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0건

테슬라 요건 상장 경제용어사전

적자 기업이라도 성장성이 있다면 코스닥 시장 입성을 허용해 주는 성장성평가 특례상장 제도로 2017년 1월부터 시행되고 있다. 사실상 주간사의 추천만으로 유망기업 상장이 가능하도록 한 제도다. 시가총액(공모가×발행주식 총수)이 500억원 이상인 기업 중 △직전 연도 매출 30억원 이상에 최근 2년간 평균 매출증가율 20% 이상 또는 △공모 후 자기자본 대비 시가총액이 200% 이상이라는 조건을 충족하는 적자기업이 대상이다. 이전에 적자 기업이 코스닥 ...

분리과세 하이일드펀드 경제용어사전

신용등급 'BBB+' 이하 비우량 채권이나 코넥스주식에 펀드 자산의 30%를 투자하는 대신 공모주 물량의 10%를 우선 배정받는 펀드. 5000만원 한도에 한해 이자와 배당소득세가 15.4%(지방소득세 포함)이 적용된다. 금융소득 종합과세에서 2,000만원 초과하면 종합과세로 전환되는 것에 반해, 분리과세 하이일드 펀드는 세제혜택이 보다 더 높다고 할 수 있다.

북 빌딩 [book building] 경제용어사전

기업공개 시 공모가격 산정을 위해 주간사 증권사가 공모주식 수요를 파악하여 공모가격을 결정하는 것. ­수요예측제도라고도 한다. 주간사 증권사는 증권사들에게서 희망수량과 가격을 전달받은 후 이를 바탕으로 공모가격을 결정한 후 증권사별로 배정물량을 결정한다.

상장예비심사 경제용어사전

...이 예비심사청구서를 제출하면 한국거래소 는 제출서류 검토, 대표주관회사 면담, 현지심사, 추가서류 제출 및 검토 등을 거쳐 예비심사 결과를 통보하게 된다. 이 과정은 대략 2~4개월 가량이 소요된다. 예비심사가 통과되면 기업은 증권신고서와 투자설명서를 제출하고 공모를 진행하게 된다. 공모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경우 기업은 상장신청서를 제출하고 거래소로부터 최종 승인을 얻어 상장된다. 예비심사 통과 후 상장까지는 6개월 안에 마무리해야 한다.

스팩 [Special Purpose Acquisition Company] 경제용어사전

... 우회상장 과 유사하지만 SPAC는 실제 사업이 없고 상장만을 위해 존재하는 페이퍼컴퍼니라는 점이 다르다. 스팩은 '바닥이 있는 주식 투자'로 불린다. 주가 상승 가능성이 무한한 데 비해 손실 가능성은 크지 않기 때문이다. 스팩은 공모가(통상 2000원) 밑으로는 주가가 잘 떨어지지 않는 반면 우량 비상장사와 합병하면 주가가 오를 확률이 높다. 물론 손실 위험도 있다. 성장성이 뚜렷하지 않은 비우량 회사와 합병하는 경우다. 투자자가 합병 대상 회사의 재무상태, 사업내용 ...

초과배정옵션 [green shoe] 경제용어사전

주식에 대한 초과 청약이 있을 경우 주간사가 증권발행사로부터 추가로 공모주식을 취득할 수 있는 콜옵션이다. 상장 이후 주가가 공모가 밑으로 떨어지게 되면 주간사는 초과배정옵션을 포기하고 시장에서 매입해 청약자에게 배부한다. 반대로 공모가를 웃돌며 상승할 경우, 주간사는 초과배정옵션을 행사해 청약자에게 배부한다. 자연스럽게 시장조성 (market making) 기능을 수행하게 되는 것이다.

시장조성의무 [market making] 경제용어사전

유가증권 의 모집 또는 매출을 원활히 하기 위해 증권을 상장등록한 후 주가가 하락할 경우 1개월간 공모가의 90% 이상으로 공모주를 매입해 주는 것을 말한다. 2003년 8월 폐지 됐다.

IPO [initial public offering] 경제용어사전

기업의 외부 투자자들에 대한 첫 주식공매이다. 한국식으로는 기업공개 에 해당되지만 방식에는 차이가 있다. 국내에서는 증권감독원 이 동종업종의 주가와공개기업의 내재가치 등을 고려해 공모가격을 산정하지만, IPO 가격은 발행업체와 증권사 투자은행 등 주간사 금융기관 이 결정한다.

인터넷 공모 경제용어사전

... 공모와 차별화된다. 따라서 법적용어가 아니라 일반적으로 통용되는 말이다. 지난 1998년 8월 골드뱅크가 처음으로 인터넷 공모를 실시한 이래 유행처럼 확산됐다. 골드뱅크는 당시 이 방법으로 주식을 공모한 후 코스닥에 등록돼 주가가 공모가의 60배에 달하는 30만 원까지 치솟기도 했다. 이런 인터넷 공모는 무엇보다 규제가 까다롭지 않고 공모절차가 간단해 주로 벤처기업이 손쉽게 자금을 모으는 수단으로 활용하고 있다. 투자자들로서도 잘만하면 단번에 수십배에 달하는 투자수익을 ...

시장조성 [market making] 경제용어사전

... 제한하도록 돼 있다. 2.한 회사의 상장(등록)을 주관했던 증권사로 하여금 일정기간 동안 주가하락을 방어하도록 하는 조항이다. 공모에 참여한 일반투자자들의 피해를 막기 위해 생긴 제도이다. 자금을 끌어들이려는 회사(발행사)는 가능하면 공모가를 높이고 싶어한다. 그러나 공모가가 너무 높을 경우 그 피해는 고스란히 일반투자자가 돌아간다. 따라서 주간사 증권사는 공모가를 제대로 정해야 할 책임이 있다. 이 책임을 지게 하는 제도가 바로 시장조성이다. 최근 시장조성의무 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