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80건

임대차 3법 Q&A 경제용어사전

... 대표적이다. 핵심 내용을 문답으로 정리했다. 집주인이 실거주 않고 비워두면…세입자 '손배 청구' 못한다 ▷언제부터 시행되나. “법안이 국무회의 의결을 거쳐 공포되면 즉시 시행된다. 이르면 31일 시행될 것으로 보인다. 전·월세신고제는 내년 6월부터 시행된다.” ▷여러 차례 계약갱신을 했는데 또 연장할 수 있나. “이전에 몇 번 계약갱신을 했든 상관없다. 법 시행 후 한 차례 더 가능하다.” ▷오는 9월 계약 만료를 앞두고 집주인이 '재계약을 하지 않겠다'고 통보한 상황이다. ...

금융투자 활성화를 위한 금융세제 개선안 (2020년) 경제용어사전

... 활성화, 직·간접투자 간 중립성, 납세편의 제고 등을 위해 개선안을 수정했다. [2020 세법]"펀드 기본공제 포함 긍정적…이중과세는 여전" 먼저 주식을 팔 때 이익·손실에 상관없이 매도 금액의 0.25%를 부과하는 증권거래세를 1년 앞당겨 내년에 0.02%포인트를 낮춘다. 또 주식 투자로 돈을 번 소액주주에게 부과되는 양도소득의 기본공제를 연 2000만원에서 연 5000만원으로 확대했다. 기본공제가 없어 역차별이라는 비판을 받은 펀드 채권 파생상품 등 간접투자상품에 대해서도 ...

2020 세법 - 비트코인 과세 경제용어사전

... 않아 과세 근거가 없다는 지적이 잇따라서다. 이에 기획재정부는 기존 상속•증여재산 평가 방법에 가상자산을 신설했다. 가상자산의 구체적 평가 방법에 대해서는 추후 별도 시행령에 규정하도록 해 유연성을 뒀다. 가상자산 상속 및 증여세도 내년 10월1일 이후 상속•증여 분부터 적용된다. 해외 가상자산 계좌 신고 의무…해외•개인간 거래도 소득세 납부해야 정부는 가상자산도 해외금융계좌 신고 대상에 포함시키기로 했다. 해외 가상자산 투자 관련 세원정보를 파악하기 위해서다. 해외금융계좌 ...

2020 세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 기술에 한정돼있는 투자 대상도 디지털 및 그린 뉴딜 추진에 따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통합투자세액공제 도입으로 세수는 5500억원 감소될 것으로 예상됐다. 그만큼 기업의 혜택이 늘어난다는 의미라고 기재부는 설명하고 있다. 하지만 내년은 코로나19로 인해 기업이 투자를 늘리기 어려운 상황이라 추가공제율을 적용받는 기업은 별로 나오지 못할 것이란 지적도 나온다. 정부는 이같은 점을 고려해 세액공제의 이월공제기간을 확대하는 방안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결손 등으로 ...

7·10 부동산대책 경제용어사전

... 따라 1~3%의 취득세를 냈지만 변경 후에는 주택 가액과 무관하게 12%의 취득세가 부과된다. 4주택자는 4%에서 12%로, 2주택자는 1~3%에서 8%로 오른다. 다주택자의 종합부동산세는 현재 과세표준의 0.6~3.2%에서 내년부터 1.2~6.0%로 높아진다. 2021년 6월 1일부터 3주택 이상 보유한 다주택자가 규제지역 내 주택을 팔 때 내야 하는 양도세는 6~42%에서 36~72%로 대폭 인상된다. 2주택자의 양도세 최고세율은 62%로 올라간다. 단기 ...

수소경제위원회 경제용어사전

... 85만대를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정부는 전기차 대비 긴 주행거리와 짧은 충전 시간 등 수소차의 강점을 살려 대형 화물차나 중장거리 버스 등 보급 차종을 확대할 방침이다. 구매 보조금 등 재정 지원도 강화한다. 화물차 등 대형 수소차량은 내년부터 연료 보조금이 도입된다. 2023년부턴 교통거점에 대형 복합충전시설을 구축한다. 수소충전소는 660기를 추가로 확충한다. 2019년 기준 국내 수소충전소는 34곳이다. 이와 발맞춰 수소도시도 더욱 확대한다. 이미 선정된 울산과 ...

6·17 부동산 대책 (2020) 경제용어사전

... 재료가 되고 있는 안전진단 기준도 더욱 강화된다. 현재는 1차 안전진단 기관 선정을 각 시·군·구가 맡지만 앞으론 각 시·도가 맡게 된다. 2차 안전진단은 현장조사를 의무화한다. 정부는 연말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 개정을 거친 뒤 내년 상반기부터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앞으로 서울 등 투기과열지구의 재건축 조합원분양은 2년 이상 거주한 경우에 한해 가능해진다. 현재는 거주 여부와 관계없이 토지등소유자에게 조합원 자격을 주고 있지만 앞으론 직접 입주해 사는 이들에게만 ...

IMO 2020 경제용어사전

... 단점으로 지적된다. IMO 2020은 준비된 정유업체들에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국제에너지기구(IEA)에 따르면 선박유 시장은 하루 440만 배럴(1배럴은 158.9L) 규모다. 이 중 80%를 고유황중유가 차지하고 있다. IEA는 내년부터 하루 100만 배럴 수준의 저유황중유 시장이 새로 열릴 것으로 관측했다. 저유황중유는 탈황(脫黃) 과정을 추가하기 때문에 고유황중유보다 비싸다. 에너지시장 분석업체인 ICIS는 0.5% 저유황중유 정제마진(제품값-원유값)이 내년 ...

주세개편안 경제용어사전

... 과세표준이 제조원가, 판매관리비, 이윤이 포함된 출고가격 기준이지만 수입 맥주는 국내 판매관리비나 이윤이 포함되지 않은 수입신고가격 기준이어서 국산 맥주가 역차별을 받는다는 지적이 커지면서 종량세 개편까지 이어졌다. 종량세 전환에 따라 내년부터 주세와 교육세(주세액의 30%), 부가가치세를 포함한 세부담은 생맥주는 ℓ당 1260원으로 445원, 페트병 맥주는 ℓ당 1299원으로 39원, 병맥주는 ℓ당 1300원으로 23원 오르게 된다. 반면에 캔맥주의 세부담은 ℓ당 ...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경제용어사전

... 가동률 조정 등을 할 수 있게 됐다.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으로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면 미세먼지를 많이 배출하는 5등급 차는 운행이 제한된다. 지금까지는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면 수도권의 행정 및 공공기관을 중심으로 2부제를 시행했지만 내년 2월부터 민간 부문 참여가 의무화 된다. 수도권을 시작으로 규제 지역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그러나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고 LPG 1t 소형 화물차를 구입한 사람은 경유차를 폐차할 때까지 운행이 예외적으로 인정된다. 배출가스 등급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