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22건

핏빗 [Fitbit] 경제용어사전

... 박동수, 수면 시간 등을 측정해 데이터화하는 스마트워치 등을 생산하는 업체다. 2007년 재미교포인 제임스 박과 에릭 프리드먼이 공동 설립했다. 앞서 2017년까지 출하량 기준 글로벌 선두 기업이었지만 2019년 10월 들어서는 애플과 샤오미에 밀려 3위로 내려 앉았다. 2019년 10월 28일 로이터통신이 구글이 핏빗에 인수 의향을 타진한 사실을 보도했다. 다만 인수 협상이 아직 초기 단계이며 구글이 제시한 구체적인 인수가는 공개되지 않았다.

노이즈캔슬링 헤드폰 [noise-cancelling headphone] 경제용어사전

... 있다. 젠하이저의 무선 헤드폰 'PXC550'엔 마이크가 4개 달려 있다. 바깥쪽을 향한 마이크 2개가 고주파 대역의 소음을, 안쪽에 있는 마이크 2개는 저주파 대역의 소음을 줄여준다. 보스는 외부 소음을 단계별로 조절할 수 있고 구글 인공지능(AI) 비서 기능까지 갖춘 헤드폰 'QC35 2'로 인기를 끌고 있다. 삼성은 2017년 인수한 하만인터내셔널을 통해 노이즈캔슬링 헤드폰 'AKG N700NCBT'를 출시했다. 스마트폰과 짝을 이루는 무선 이어폰에도 이 기술이 ...

데이터 거래소 경제용어사전

... 결합을 지원한다. 금융 분야 데이터 거래소가 대표적이다. 은행, 카드사, 보험사 등 5000여개 금융기관에서 제공한 데이터를 학교나 연구소, 핀테크 기업 등 금융기관에서 통계나 연구 목적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해외의 경우 구글이나 페이스북 등 주요 IT 기업부터 스타트업까지 데이터 거래소를 통해 연구 개발에 필요한 데이터를 거래하고 있다. 또 중국 정부 주도로 설립한 거래소엔 알리바바, 텐센트 등이 참여하고 있다. 데이터 거래소 사례는? 고객은 더 나은 ...

스타시옹F 경제용어사전

... 사재(2억5000만유로·약 3338억원)를 털어 유휴 철도역을 재개발해 만든 공간이다. 2017년 6월 개관한 이곳에는 세계 78개국에서 온 1000여 개 스타트업이 무한경쟁을 벌이고 있다. 외국기업은 입주기업의 3분의 1 정도다. 애플, 구글, 아마존, OVH(유럽 최대 클라우드 컴퓨팅업체) 등은 이들 스타트업에 성공DNA(유전자)를 이식하고 있다. 또 페이스북 등 글로벌 기업들은 스타시옹 F의 파트너사로 30여 개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트업을 직접 육성한다. 퓨처셰이프, ...

파파고 [papago] 경제용어사전

... 이후 1년9개월 만에 달성한 기록이다. 모바일 기기에서 사용할 수 있는 앱(응용프로그램) 기준으로는 누적 다운로드 수가 2000만 건을 넘었다. 국내 모바일 통·번역 앱 중 1위다. 글로벌 통·번역 정보기술(IT) 서비스 강자인 구글을 추월한 것도 주목할 만한 성과다. 시장조사업체 앱애니에 따르면 국내 앱 기준 파파고의 MAU는 작년 8월 453만8046명을 기록하며 구글 통·번역 앱(431만7058명)을 넘어섰다. 올 들어 격차는 더욱 벌어졌다. 지난 3월 파파고 이용자 ...

펄프스 경제용어사전

... 우버(Uber), 리프트(Lift), 팔란티어(Palantir), 슬랙(Slack) 등 2019년 뉴욕증시 상장을 예고한 5개 테크기업의 머리글자를 따서 만든 신조어. 2009년부터 10여년간 미국 증시를 이끈 5대 대형 기술주 'FAANG(페이스북·아마존·애플·넷플릭스·구글)'의 뒤를 이을 주자로 부상하고 있는 기업들이다. 우버와 리프트는 차량공유, 핀터레스트는 이미지 공유 및 검색 소셜미디어, 슬랙은 업무용 메신저 서비스, 팔란티어는 빅데이터 분석 기업이다

액셀러레이터와 인큐베이터 [accelerator and incubator] 경제용어사전

... 사업을 한 단계 '가속'할 수 있도록 돕는 단체다. 투자유치 컨설팅, 사업설계 지원은 물론 투자에도 직접 참여한다. 자동차의 가속장치(액셀러레이터)에서 명칭을 따왔다. 관련기사 마인즈랩, 사람처럼 자연스러운 AI 목소리 만든다 중기부-구글, 스타트업 '데스밸리' 극복 위해 '창구' 만든다 "매일 16시간씩 손으로 금융정보 분류해 DB 만들었죠" 2005년 설립된 미국의 와이콤비네이터(Y Combinator)는 에어비앤비, 드롭박스 등 다수의 유니콘(기업가치 1조원 이상 ...

글로벌 인터넷 기업 [global internet companies] 경제용어사전

전세계에서 올린 매출이 연간 7억5000만유로(약 9615억원) 이상인 기업을 뜻한다. 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애플 등 미국의 대형 정보기술(IT) 기업을 비롯해 30여개 기업이 이에 해당된다. 프랑스를 포함한 EU는 이들 기업들이 편법을 사용해 막대한 규모의 세금을 회피하고 있다며 역내 매출의 일정비율에 대해 세금을 메기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특히 프랑스는 EU와는 별도록 자국에서 2500만유로(약 320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

오픈 소스 [open source] 경제용어사전

소프트웨어의 설계도 격인 소스코드를 공개한 뒤 누구나 자유롭게 수정해 쓸 수 있게 개방하는 방식. 구글의 스마트 기기 운영체제(OS)인 안드로이드는 이런 전략에 따라 삼성, LG, 하웨이, 샤오미 등 애플을 제외한 거의 모든 스마트폰의 OS로 채택돼 점유율이 70-80% 선에 이른다.

장산전 [張善政] 경제용어사전

... 1990년까지 토목공학 교수를 맡았다. 1991년부터 대만 국가고속컴퓨터센터장으로 컴퓨터 및 인터넷산업 인프라를 확충하는 데 힘썼다. 2000년부터 10년간 대만 컴퓨터업체 에이서의 부사장으로 일한 뒤 2010년부터 2012년까지 구글의 아시아 하드웨어사업을 총괄했다. 2014년 정식 부처로 승격된 과학기술부의 첫 번째 장관으로 임명된 뒤 같은 해 8월부터 행정원 부원장, 2016년에는 행정원장으로 일했다. 국민당이 2016년 5월 대선에 패하면서 물러났지만 마잉저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