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122건

잊힐 권리 [the right to be forgotten] 경제용어사전

...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나 포털 게시판 등에 올린 게시물을 지워달라고 요청할 수 있는 권리다. 잊힐 권리에 대한 논의는 2014년 5월 유럽사법재판소(ECJ)의 한 판결로부터 촉발됐다. 당시 스페인 변호사 마리오 곤살레스는 구글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과거에 빚 때문에 집이 경매에 부쳐진 내용이 담긴 기사가 구글에서 검색되지 않도록 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재판부는 “사생활을 침해할 수 있다”며 “검색 결과를 지우라”고 판결했다. 이후 유럽에서는 2개월간 ...

룬 프로젝트 [Project Loon] 경제용어사전

구글이 아프리카, 동남아시아 등 인터넷 이용이 어려운 지역에 무료 인터넷을 제공하겠다는 취지로 시작한 프로젝트. 구글의 최고 브레인 집합체라 불리는 비밀연구조직 '구글X'가 2013년 6월 발표했다. 지구 상공 20㎞ 성층권에 통신중계기와 무선안테나를 장착한 열기구를 올리고 이를 기지국으로 활용해 무선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중 무선 네트워크'구축을 목표로 한다. 2015년 3월말 현재 구글은 이미 뉴질랜드, 브라질 등지에서 룬 프로젝트 시범사업을 ...

문샷 싱킹 [moonshot thinking] 경제용어사전

달을 좀 더 잘 보기 위해 망원경 성능을 높이는 대신 달에 갈 수 있는 탐사선을 제작하겠다는 생각을 하는 것과 같은 혁신적인 발상을 말한다. 10%의 개선이 아닌 10배의 혁신에 도전하는 구글의 급진적 업무 방식이다. 자율주행자동차, 구글글라스 등을 개발한 비밀연구소인 구글 X랩은 문샷 싱킹을 실천하는 핵심 조직으로 꼽힌다.

특이점 [singularity] 경제용어사전

... 미국의 수학자 존 폰 노이만, 영국의 컴퓨터 과학자이자 수학자인 앨런 튜링, 미국 컴퓨터 공학자인 버너 빈지 등이 이 개념을 발전시켜 왔다. 그러나 이에 대해 가장 구체적인 전망을 한 사람은 미국 컴퓨터 과학자이자 알파고를 개발한 구글의 기술부문 이사인 레이먼드 커즈와일이다. 커즈와일은 2005년 저서 《특이점이 온다》를 통해 2045년이면 인공지능(AI)이 모든 인간의 지능을 합친 것보다 강력할 것으로 예측하면서 인공지능에 대한 우려를 나타냈다. 즉 2045년이 되면 인공지능이 ...

데미스 하사비스 [Demis Hassabis] 경제용어사전

영국의 인공지능 과학자이자 구글 딥마인드의 대표. 1976년 7월 27일 영국 북런던에서 나고 자랐다. 그는 '체스 천재'였다. 네 살 때 체스를 배우기 시작해 10대 초반 영국 체스 챔피언에 올랐다. 남들보다 2년 빠른 15세에 고교를 졸업한 그는 대학에 진학하지 않고 게임 개발사에 들어갔다. 그곳에서 전 세계에서 수백만개가 팔린 시뮬레이션 게임 '테마파크'를 개발했다. 게임 프로그래머로 명성을 얻었으나 하사비스는 돌연 회사 생활을 접고 케임브리지대 ...

알파고 [AlphaGo] 경제용어사전

구글의 인공지능개발 자회사인 구글 딥마인드(Google DeepMind)가 개발한 인공지능 프로그램. 정책망과 가치망이라는 두 가지 신경망을 통해 결정을 내리며 머신러닝을 통해 스스로 학습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 알파고는 다른 ... 알파고는 2015년 10월 판후이 2단과 대국을 치른 이후 대폭 업그레이드된 것으로 전해졌다. 데미스 허사비스 구글 딥마인드 최고경영자(CEO)는 2016년 3월 8일 기자회견에서 “알파고가 자기학습으로 지난 5개월 동안 스스로 ...

구글 딥마인드 [Google DeepMind] 경제용어사전

구글의 인공지능 자회사. 2010년 신경과학자 데미스 하사비스(Demis Hassabis), 인공지능전문가 셰인 레그(Shane Legg), 사업가인 무스타파 술레이만(Mustafa Suleyman)의 세 명이 영국에서 딥마인드 테크놀로지(DeepMind Technologies)라는 이름으로 공동 창업 하였다. 2014년 구글이 4억유로에 인수하면서 지금의 이름으로 바뀌었다. 본사는 영국 런던에 있다. 딥마인드는 심층신경망(deep neural...

D-Wave 2 경제용어사전

... 소개됐지만 사실 양자컴퓨터의 개념을 완전히 구현한 제품은 아니었기 때문에 그 진위 여부를 두고 논란이 많았다. 이후 D 웨이브는 D 웨이브 1의 후속으로 512개의 큐비트를 사용하는 D 웨이브 2(D-WAVE 2)를 출시했는데 구글이 이를 구입하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고조됐다. D-Wave 2는 머신러닝과 음성인식, 자연어 처리를 위해 방대한 데이터를 분석할 수 있고, 싱글코어 칩을 활용하는 일반 컴퓨터보다 1억배 이상 빠른 속도로 처리할 수 있는 것으로 ...

양자암호통신 경제용어사전

... 암호키를 이용해 0 또는 1을 결정한다. 양자 암호키는 한 번만 열어볼 수 있기 때문에 중간에 누군가 가로채더라도 이를 바로 확인해 대처할 수 있어 해킹이 불가능하다. 양자암호통신기술의 필요성은 양자컴퓨터의 등장으로 대두됐다. 인텔,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뿐만 아니라 알리바바, 바이두까지 세계적 IT업체들이 양자컴퓨터 개발을 위해 경쟁중이다. 전문가들은 양자컴퓨터는 빠른 속도로 병렬연산을 수행해 산업혁신을 가져올 수 있지만 반면에 악용되면 공인인증서 등 기존 암호체계를 ...

문샷 프로젝트 [Moonshot projects] 경제용어사전

구글(Google)이 추진하고 있는 혁신적인 신규사업 프로젝트를 말한다. 구글의 반비밀조직 연구소인 Google X가 주도하고 있는 것으로 구글 글라스, 무인자동차 외에도 인간수명 연장을 위한 바이오 사업과 드론, 룬 프로젝트(Project Loon:열기구를 이용한 무선인터넷 서비스 프로젝트), 로보틱스 등이 이 프로젝트에 포함된 대표적 사업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