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0건

커촹바 [科學創業] 경제용어사전

중국판 나스닥으로 불리는 기술·창업주 전용 주식시장. 우리나라 말로 과학혁신판이라 부르고 2019년 6월13일 상하이에서 정식 개장했다. 커촹반은 중국 정부가 자본시장 개혁의 일환으로 추진해온 기술·벤처기업 전문 증시로 상하이증권거래소에 설치됐다.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2018년 11월 중국국제수입박람회 기조연설에서 “미국의 나스닥과 같은 기술·창업주 전문 시장을 추가로 개설하겠다”고 밝혔다. 커촹반은 사업성이 우수한 기술기업은 기존 증시보다 ...

FAANG [Faceboo, Amazon, Apple, Netflix, Google] 경제용어사전

... “포트폴리오에서 FAANG을 줄일 때”라는 경계론이 점차 지지를 얻고 있다. 2017년 S&P500지수가 22% 오르는 동안 FAANG은 약 50% 올라 거품이 꼈다는 지적이다. 2000년 '닷컴 버블'이 재연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까지 나온다. 이들 5개사와 테슬라, 트위터, 엔비디아, 알리바바, 바이두를 합친 10개 종목 주가지수인 'FANG+ index'가 지난 4년간 연평균 33.5% 상승해 나스닥보다도 두 배 오른 것을 감안하면 무리도 아니다.

First Trust Nasdaq Cybersecurity' 경제용어사전

사이버 보안 기업에 투자하는 미국의 상장지수펀드(ETF). 온라인과 모바일 환경에서 보안 이슈가 지속적으로 제기되고 있어 관련 기업에 대한 투자가 느는 추세다. 특히 정보 유출을 막는 기술을 가지고 있는 업체들에 대한 관심이 높다. 미국 내 정보 유출 사례가 지난해 40% 늘어났다는 통계가 있을 만큼 상황이 심각하기 때문이다. 세계 사이버 보안시장 규모는 2016년 말 기준으로 1220억달러이며 2021년엔 2020억달러까지 시장이 확대될 전망...

테슬라 요건 상장 경제용어사전

... 중소기업진흥공단의 중소기업정책자금 융자도 허용된다. 중진공은 2018년에 기술과 사업성은 우수하나 시중은행으로부터 자금조달이 어려운 중소기업에게 장기저리로 3조7000억원을 융자해줄 계획이다. 때문에 적자였던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미국 나스닥시장 상장 자금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는 등의 사례를 한국에서는 찾기 힘들었다. 테슬라 요건 신설로 성장성 있는 기업이 자금을 조달하는 상장·공모 시장 본연의 기능을 강화하겠다는 것이다. 테슬라 요건으로 상장할 경우 상장 ...

민간주도 창업지원사업 [Tech Incubator Program for Start-ups] 경제용어사전

... 수 있다. 업계 관계자는 “지원 대상 선정부터 육성까지 모든 과정을 시장을 잘 아는 민간 투자사에 맡기고 정부는 거들기만 하는 시스템”이라고 설명했다. 팁스는 테크 스타트업 생태계에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최근 미국 나스닥 상장사에 2000억원에 팔린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수아랩, AI 반도체 설계 스타트업 오픈엣지, 명함 관리 앱(응용프로그램) 리멤버 등이 팁스를 통해 성장의 발판을 다졌다. 2019년 10월까지 총 56개 운영사를 통해 828개 창업팀이 배출됐다. ...

선강퉁 [深港通] [Shenzhen-Hong Kong link] 경제용어사전

... 종목이다. 완다시네마(영화체인 및 배급업체), 러에코(동영상 스트리밍 및 스마트기기 제조업체) 등도 눈에 띄는 선강퉁 상장 기업이다. 상하이거래소가 4대 은행을 포함한 대형 국유기업, 민영 대기업 위주의 시장인 것과 차별화된다. 이에 따라 선전거래소는 한국의 코스닥 시장과 비슷하게 '중국판 나스닥' 또는 '차스닥'으로 불린다.일반 상장회사뿐만 아니라 상장 자격요건을 완화한 중소기업 부문(중소판·SEM)과 벤처기업 부문(차이넥스트)으로 세분화돼 있다.

중관춘 [中關村] [Zhongguancun High-tech Zone] 경제용어사전

... 기업이 밀집해 있다. 직원은 150만명, 중관춘에서 창업해 전 세계 주요 증시에 상장한 기업 수는 230개(2013년 말 기준). 이들의 시가총액은 2조523억위안(약 349조원)에 달한다. 이 중 69개사는 뉴욕증권거래소 나스닥 등 해외 증시에 상장돼 있다. 중관춘 입주 기업들의 총매출은 2조5025억위안(2012년 기준·약 425조원)에 달했다. 중관춘관리위원회는 중관춘 입주 기업들의 매출이 2020년이면 10조위안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한다.

시냅틱스 [Synaptics Inc.] 경제용어사전

... 선두 기업이다. 노트북 태블릿PC 스마트폰에 쓰이는 터치 기술과 지문 인식 기술을 개발·공급한다. 삼성전자 갤럭시S5도 시냅틱스의 스와이프 방식의 지문인식 기술을 채용했다. 인텔에서 1969년 최초의 마이크로프로세서인 '4004' 모델을 개발한 페데리코 파긴 등이 1986년에 창업한 기술기업으로 연평균 매출 증가율은 16%, 순이익 증가율은 19%에 달한다. 2013년 매출은 6억6400만달러, 직원은 1100명이며 2002년 나스닥에 상장했다.

차스닥 [China Securities Dealers Automated Quotation] 경제용어사전

미국의 나스닥 이나 한국의 코스닥과 같은 중국의 IT 기술주 중심의 거래소로 2009년 10월 개장했다. 유력민영기업과 자본시장 육성을 목적으로 한 차스닥은 중국에서 ''촹예반(創業板)''이라 부르며 상하이와 광둥성 선전에 있는 기존 거래소는 ''주반(主板)''이라 부른다.

나스닥선물 [E-mini Nasdaq 100] 경제용어사전

시카고 상품거래소에서 거래되는 나스닥 100 지수선물은 1996년부터 거래를 시작했으며 24시간 열린다. 나스닥시장에서 거래되는 5000여 개 종목 중 하루 평균 거래량 이 10만주 이상인 시가총액 상위 100개 종목으로 구성된 지수를 사고 파는 것을 말한다. 선물은 미래의 지수를 예측해 지수가 오를 것으로 보면 지수선물을 사고, 내릴 것으로 예상하면 지수선물을 팔아 수익을 내는 금융상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