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81-90 / 258건

경제심리지수 [economic sentiment index] 경제용어사전

... 있다. 경제심리지수는 100을 기준으로 하는 '상대 지수'이다. 100보다 높으면 소비자와 기업이 경제 상황을 이전보다 나아졌다고, 낮으면 그렇지 않다고 여긴다는 뜻이다. 2019년 평균 경제심리지수는 91.70로 관측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 2018년(95.92)보다 4.22 낮아졌다. 이는 미중 무역전쟁, 일본과의 무역 갈등 등 대내외 이슈로 하락한 코스피 지수와 강도 높은 부동산 규제 정책, 크게 두 가지에 경제 심리에 기인한 것으로 보인다.

국민연금 [National Pension Service] 경제용어사전

... 처음 100조원을 넘어선 후 2007년 200조원에 이르렀다. 이후 2010년에는 324조원으로 300조원을 넘고 2011년 348조9000억원, 2012년 392조원 등으로 급상승해 2013년 426조9000억원으로 400조원대를 기록했다. 2014년에는 469조8000억원, 2015년 500조원,그리고2017년에는 600조원을 돌파한데 이어 2019년 7월4일에는 700조원을 돌파했다. 2019년 10월 24일 공개된 국회예산정책 분석자료에 따르면, 국민연금기금의 ...

고령화 [aging] 경제용어사전

... 하지만 2000년 추계에선 고령사회 진입 시기가 2019년으로, 초고령사회 진입은 2026년으로 각각 3년·6년 앞당겨졌다. 2015년 전망에선 2018년 고령사회가 될 것으로 또 바뀌었다. 2017년 2월 말 13.7%를 기록한 고령인구 비율은 이르면 내달 말 14%를 넘어설 전망이다. 고령화사회에서 고령사회가 되는 데 불과 17년 걸리는 셈이다. 일본은 24년, 미국은 73년, 프랑스는 115년이 걸린 일이다. ◆수명 느는데 출산율은 바닥 빠른 고령화는 ...

노년부양비 경제용어사전

노년부양비는 생산가능인구 100명이 부담해야 하는 65세 이상 인구의 수를 의미한다. 노년부양비= (고령인구/생산가능인구)×100 한국의 경우 노년부양비는 2013년 16.7을 기록한 데 이어 2018년에는 20.0을 나타내고 2040년에는 57.2까지 오를 것으로 예상됐다. 이 시점에 도달하면 우리보다 ''늙은'' 국가는 일본(64.7)만 남아 미국(35.0), 중국(36.8), 프랑스(44.2), 독일(57.1) 등 주요국이 모두 우리를 밑돌게 ...

생산관리시스템 [Manufacturing Execution System] 경제용어사전

생산공정 내의 모든 자원(인력, 장비, 자재)의 공정단위의 생산계획을 현장에서 실행하는 것은 물론 생산관련 품질 데이터 까지 다루는 공장정보화시스템. 공정계획에 따른 작업 물량과 작업 순서, 조업 진행 상황 등의 정보를 기록하거나 확인할 수 있다. 실시간으로 정확한 데이터를 공장 내 근로자에게 전달할 수 있기 때문에 다수의 제조업체가 공정 효율을 높이기 위해 이 시스템을 도입했다.

캐리어IQ [Carrier IQ] 경제용어사전

... 소모되는지 등을 알아야 소비자 불만에 신속히 대처할 수 있고 그런 용도로만 데이터 를 사용한다는 것이다. 그러나 2011년 10월중순 코네티컷에 사는 트레보 엑카르트(26)라는 연구원이 자신의 안드로이드 폰에 폰 사용내역을 추적·기록·전송하는 캐리어IQ라는 소프트웨어가 내장됐다고 밝혀 주목받기 시작했다. 이 연구원은 캐리어IQ가 사용자 몰래 각종 데이터를 수집한다고 주장했다. 다시 말해 △사용자가 누른 버튼 △누른 폰 번호 △ 텍스트 메시지 △암호화된 검색 ...

글로벌 파워도시 지수 [Global Power City Index] 경제용어사전

... 거주 경험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온라인 설문조사와 △경제 △연구 · 개발 △문화 · 교류 △거주 적합성 △생태 · 환경 △교통 · 접근성 등 6개 분야의 조사 결과를 종합 산출해 발표된다. 2008년 첫 조사에서 13위를 기록한 서울시는 2009년 12위, 2010년 8위에 이어 2011년 7위에 올랐다. 뉴욕과 런던,파리,도쿄가 4년 연속 4위권에 들었다. 2011년 아시아권에선 싱가포르가 5위, 홍콩이 8위, 베이징이 18위, 상하이가 23위를 차...

타이젠 [Tizen] 경제용어사전

... 탑재한 스마트폰의 판매량이 11억대로 모바일OS시장 81.4%를 점유했으며 애플iOS가 2억3150만대로 16.1%의 점유율을 보였다. 3위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 모바일이 차지했고 타이젠은 1%에도 못 미치는 점유율을 보이며 4위를 기록했다. 부진한 성적에도 불구하고 삼성전자는 타이젠 OS에 지속적인 연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적용범위를 스마트폰에서 웨어러블기기, 스마트TV, 패밀리 허브 냉장고, 로봇청소기 등 프리미엄 가전제품으로 확대했다. 타이젠 개발 초기에는 ...

돌파갭 [breakaway gap] 경제용어사전

밀집국면이나 조정국면에서 돌파를 나타낸 것으로 보통 중요패턴이 완성되고 시장이 새로운 국면에 들어서는 초기에 나타난다. 예를 들면 목선이 돌파될 때나 천정이나 바닥에서 가격이 크게 움직일 때, 또는 주추세선이 돌파할 때 이러한 갭이 발생한. 돌파갭이 발생하면 거래량 또한 급증하게 된다. 돌파갭이 발생한 이후에도 수일간 추세방향으로 연속해서 신고가 또는 신저가를 기록하는 특징이 있다.

핵심생산인구 [prime age worker] 경제용어사전

... 물론 나라 살림, 가계와 개인, 제도 등 사회 전반에 나쁜 파급효과를 초래한다. 2011년 6월 14일 통계청에 따르면 2010년 인구 총조사 결과에 따르면 작년 11월 1일 현재 우리나라 핵심생산인구는 1953만8000명을 기록, 지난 2005년(1990만5000명)에 비해 36만7000명 줄었다. 핵심생산인구가 감소한 것은 1949년 인구 총조사를 실시한 이후 처음이다. 1949년 562만5000명이던 핵심 생산인구는 1975년 1011만9805명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