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05건

노란우상공제 경제용어사전

소상공인이 평소 적금처럼 납부하다가 폐업이나 사망 때 그동안 낸 원금에 일정 금리를 더해 지급받는 사회안전망 상품이다. 2020년 8월말 현재 전국 137만 명의 소상공인과 소기업 대표가 가입해 있다. 공제금 지급 사유의 98%는 폐업이다. 법적으로 금융회사가 압류할 수 없고, 소득공제 혜택이 있는 데다 시중금리보다 높은 약 2.7%의 금리(폐업 시)를 제공해 가입자가 매년 늘고 있다.

파생결합펀드 [derivative linked fund] 경제용어사전

금리, 원자재 환율 등의 가격과 연결돼 투자 수익이 결정되는 파생결합증권(DLS)여럿을 묶어 펀드 형태로 판매한 것을 말한다. DLF는 사전에 정한 방식으로 수익을 결정한다. 자산의 가치 변동에 따라 일정 수익을 얻을 수 있도록 ... 혹시라도 떨어지면 큰 손실이 발생할 수 있는 상품이었다. 하지만 원금 전액을 날릴 수 있는 수준까지 독일의 국채 금리가 하락하면서 문제가 됐습니다. 여기서 더 큰 문제는 은행에서 상품에 대한 적절한 소개가 없었다는 겁니다. 안전한 ...

사잇돌대출 경제용어사전

신용등급 4~10등급의 중·저신용자 중 상환 능력이 있는 근로자(재직 6개월 이상, 연소득 2000만원 이상), 사업자(1년 이상 사업 영위, 연소득 1200만원 이상), 연금소득자(1개월 이상 수령, 연간 수령액 1200만원 이상)를 대상으로 연평균 6~10% 금리로 인당 최대 2000만원까지 대출해주는 상품.

금융상품 한눈에 경제용어사전

금융감독원이 운영하는 금융상품통합비교공시 시스템. 이 사이트는 은행, 저축은행, 보험사 등 166개 금융회사가 판매 중인 예·적금, 대출, 연금저축 등 다양한 금융상품금리, 수익률 등을 비교해 보여준다. 이곳에선 절세형 금융상품 정보도 한데 모아 제공한다. 상품별 세제 혜택이나 가입 대상, 가입 한도 등을 비교해 보고 본인이 처한 상황에 적합한 상품을 고르면 된다.

외화보험 경제용어사전

외화보험은 미국 달러 등 해당 외화로 보험료를 내고 보험금도 외화로 받는다. 은행의 예·적금처럼 금리연동형 보험상품의 적립금에 적용하는 공시이율은 최소 2% 후반대다. 연 1%대인 외화예금보다 높은 금리가 제공된다. 이 때문에 외화예금에서 상대적으로 금리가 높은 달러보험으로 갈아타는 투자자들도 적지 않다는 것이 보험업계의 설명이다. 추가 납입과 중도 인출이 가능한 유니버설 기능까지 더해지면서 예금과 비슷한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

파인 [Financial Information Network] 경제용어사전

... 따로 운영하던 각종 정보제공 사이트를 한곳에 모아 놓았다. 파인은 금융소비자가 알아두면 유익한 금융정보를 제공한다. ○금융상품 정보 한눈에 파인이 제공하는 정보는 금융상품, 금융거래 등 9개 분야, 33개에 달한다. 금융상품 분야에는 △금융상품 한눈에 △연금저축 통합공시 △보험다모아 △ISA(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다모아 등이 있다. 각 금융회사가 판매 중인 금융상품금리, 수수료, 가입조건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금융상품 한눈에'는 예·적금, 대출, 연금저축 등 여러 금융권역에서 ...

연금보험 [年金保險] [annuity insurance] 경제용어사전

피보험자의 종신 또는 일정 기간 동안 정해진 금액을 받을 수 있는 생명보험으로 은퇴 후 필요한 생활비를 마련할 수 있는 상품이다. 세액공제 혜택은 없지만 5년 이상 보험료를 납부하고 10년 이상 유지하면 이자소득세가 비과세돼 절세 측면에서 유리하다. 연금저축보험과 마찬가지로 통상 은행금리보다 1~2% 높은 공시이율로 적립되고, 금리가 아무리 낮아져도 최저 보증이율을 보장해줘 안정적인 연금 수령을 원하는 사람에게 적합하다. 45세 이상이면 연금을 받을 ...

IFRS17 [International Financial Reporting Standards 17] 경제용어사전

...SB)에서 제정한 원칙으로 보험사가 가입자에게 지급해야 하는 보험금을 계약 시점의 원가가 아니라 매 결산기 시장금리 등을 반영한 시가로 평가하는 게 핵심이다. 원가 평가가 보험 계약을 맺은 시점을 기준으로 보험부채를 계산하는 방식이라면, ... 적립금을 추가로 쌓아야 한다. 적정 기준의 재무건전성을 유지하기 위해 자기자본도 늘려야 한다. 국내 보험사들은 과거 고금리를 약속하고 팔아둔 저축성 상품이 많다. IFRS17이 시행되면 보험부채가 막대하게 늘어나 재무 위기에 빠질 가능성이 ...

계약서비스마진 [contractual service margin] 경제용어사전

... IFRS4를 대체하는 새 국제보험회계기준 명칭을 IFRS17로 정하고 2021년 1월1일부터 시행하기로 확정했다. 원래 IFRS17은 원가로 평가하는 보험 부채를 시가로 평가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한 국제보험회계기준이다. 이 경우 고금리 확정금리상품을 많이 팔았던 국내 보험사들의 회계상 부채는 눈덩이처럼 불어난다. 하지만 IASB는 2016년 11월 이사회에서 IFRS17 기준서에 '장래 이익(보험계약으로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익의 현재 가치)'의 일종인 ...

지자체 금고은행 경제용어사전

... 등으로 구성된 심의위원회에서 최종 선정한다. 주로 은행 신용도, 지역민의 이용 편의성, 금고업무 관리능력, 예치금 금리, 지역 기여도 등을 살펴본다. 이때문에 과거에는 지역 거점이 많은 농협은행과 지역은행들이 금고은행 시장에서 우월적 ... 시행된 개정 은행법도 지자체에 과도한 이익을 제공하는 것을 금지하고 있다. 이 때문에 봉사활동 등 지역사회 공헌이나 지역인의 금융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금융상품과 서비스 제공 위주로 금고은행 유치 전략이 수정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