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91건

머니마켓 뮤추얼펀드 유동성지원창구 [Money Market Mutual Fund Liquidity Facility] 경제용어사전

... 금융사는 돈을 내줘야 한다. 하지만 뮤추얼펀드가 편입하고 있는 자산이 제때 팔리지 않으면 환매가 어려워진다. 이를 막기 위해 Fed가 금융사에 돈을 대주기 위해 설치한 것이 MMLF다. 2020년 3월 18일(미 현지시간) 미국 연방준비제도(Fed)는 MMLF를 도입해 12개월간 운영하기로 발표했다. 국채와 미국정부보증업체증권(GSE), 자산담보부 기업어음, 무담보 기업어음을 담보로 인정하기로 했으며 20일에는 지방채도 담보대상으로 선정하기도 했다.

프라이머리딜러 신용창구 [Primary Dealer Credit Facility] 경제용어사전

프라이머리딜러는 미국 뉴욕 Fed가 공인한 국채 딜러다. 투자은행 증권사 등 24곳이다. Fed는 예금은행에만 허용했던 재할인을 이들 금융사에도 허용해 국채시장에 자금을 공급한다. PDCF의 대출은 하루짜리부터 최장 90일짜리까지이다. 담보물은 기업어음(CP), 시채권 등 투자등급 채권과 다양한 종류의 지분 증권 등이 포함되며 금리는 뉴욕 연방준비은행에 프라이머리 신용금리, 혹은 할인창구 금리가 적용될 예정이다. PDCF는 2020년 3월 20일부터 ...

파생결합펀드 [derivative linked fund] 경제용어사전

... 가격이 일정 수준 이상 떨어지면 원금손실 구간에 진입하게 되는데 이를 녹인(Knock-in)이라고 한다. 녹인에 진입하면 원금 손실이 발생하고 경우에 따라 원금을 모두 잃을 수도 있다. 2019년 10월 화제가 된 것이 독일 국채 금리에 투자한 해외금리연계 DLF로 국채 금리가 일정 수준으로만 유지되면 수익이 생기고 혹시라도 떨어지면 큰 손실이 발생할 수 있는 상품이었다. 하지만 원금 전액을 날릴 수 있는 수준까지 독일의 국채 금리가 하락하면서 문제가 됐습니다. ...

마이너스 금리 채권 [negative yield bonds] 경제용어사전

... 최근 반 년 사이 두 배 가까이 커졌다. 투자자들이 마이너스 금리 채권을 매입하는 이유는 경기 침체 우려로 안전자산 선호가 커졌기 때문이다. 실제 마이너스 금리 채권의 대부분은 안전자산으로 분류되는 유럽 주요국과 일본이 발행하는 국채다. 지난달 말 기준 글로벌 채권시장에 풀린 마이너스 금리 채권의 94%가량은 이들 국가 국채였다. 일본과 프랑스는 10년 만기 국채 금리가 마이너스로 돌아섰고, 스위스와 독일은 모든 국채 금리가 마이너스를 나타내고 있다. 시세차익에 ...

리브라 [Libra] 경제용어사전

... 여러 비영리단체들이 협회의 주축이 될 것으로 전해졌다. 리브라는 기존 일부 가상화폐들의 약점인 과도한 가치 변동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스테이블 코인'(가치안정 화폐) 형태로 운영된다. 세계 주요국 화폐, 은행 담보금, 단기 국채 등에 가치를 연동시킬 방침이다. 외신들은 세계 최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업체인 페이스북의 가상화폐 발행이 글로벌 블록체인 생태계에 커다란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내다봤다. 저렴한 수수료 비용을 앞세워 해외송금 수요를 상당 ...

리카도 대등정리 [Ricardian equivalence theorem] 경제용어사전

정부 지출이 고정된 상태에서 조세를 감면하고 국채 발행을 통해 지출 재원을 조달하더라도 경제의 실질 변수에는 아무런 영향을 미칠 수 없다는 내용이다. 경제주체가 합리적이며 미래지향적임을 가정하므로 소비이론 중 절대소득가설보다는 항상소득가설이나 생애주기가설에 기초를 두고 있다고 볼 수 있다. 하지만 리카도 대등정리는 제약된 가정에서 도출했기 때문에 성립되기 어려운 경우가 있다. 그중 하나가 유동성 제약이다.

브레이크이븐 레이트 [Breakeven Inflation Rate] 경제용어사전

미국의 일반 국채와 인플레이션 연동 미국 국채(TIPS)간 수익률 격차를 나타내는 것으로 연방준비제도와 투자자들의 인플레이션 전망치를 가늠할 수 있는 선행지표다. 브레이크 이븐 레이트가 올랐다면 이는 채권 매매자들이 향후 물가상승률이 오를 것이라는 쪽에 베팅을 걸고 있다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다. 브레이크이븐 인플레이션레이트(BEI)라고도 한다.

트럼프 발작 [Trump tantrum] 경제용어사전

... 미국 대통령이 될 것이라는 일반적인 예측과 달리 도널드 트럼프가 당선되자 세계 경제가 화들짝 놀란 현상을 말한다. 도널드 트럼프가 예상을 깨고 미국 대통령에 당선되자 글로벌 금융시장은 요동쳤다. 시장에서는 '발작(tantrum)'이라는 이름을 붙였다. 재정확대정책을 밝힌 트럼프 때문에 대선 전 연 1.8%이던 미국 10년물 국채 금리는 최근 연 2.5%까지 치솟았다. 미국 중앙은행(Fed)의 금리 인상도 이어지며 미 달러화는 연일 강세를 나타냈다.

트럼프노믹스 경제용어사전

미국 대통령 트럼프가 추진하고 있는 있는 경제 정책. 트럼프(Trump)와 경제학(economics)의 줄임말이다. 트럼프는 대통령 후보 당시 `미국의 재건'을 캐치프레이즈로 삼았다. 이를 위해 국채발행을 늘려 재정지출을 확대하고 인프라 투자를 활성화하겠다고 공언했다. 총수요 진작책뿐만 아니라 총공급 면에서 법인세, 소득세 등의 대폭적인 감세를 통해 경기를 부양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트럼프의 감세정책은 2차 오일쇼크로 '스태그플레이션(경기침체 속 ...

차비스모 [Chavismo(스페인어)] [Chav] 경제용어사전

... 베네수엘라 재정은 사회보장성 지출이 더해지면서 국제 유가가 배럴당 120달러는 돼야 균형을 이룰 수 있다. 국제 유가가 배럴당 40달러대에 머무르면서 디폴트는 피할 수 없는 것으로 보인다. 2016~2018년 만기가 도래하는 국채 원리금 상환액은 총 270억달러에 이르지만 외환보유액은 30억달러에 불과하다. 인플레이션도 살인적이다. 베네수엘라 정부가 자국 화폐인 볼리바르화를 찍어내 채무를 갚기 시작하면서 화폐가치가 급락,물가가 치솟기 시작했다. 베네수엘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