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57건

금융투자소득 과세 Q&A 경제용어사전

... 부과하기로 했다. 연간 2000만원(국내 주식 기준)을 넘는 이익이 과세 대상이고, 세율은 최고 25%다. 또 국내 상장주식에 대해선 2023년까지 증권거래세를 0.1%포인트 낮추기로 했다. 투자자들이 궁금해할 만한 항목을 질문과 ... 거래에서 수익이 났으면 세금을 내야 한다. 2022년 이후엔 채권과 주식을 합한 전체 거래 손익에 대해서만 과세한다. 펀드 환매 시 채권 수익보다 주식 손해액이 더 크면 양도세를 내지 않아도 된다. 다만 펀드국내 상장주식(2000만원)이나 ...

차액결제거래 [contract for difference] 경제용어사전

... 문턱이 대폭 낮아져 '왕개미'로 변신한 이들이 급증하고 있다. 주식시장에서 왕개미의 움직임은 전혀 감지되지 않는다. 국내 증권사와 연계된 JP모간 CIMB 등과 같은 외국계 증권사가 자체 자금으로 주식을 대신 사주고 차후 정산하면 끝이기 ... 2020년 3월과 마찬가지로 '깡통계좌'가 속출할 수 있다는 지적이다. 한 증권사 소속 변호사는 “애초 금융위는 사모펀드 활성화를 위해 전문투자자 문턱을 낮췄는데 CFD 시장만 커지고 있다”며 “전문투자자라고 하더라도 개인의 자산이나 ...

해외 ETF 직접구매 경제용어사전

국내 금융투자회사를 통해 해외?느攘梔緻訃?ETF)즐 직접 구매(직구)하는 것. 해외 거래소에 상장된 ETF의 투자수익에는 양도소득세(22%)만 부과되지만 금융소득종합 과세 대상에서 빠진다. 과세 대상은 1년 수익과 손실을 합산한 값이다. 세법상 해외에 있는 것은 펀드가 아니라 주식으로 보기 때문이다. 이에 비해 국내 상장 해외 ETF는 펀드로 간주돼 매매할 때마다 배당소득세(15.4%)를 낸다. 수익을 냈다면 연말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에도 포함된다. ...

암호화폐 회계기준 경제용어사전

... 아니라는 국제회계기준(IFRS) 해석이 나왔다. 앞으로 상당 기간 동안 가상화폐가 가상화폐공개(ICO), 가상화폐펀드 출시 등을 통해 제도권 금융시장에서 통용되기는 어려울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2019년 9월 23일 한국회계기준원에 ... 반드시 IFRS 해석을 따를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빗썸' 운영사 비티씨코리아닷컴과 '업비트'의 두나무 등 국내 대표 가상화폐거래소의 경우 모두 비상장사여서 재무제표 작성에 큰 영향은 없을 것이란 평가다. -가상통화와 세금 이번 ...

액셀러레이터와 인큐베이터 [accelerator and incubator] 경제용어사전

... 관리해주는 게 인큐베이터의 주목적이다. 마치 아기를 키우는 보육기(인큐베이터)와 역할이 비슷해 이 같은 이름이 붙었다. 국내에서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지정한 262개의 '창업보육센터'가 인큐베이터 역할을 한다. 액셀러레이터는 어느 정도 성장한 ... 벤처캐피털(VC)의 투자를 받기 시작한다. 통상 5억~10억원가량의 투자가 이뤄지는 시리즈A 단계부터 VC들이 참여한다. 기업 규모가 커지면 사모펀드(PEF)도 등장한다. PEF는 스타트업의 후기 단계 투자에 종종 참여한다.

손익통산 경제용어사전

... 경우 한 계좌 안에서 이뤄진 매매라 할지라도 손익통산이 되지 않는 다는 점에 대해 개인투자자들의 불만이 크다. 국내 주식과 해외 주식, 펀드, 파생상품별로 과세 체계가 다르다 보니 손익을 합산해 세금을 부과하는 것 자체가 불가능하게 ... 해지(환매)할 때의 이익이건 중간의 분배금이건 배당소득세 명목이 붙는다. 최종 합산해 손실을 보더라도 여러 개의 펀드 중 한 개 펀드에서 이익을 보면 배당소득세를 문다. 반면 미국, 일본 등 주요 선진국에선 개인별로 금융상품을 손익통산해 ...

마법공식 경제용어사전

... 낮고, 자본수익률(ROC·영업이익/투자자본)이 높은 20~30개 종목에 투자하는 방법이다. 미국의 전설적인 헤지펀드 투자자 조엘 그린블라트가 사용해 유명해진 기법이다. 큰 틀에서 보면 우량한 기업 주식을 싸게 사는 가치 투자 방법이다. ... 19.58%의 수익률이다. 같은 기간 코스피200지수는 226% 올랐다. 마법공식은 하락장보다는 상승장에서 큰 효과를 발휘했다. 2008년이나 2015년처럼 국내 주식시장이 부진할 때는 마법공식 포트폴리오의 성과가 더 안 좋았다.

쿼드러플 레버리지 ETF [quadruple leverage ETF] 경제용어사전

하루 지수변동폭의 4배를 추종하는 레버리지 상장지수펀드. 국내에서는 하루 지수 변동폭의 2배를 추종하는 레버리지 ETF만 있지만, 미국에서는 2017년 5월 하루 지수 변동폭의 4배를 따라가는 펀드가 출시됐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S&P500지수 일일변동폭의 4배만큼 수익을 추구하는 'ForceShares Daily 4X US Market Futures Long Fund'와 같은 지수 일일변동폭의 4배를 거꾸로 따라가는 'ForceShares ...

거래정보저장소 [trade repository] 경제용어사전

... 형태로 보관하는 중앙집중화된 거래정보 등록기관이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장외파생시장 규제를 강화하기 위해 주요 20개국(G20) 회원국이 2009년 TR보고의무화 도입에 합의한 바 있다. 2016년 3월말 현재 미국, 유럽, 일본, 싱가포르, 홍콩 등이 장외파생상품 TR 보고 의무화를 시행 중이다. 금융위원회는 국내에 TR 도입을 위한 자본시장법 개정안을 검토 중이며 한국거래소는 2017년 하반기 서비스를 목표로 시스템을 개발중이다.

왓슨 경제용어사전

IBM이 개발한 인공지능 플랫폼. IBM의 창업자이자 최고경영자였던 토머스 왓슨(Thomas John Watson, 1874년 2월 17일 ~ 1956년 6월 19일)의 이름을 딴 것으로 2005년 개발을 시작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왓슨은 사람의 말을 이해하고 방대한 데이터 베이스를 이용해 고도의 지능적인 문제를 분석해 답을 찾아내는 수준에 도달하였다. 즉 왓슨은 사람과 유사한 방식으로 엄청난 양의 데이터를 분석하고 처리할 수 있으며 자연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