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2건

스무트 홀리 관세법 [Smoot–Hawley Tariff Act] 경제용어사전

미국이 대공황 초기인 1930년 산업 보호를 위해 제정한 관세법. 공화당 소속 리드 스무트 의원과 윌리스 홀리 의원이 주도한 법안으로 2만여 개 수입품에 평균 59%, 최고 400%의 관세를 부과하도록 한 법안이다. 이로 인해 세계 각국에 보호무역이 번졌고 대공황을 더 심화시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오토웜비어법 [Otto Warmbier Banking Restrictions Involving North Korea Act of 2017] 경제용어사전

... 이 같은 법안 이름을 붙였다. 하지만 이후 미·북 대화 국면이 조성되면서 상원 본회의 표결이 미뤄지다 회기를 넘겨 자동폐기됐다. 그러나 2019년 2월27일 하노이 정상회담이 결렬되고 나서 3월 5일(미국 현지시간) 팻 투미 공화당 상원의원과 크리스 밴 홀런 민주당 상원의원은 이날 '오토 웜비어 북한 관련 은행업무 제한 법안'이란 명칭의 대북 제재 법안을 공동 발의했다 법안은 북한과 거래하는 모든 기관과 개인의 미국 은행시스템 접근을 차단하도록 하고 있다. ...

트럼프케어 [Trumpcare] [AHCA] 경제용어사전

... 통해 저소득층 의료보험인 메디케이드의 적용폭을 줄여 필요한 사람만 건강보험에 가입토록 유도함으로써 가구와 중소기업의 보험비 절감을 꾀하고 있다. 그러나 트럼프케어는 안밖으로 만만치 않은 저항에 시달려 왔다. 2017년 4월 24일 공화당 내 강경파 '프리덤 코커스'는 트럼프케어가 '오바마케어 2탄'이라며 반대해 법안 처리를 거부했다. 이에 따라 트럼프 대통령은 법안을 수정해 각 주(州)정부가 오바마케어 핵심인 '환자들에게 더 높은 보험료율 부과 금지' '최소 보험보장 ...

국경조정세 [Border Adjustment Tax] 경제용어사전

트럼프 대통령과 공화당이 2017년 추진했던 세제로 수입품에 대한 세율은 올리고 수출품에 대해서는 세금을 깎아주거나 면세해주는 제도다. 2017년 미정부는 수입 상품 및 서비스에 20% 세금을 물리는 국경조정세 도입을 제시했지만 국내 유통업체 및 제조업체들의 강한 반발에 직면해 입법화하는데 실패했다.

현금흐름세 [Destination-Based Cash Flow Tax] 경제용어사전

미국 기업의 현금흐름 유입에서 유출을 제외한 부분(순현금흐름)에 20%(법인)~25%(개인사업자)에 매기는 세금으로 2016년 6월 공화당 하원의원들이 제안한 개념이다. '국경조정세'라고도 부른다. 미국내 투자를 확대하고 부채를 이용한 투자를 억제하며 영토주의 과세체제로 전환하기 위한 것이다. 현금흐름세는 기업 이익에 과세한다는 법인세의 기초부터 허무는 파격적인 구상이다. 선진국 최초로 법인세를 없애자는 것이나 다름없다. ◆해외 과실송금 쉽게 이렇게 ...

트럼피즘 [Trumpism] 경제용어사전

2016년 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로 선출된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의 극단적 주장에 대중이 열광하는 현상을 말한다. 트럼프는 백인 보수층의 권익을 적극 옹호하는 입장을 견지하면서 유세현장에서 멕시코 이민자를 강간범으로 묘사하거나, 멕시코 불법이민자가 넘어오지 못하도록 미국·멕시코 접경지역에 장벽을 설치하겠다는 등의 언행을 하기도 했다. 또한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의 폐기, 자유무역협정(FTA)재협상, 주한 미군철수와 같은 폐쇄적 고립적 정책을 ...

파워볼 [Powerball] 경제용어사전

... '메가 밀리언스'의 6억5600만달러다. 1등 당첨확률이 2억9220만분의 1에 불과하지만 일생 처음으로 복권을 구입하기 위한 사람까지 판매점 앞에서 장사진을 치면서 2016월 1월 9일 하루에만 4억달러어치가 팔렸다. 미국 공화당 대통령선거 후보 경선주자 젭 부시(사진)도 복권 구입 후 “당첨되면 당첨금을 선거캠페인에 쓰겠다”며 사진을 트위터에 공개했다. 지금까지 미국 내 로또 당첨금 최고액은 2012년 3월 파워볼과 전국 복권시장을 양분하고 있는 '메가 밀리언스'의 ...

코커스·프라이머리 [caucus·primary] 경제용어사전

민주당과 공화당은 각각 전당대회에서 대통령 후보를 뽑을 대의원을 코커스(caucus, 당원대회)와 프라이머리(primary, 예비선거)를 통해 선출한다. 두 방식의 가장 큰 차이는 투표 자격이다. 코커스는 당이 주관하고 당원만 참가하는 반면 프라이머리는 일반인도 신청하면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해당 주(州)당국이 주관한다. 대의원 선출 방식도 다르다. 코커스는 당원이 토론을 벌인 뒤 공개적으로 지지할 대의원을 뽑는다. 반면 프라이머리는 각 선거구에서 ...

앵커 베이비 [anchor baby] 경제용어사전

... 미국에서 출산해 미국 국적을 얻은 아기를 뜻한다. 바다에 앵커(닻)를 내리듯 부모가 아이를 미국인으로 만들어 자신들의 정착을 돕는다는 뜻의 용어로, 미국 원정출산을 비꼬는 말이다. 2015년 8월 24일 젭 부시 전 플로리다 주지사가 공화당 경선중 행한 유세에서 “미국에서 태어나는 아기에게 미국 국적을 주는 제도를 아시아인이 악용하고 있다”며 “앵커 베이비는 중남미인보다 아시아인과 더 관계가 있다”고 말했다. 이 같은 발언이 전해지자 아시아계 미국인이 트위터 등을 통해 인종차별적 ...

헤리티지재단 [The Heritage Foundation] 경제용어사전

... 미국의 보수적 성향의 싱크탱크다. 미국 정치와 경제, 외교정책과 국방, 아시아 등에 관한 정책개발을 주로 하고 있다. 브루킹스연구소와 함께 미국 정치사회를 이끌어가는 양대 싱크탱크로 꼽힌다. 브루킹스가 민주당의 '브레인'이라면 헤리티지는 공화당의 브레인 역할을 하고 있다. 에드윈 퓰너(재단 창업자) 등이 1973년 민주당이 주도하는 정부정책에 반발해 기업 및 개인의 자유, '작은 정부' 등 보수운동의 기치를 내걸고 헤리티지를 출범시켰다. 헤리티지는 1981년 공화당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