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0건

거미줄 섬유 경제용어사전

... 얻을 수 있다. 이 섬유는 쓰임새가 다양하다. 가볍고 탄탄하기 때문에 총탄으로부터 몸을 보호하는 방탄복을 만들 수 있다. 최근엔 미국 바이오기업 크레이그 바이오크래프트가 미국 육군에 인공 거미줄로 만든 방탄복용 직물을 납품해 눈길을 끌었다. 신발이나 의류에도 인공 거미줄을 활용하려는 시도가 이어지고 있다. 노스페이스가 2015년 내놓은 초경량 패딩점퍼인 '문 파커(moon parka)'가 대표적이다. 스파이버가 개발한 인공 거미줄 섬유인 '큐노머스'가 쓰였다. ...

휴먼FTA 경제용어사전

2015년 경제정책 방향 중 노동 분야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정책으로 외국 인력에 대한 문호개방을 뜻한다. 저출산과 고령화가 맞물리면서 급격해지는 생산가능인구 감소에 대응해 외국인 우수 전문인력을 유치하고 외국인 고용허가제를 손질해 직종별 인력 비율을 조정함으로써 기술인력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것이다. -주요 내용 우수 외국 인력을 유치하기 위해 먼저 비자제도를 손질한다. 점수이민제를 확대해 고득점 우수 전문인력은 1년만 국내에 체류해도 영주자격(F5)을 ...

인터랙티브 뉴스 [interactive news] 경제용어사전

... 미국 뉴욕타임스는 2012년 인터랙티브 뉴스 '스노폴(Snow Fall)'로 퓰리처상을 수상했다. 스노폴 기획은 '눈사태 사고를 다룬 긴 기사를 어떻게 독자들이 읽도록 만들까'란 고민에서 출발했다. 고심 끝에 인포그래픽 동영상 등 눈길을 끌 만한 다양한 멀티미디어를 동원했다. 결과는 성공적이었다. 290만명의 독자가 방문해 350만페이지뷰를 기록했다. 이후 영국 가디언, 일본 아사히신문 등 세계 주요 언론사들이 앞다퉈 비슷한 뉴스 콘텐츠를 제작했다. 신문사들이 인터랙티브 ...

GWP [Great Work Place] 경제용어사전

일하기 좋은 기업을 말한다. GWP는 조직 내 신뢰가 높고, 업무에 대한 자부심이 강하며, 즐겁고 보람 있게 일하는 회사로 미국의 경영컨설턴트인 로버트 레버링 박사가 뛰어난 재무적 성과를 올리는 기업들의 기업문화를 연구해 1998년 경제전문지 포천에 발표하면서 눈길을 끌었다. 이후 포천은 매년 신년호에 GWP기업들을 선정하여 '포천 100대 기업'을 발표하고 있다.

인컴펀드 [income fund] 경제용어사전

... 고배당주 등에 투자해 일정 기간 마다 수익 또는 이자를 챙길 수 있는 펀드를 말한다. '중위험·중수익' 상품으로 분류되는 인컴펀드는 유럽 재정위기 와 미국 재정절벽 , 경기 둔화 등 투자환경이 불확실해지면서 2012년 하반기부터 투자자들의 눈길을 끌기 시작했다. 특히 하이일드 채권 , 이머징마켓 국고채 등에 투자하는 해외 채권형 펀드와 채권, 리츠, 배당주 등 다양한 자산에 분산투자 하는 멀티에셋 인컴펀드로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국민소송제 경제용어사전

... 사용된 경우 이를 환수하도록 소송을 내는 권한은 납세자에게 부여하는 제도. 납세자 소송제라고도 부른다. 재정 집행에 대한 시민들의 감시와 통제를 강화해 예산 낭비를 줄이고 공무원들의 재정운영에 대한 책임성을 높일 수 있는 방안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국민소송으로 국가가 경제적 이익을 얻었을 때는 일정 비율(예컨대 10%, 10억원 이내)을 소송제기자에게 돌려주게 된다. 그러나 이른바 "카파라치"(카메라로 교통위반 현장을 찍어 제보하는 전문업자) 사례처럼 제도의 본래 ...

예비공개시장위원회 [Shadow Open Market Committee] 경제용어사전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 (FOMC)는 침체된 경기를 부양하기 위해 금리를 계속 내리고 있으나 ''예비공개시장위원회(Shadow Open Market Committee)''에서는 오히려 금리 인상을 촉구해 눈길을 끌고 있다. 예비공개시장위원회(SOMC)란 FOMC의 정책결정을 감시하는 순수 민간 경제학 자 그룹을 말한다. SOMC는 올들어 아홉차례에 걸쳐 금리를 내렸고, 재정지출마저 늘어나는 상황에서는 불가피하게 인플레가 촉발될 가능성이 높다고 ...

인터넷 공모 경제용어사전

"단 5분만에 77억 원을 모았다"거나 " 인터넷 을 통한 주식 사기공모 피해 속출"이라는 기사가 심심찮게 눈길을 끈다. 이 모두가 인터넷 주식공모 열풍이 만들어낸 풍경이다. 인터넷 주식공모란 일반투자자를 대상으로 인터넷을 통한 주식 공모를 말한다. 증권사를 끼지 않고 주식을 공모하는 방법이다. 기본적으로 벤처기업 의 창의성을 존중하고 투자자가 자기책임 아래 모든 위험을 감수한다는 것을 전제로 한다는 점에서 상장기업의 공모와 차별화된다. 따라서 ...

플리퍼족 [flipper] 경제용어사전

리모컨의 대중화에 따라 1분에 2~3개 채널을 동시에 돌리면서 재미있는 프로그램 만을 골라보는 집단. 이들 플리퍼족은 대부분 참을성이 부족한 10대 청소년들로 TV프로가 조금만 흥미없어도 리모컨으로 쉽게 채널을 바꾸는 특징을 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방송사마다 이들 플리퍼족의 취향을 의식, 각 TV 프로의 제작에 눈길을 끌 수 있는 충격요법을 사용키 위해 선정적이고 말초적인 테크닉을 구사, TV 문화의 폐단이 지적되고 있다.

테라 [Terra] 경제용어사전

미국 테러 참사 이후 국제기구의 역할이 중시되면서 새로운 국제기구와 세계 단일통화 창설에 대한 논의가 부쩍 늘고 있다. 이런 가운데 버나드 리태어 전 벨기에 루벵대 교수가 글로벌 통화로 "테라(Terra)" 창설을 주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 원래 테라란 지구(Earth)를 의미하는 라틴어로 "세계에서 유일하게 통용되는 화폐"라는 의미에서 붙어진 용어다. 만일 테라를 사용하게 된다면 각종 거래비용 이 줄어들고 또 투기행위를 차단해 세계경제 안정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