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95건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경제용어사전

... 대책과는 별도로 2019년 12월 1일부터 5등급 차량의 '녹색 교통 지역(옛 서울 한양도성 내부인 '사대문 안')'의 진입이 금지된다. 위반하면 10만원의 과태료를 문다. 공공부문 차량 2부제 대상 기관은 서울, 인천, 경기 등 수도권과 6개 특·광역시소재 행정·공공기관이다. 대상 차량은 행정·공공기관의 전용 및 업무용 승용차, 근무자 자가용 차량이다. 공공기관 2부제에 해당하지 않는 차량은 경차, 친환경차, 임산부·유아동승·장애인 차량 등이다.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경제용어사전

... 괴롭힘을 금지하는 근로기준법으로 2019년 올해 7월 16부터 시행됐다. 직장 내 괴롭힘이란 사용자 또는 근로자가 직장에서 지위나 관계 등의 우위를 이용하여 업무상 적정범위를 넘어 다른 근로자에게 신체적, 정신적 고통을 주거나 근무환경을 악화시키는 행위를 말한다.정당한 이유 없이 성과를 인정하지 않거나 의사결정 과정에 배제시키는 등의 집단 따돌림, 개인사에 대한 뒷담화나 회식 강요 등도 괴롭힘에 해당한다. 근로자 5인 이상의 기업들에게 적용되며 직장 내 괴롭힘(신체적·정신적 ...

비핵화 [denuclearization] 경제용어사전

... 전문가들의 공통된 지적이다. 1994년 제네바 핵합의 등 과거 북핵 관련 합의는 폐쇄 단계까지도 제대로 가지 못한 채 파기됐다. 우선 사찰·검증 대상 핵무기 규모가 객관적으로 파악이 안 돼 있다. 국제원자력기구(IAEA)에서 30년 동안 근무한 안준호 전 IAEA 사찰관은 “현재로선 북한의 핵 시설과 핵실험 규모는 IAEA에서조차 제대로 입증된 자료가 없는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비핵화'란 용어의 의미도 국가마다 달라서 이번 회담에서 관련 합의가 나올 수 있을지도 미지수라고 ...

종교적 신앙 등에 따른 병역거부 경제용어사전

... 확립된 이래로 대법원은 그동안 종교적인 이유를 정당한 사유로 인정하지 않고 실형을 선고해 왔다. 2004년 7월 대법원 전원합의체 판결에서도 결과는 같았다. 하지만 대법원에서 양심적 병역거부가 정당한 병역거부 사유로 인정되면서 비슷한 사건에 줄줄이 무죄가 선고될 전망이다. 한편 2018년 12월 28일 국방부는 대체복무제 시행 방안으로 `양심적 병역거부자'의 대체복무를 '36개월 교정시설 합숙 근무'로 확정했다. 시행 시기는 2020년 1월부터이다.

사이먼 테일 경제용어사전

... 시작으로 《투자자들은 원전 부채를 어떻게 평가하나》(2008년), 《원전 르네상스》(2009년), 《원전과 탈규제 전력시장》(2010년), 《영국 원전의 부침》(2016년) 등의 책을 잇달아 냈다. *약력 △영국 케임브리지대 졸업 △옥스퍼드대 경제학 석사 △런던정치경제대(LSE) 경제학 박사 △레소토 중앙은행 근무 △바클레이즈은행·JP모간 유럽본부 애널리스트 △영국 에너지 민영화사업 자문 △케임브리지대 경제학과 교수 △케임브리지대 최우수 강의상 수상

웬디 커틀러 [Wendy Cutler] 경제용어사전

... 유명하다. 한국 공무원들은 당시 한국 상황과 통상 전례를 꿰뚫고 있는 커틀러 대표를 보고 혀를 내둘렀다고 한다. 이후 국내에선 “한국의 웬디 커틀러를 키워야 한다”는 말이 나왔다. 약력 △1953년 출생 △조지워싱턴대 졸업 △조지타운대 통상서비스 석사 △미 상무부, 미국무역대표부(USTR) 근무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 무역대표 △한·미 FTA 미국 측 수석대표(2006~2007년) △USTR 부대표 △아시아소사이어티 정책연구소 부회장(2015년~현재)

배임죄 경제용어사전

... 요구한다. 한국에서는 경제계는 물론 법조계에서도 형법 개정을 통해 배임죄 규정을 더 구체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적지 않다. 헌법재판소는 2017년 인천지방법원이 “업무상 배임죄를 규정한 형법 조항에 위헌 요소가 있다”며 제청한 위헌법률심판(2017헌가18) 사건을 심사 중이다. 서울에 근무하는 한 부장판사는 “배임죄와 관련한 명확한 가이드라인이 없어 남용될 소지가 많다”며 “경영 판단의 원칙과 배임죄 관계에 엄격한 기준을 설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주52시간 근무 경제용어사전

... 근로시간을 이전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단축한 근로제. 관련법규인 근로기준법개정안이 2018년 2월 국회를 통과했고 2018년 7월 1일부터 종업원 300인 이상의 사업장과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시행됐다. 하루 최대 8시간에 휴일근무를 포함한 연장근로를 총 12시간까지만 법적으로 허용하는 것이다. 제도가 도입됐지만 어디까지를 근로시간으로 볼지에 대한 기준이 모호하다는 지적도 많다. 고용부와 한국경영자총협회가 관련 가이드북을 내놨지만 정작 기업들이 궁금해하는 ...

인가연장근로 경제용어사전

근로자의 동의를 받은 사용자가 고용노동부 장관의 인가를 얻어 최장 근로시간(300인 이상 사업장은 2018년 7월1일부터 주 52시간)을 초과해 근로하도록 지시할 수 있는 제도. 탄력적 근로시간제 등 기존 유연근무제는 평균 근로시간을 주 52시간으로 맞춰야 하지만, 인가연장근로로 인정받으면 그럴 필요가 없다. 이전에는 자연재해나 중대 사고가 발생할 때만 허용됐다. 기업들은 석유화학업체의 정기보수 기간, 조선사의 선박 시운전 기간 등에도 이를 인정해달라고 ...

시자쥔 [習家軍] 경제용어사전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부친인 시중쉰(習仲勛)의 고향이자 시 주석이 청년 시절 하방(下放·지식인을 노동현장으로 보냄)했던 지역인 산시성 출신과 시 주석이 푸젠성, 저장성, 상하이시에서 일할 때 부하로 근무한 이들이다. 이들은 2017년 시주석의 측근들로 시주석은 2017년 10월 25일 공산당 19기 중앙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19기 1중전회)에서 최고지도부인 당 정치국 상무위원회를 시자쥔 인사들로 채웠다. 새로 상무위원에 선출된 리잔수(栗戰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