의 상당 부분이 금융회사의 추가 차입에만 의존하는 것이어서 건설사 뿐 아니라 금융사에 상당한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