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96건

K반도체 전략 경제용어사전

... 생산기지를 구축하겠다는 전략. 이를 위해 반도체 연구개발(R&D) 세액공제 확대, 금융지원 강화, 화학물질 규제 합리화와 함께 '반도체 특별법' 제정 등을 실시하게 된다. 2021년 5월 12일 문재인 대통령이 삼성전자 평택 3공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발표했다. K반도체 전략은 △세계 최대 규모 K반도체 벨트 조성 △반도체 연구개발(R&D)·시설투자 세액공제 확대(최대 40~50%) △1조원 이상의 반도체 설비투자 특별자금 신설 △반도체 단지의 10년치 용수 물량 ...

혼류생산 경제용어사전

... 처음 도입한 다품종 소량생산 방식(TPS;Toyota Productivity System)'의 하나이다. 생산성을 높이고 다품종 소량생산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전략이다. 2021년 3월 5일 현대자동차가 다차종 생산 시스템을 울산공장에 적용하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밝혀 관심을 끌고 있다. 현대차는 5일 개최된 다차종 생산 시스템 도입 관련 설명회에서 한 생산라인에서 여러 종류의 차를 만들 수 있도록 부품 공급 방식을 바꾸겠다고 설명했다. 지금은 컨베이어벨트 뒤쪽에 ...

RE100 [Renewable Energy 100%] 경제용어사전

... 것으로 보인다. 애플, BMW 등 적지 않은 글로벌 기업이 협력업체에까지 RE100 동참을 요구하기 때문이다. 실제 BMW가 2018년 LG화학에 부품 납품 전제조건으로 RE100을 요구하면서 계약이 무산됐다. 삼성SDI는 국내 공장 생산물량을 신재생에너지 사용이 가능한 해외공장으로 옮겼다. 애플도 2020년 반도체 납품물량을 놓고 SK하이닉스에 RE100을 맞출 것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환경 캠페인으로 시작한 RE100이 지금은 국내 기업에 새로운 무역장벽이 ...

5G 특화망 경제용어사전

건물, 공장 등 특정지역에서만 쓸 수 있는 5G망.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021년 1월 26일 제4차 5G플러스(+)전략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2021년도 5G+ 사업 추진계획을 확정했다. 5G+전략위원회는 5G 활성화를 위해 구성된 범부처 민관 합동 의사결정기구다. 5G 특화망은 특정 지역에 도입하려는 서비스에 특화된 맞춤형 네트워크다. 그동안 기업이 공장이나 건물에서 기업용 5G망을 이용하려면 통신 3사(SK텔레콤·KT·LG유플러스)의 ...

데이터 댐 경제용어사전

... 1,300종 구축 등을 추진한다. 또 5G망 조기구축을 위한 등록면허세 감면·투자세액 공제 등 세제지원을 추진하고 실감기술(VR·AR 등)을 적용한 교육·관광·문화 등 디지털콘텐츠 및 자율차 주행기술 등 5G 융합서비스를 개발한다. 스마트공장 1만 2,000개, 미세먼지 실내정화 등 AI 홈서비스 17종 보급, 생활밀접 분야 'AI+X 7대 프로젝트'도 추진한다. 7대 프로젝트에는 신종감염병 예후·예측, 의료영상 판독·진료, 범죄 예방·대응, 불법복제품 판독, 지역특화산업 ...

KF-X사업 경제용어사전

... 2020년 8월에는 우리 기술로 독자개발한 KF-X용 AESA(Active Electronically Scanned Array·능동 전자주사식 위상배열) 레이더도 공개했다. AESA 레이더는 공중전에서 적기를 먼저 식별하고 지상의 타격 목표물을 찾아내는 데 필수적인 장비다. 시제1호기는 2021년 4월 9일 KAI사천공장에서 '보라매'라는 이름으로 출고돼 일반에 공개됐다. 2022년부터 지상시험 및 비행시험을 거쳐 2026년까지 개발을 완료할 계획이다.

2020 세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 초과)로 올랐다. 산업계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영난 등을 고려해 올들어 지속적으로 법인세율 인하를 요구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지방이전 기업에 대한 세액감면 혜택도 줄어들 전망이다. 현재 정부의 균형발전 정책에 따라 공장 또는 본사를 지방으로 이전한 기업에게 소득세와 법인세를 7년간 100% 추가 3년간 50% 감면하는 제도가 시행되고 있는데 감면을 받을 수 있는 조건을 강화하겠다는 내용이 세법개정안에 담겼다. 감면 기간내 해당 지방 투자누계액의 50%에 ...

한국판 뉴딜정책 경제용어사전

... 1,300종 구축 등을 추진한다. 또 5G망 조기구축을 위한 등록면허세 감면·투자세액 공제 등 세제지원을 추진하고 실감기술(VR·AR 등)을 적용한 교육·관광·문화 등 디지털콘텐츠 및 자율차 주행기술 등 5G 융합서비스를 개발한다. 스마트공장 1만 2,000개, 미세먼지 실내정화 등 AI 홈서비스 17종 보급, 생활밀접 분야 'AI+X 7대 프로젝트'도 추진한다. 7대 프로젝트에는 신종감염병 예후·예측, 의료영상 판독·진료, 범죄 예방·대응, 불법복제품 판독, 지역특화산업 ...

재포장 금지법 경제용어사전

... 크게 두 가지다. 하나는 재포장, 다른 하나는 과대포장 관련 규제다. 과대포장 규제는 앞으로 환경부 계획대로 크게 강화될 전망이다. 문제는 재포장 관련 규제다. 규제 내용이 시도때도 없이 바뀌면서 업계를 패닉 상태로 몰아넣었다. 공장에서부터 바코드가 찍혀 나오는 묶음할인 상품이 대표적이다. 1월 환경부는 업계의 질의 응답에서 “통상적으로 묶음 상태에 바코드가 표시된 판매 상품은 재포장이 아니다”며 “공장에서 박스째 출고되는 맥주 6캔, 12캔, 24캔 상자 등은 ...

반응형 석유수지 [high reactive resin] 경제용어사전

HRR은 공기 중의 수분과 반응해 단단해지면서 접착 성능이 높아지는 완전히 새로운 개념의 제품이다. 석유수지 제품으로는 세계에서 유일하다. 내열성과 내구성도 탁월해 실란트, 타이어뿐 아니라 자동차용이나 산업용 접착제로도 널리 쓰인다. 2019년 11월 4일 코오롱인더스트리가 독자 기술로 개발을 완료했으며 2021년 1월 완공을 목표로 여수공장에 제품생산설비를 구축중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