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1,441건

상속세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최대 주주가 상속할 경우 적용되는 30%의 주식 할증률을 인하하는 것을 골자로하는 상속세법 개정안. 우리나라의 증여 상속세 최고 세율을 50%^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 평균인 26.6%의 두배에 달한다. 재계는 경여권이 있는 최대주주가 상속할 경우 10-30% 할증까지 적용돼 세율이 최고 65%까지 올라간다며 상속세법 개정안의 통과를 강력하게 희망하고 있다.

바오류 [保六] 경제용어사전

중국이 6% 성장을 지속하는 것을 일컫는 말. 1990년까지 3%대 수준이던 중국의 경제성장률은 개혁·개방정책이 본격화하면서 2010년까지 두 자릿수의 고공행진을 지속했다. 2011년부터 한 자릿수로 성장세가 둔화했고 2015년 6.9%로 내려가면서 25년 만에 처음으로 7% 아래로 떨어졌다. 2016년 6.7%로 하락했다가 2017년 6.9%로 7년 만에 반등했지만 지난해 6.6%로 다시 낮아졌다. 미국과의 무역갈등이 격해지면서 2019년 들어 ...

국민자산관리계좌 [Korea Lifetime Investment Account] 경제용어사전

... 혜택과 가입 대상 제한 등으로 유명무실해졌다는 판단에 따라 정부와 여당이 2019년 9월 부터 ISA를 전면개편하여 국민자산관리계좌로 재설계하기로 하면서 나온 개념이다. 최운열 더불어민주당 자본시장활성화특별위원장은 2019년 9월 16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이 방안을 처음 밝혔다. 자본시장특위에 따르면 KoLIA는 소득이 있는 근로자, 농어민 등 일부만 가입할 수 있는 ISA와 달리 연령과 소득 제한이 없고 결혼, 육아, 내집 마련 등 목돈이 필요한 목적별로 계좌를 ...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 [Businss Round Table] 경제용어사전

미국 내 200대 대기업 협의체다. 기업의 이익을 대변하는 이익단체로 시가총액이 미국기업 전체의 20%에 달하는 미국 최대 경영자 단체로 1972년 설립됐다다. 전미제조업협회(NAM), 미국 상공회의소(US Chamber of Commerce)와 함께 미국에서 가장 영향력이 큰 로비단체로 꼽힌다. 한국의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과 비슷한 성격을 가지고 있다.

그린란드 경제용어사전

... 2019년 8월 중하순 중국과의 무역 분쟁, 이란 제재 등 미국이 풀어야 할 난제들이 많은 가운데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가 뜬금없이 그린란드 매입을 검토하겠다는 말을 흘려 세간의 주목을 받고 있다. 그린라드는 현재로선 덩치만 크고 경제력은 제로(0)에 가까운 얼음 섬일 뿐이다. 미래 가치는 다르다. 미국의 대표 싱크탱크인 브루킹스연구소는 “이 거대한 섬의 극히 일부만 제대로 탐사한 만큼 매장량의 가치를 아직 평가하기 이르다”며 “철, 우라늄, 알루미늄, 니켈, 텅스텐 ...

국제비상경제권법 [International Emergency Economic Powers Act] 경제용어사전

국가 안보상 '이례적이고 특별한 위협'이 발생할 경우 미국 대통령이 상대국을 경제 제재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한 법안. 1977년 제정됐다. 미 대통령은 이 법에 의거해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한 뒤 외환과 무역 거래 등을 차단할 수 있다. 트럼프대통령은 2019년 8월 23일 중국이 미국산 자동차에 25%,원유와 콩 등 750억달러어치 미국 제품에 10%와 5%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발표한지 하루만인 24일 `국가비상경제권법'을 거론했다. 뉴욕타임스는 ...

비거노믹스 [veganomics] 경제용어사전

채식주의자(vegan·비건)에 경제(economics)를 합친 신조어. 채식주의자를 대상으로 하는 경제란 뜻으로 채식을 비롯해서 동물성 재료를 쓰지 않고 물건을 만드는 전반적인 산업을 뜻하는 말. 밀과 콩의 식물 단백질을 고온 고압으로 변형을 시켜서 만든 대체 고기 뿐 아니라 산업 전반적으로 동물성 재료를 안 쓰면서 지금처럼 제한 없이 동물성 재료를 쓸 때만큼의 품질을 내는 제품을 만드는 기술과 이를 소비하는 시장의 성장 가능성은 매우 큰 것으로 ...

경험경제 [experience economy] 경제용어사전

고객의 경험 데이터를 최대한 활용하는 기업 운영 방식. 경험 데이터는 성별, 나이 등 고객의 단순 정보 수준을 넘어 제품 및 서비스 구매 만족도·구매 의향 등까지 심층 조사하고 분석한 디지털 정보다. 이를 활용한 제품과 서비스의 개선 극대화로 기업 성장을 이끈다.

데이터 거래소 경제용어사전

... 사례를 통해 자동차 제조사는 안전장치 기능을 더욱 개선할 수 있다. 표본 200만명의 데이터 공유는 시작됐다. 데이터 거래소는 2019년 말까지 시범 운영됩니다. 2020년 상반기 본격적으로 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이다. 하지만 정부는 개인 정보 규제를 해결해야 한다.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법, 신용정보법이 묶인 '데이터 경제 3법' 개정안이 국회에 제출됐지만. 국회 파행과 해킹으로 개인 정보 유출을 우려하는 시민단체의 반대 가 이어지고 있다.

동해-1가스전 경제용어사전

울산 남동쪽 해상 58km지점에 있는 천연가스전이다. 국내 최초로 경제성 있는 천연가스가 발견되어 대한민국을 세계 95번째 산유국으로 만들어 놓은 곳이다. 한국석유공사는 2004년부터 7월부터 이곳에서 천연가스와 초경질원유를 생산해 2019년 4월까지 해저에서 천연가스 3729만BOE(석유환산배럴), 초경질원유 362만BOE를 뽑아냈다. 이 가스전은 2021년 6월께 해저 자원이 고갈될 것으로 보이며 울산시와 석유공사는 동해-1 가스전 주변 바다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