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61-70 / 86건

국공채 [public bonds] 경제용어사전

... 주요한 원천이 된다. 조세는 기업과 가계로부터 강제로 걷는 반면 국공채는 자유의사에 따라 사고파는 것으로 공공투자에 대한 혜택과 부담이 장기간에 걸쳐 분담되는 특징을 지니고 있다. 국채는 국민의 재정부담을 가져오기 때문에 국회의 ... 금융기관 이 발행하는 채권을 금융채로 지칭)라고 한다. 만기는 재정증권 및 통화안정증권 등 1년 이내의 단기증권에서 20년 만기의 2종 국민주택채권 까지 있으나 1∼5년이 대부분이다. 이자지급방법은 단기채 권의 경우 ...

기술적 분석 [technical analysis] 경제용어사전

... 주식시장 에 나타난 과거의 데이터 를 기초로 시세를 예측하는 것을 말한다. 흔히 차트를 이용하며 분석을 통해 투자심리, 매매시점, 주가동향 등을 예견한다. 2.과거의 주가나 거래량을 계량화하거나 도표화해서 일정한 추세나 패턴을 ... 움직일지를 예측한다. 자주 거론되는 지표로는 주가이동평균선 이 있다. 일정기간의 주가흐름을 산술평균한 것이다. 단기분석에는 5일 또는 20일 이동평균선을 사용한다. 중기분석에는 60일을,장기분석에는 1백20일을 사용한다. 중기이동평균선이 ...

기술적 회복 [technical rally] 경제용어사전

증권이나 상품선물가격이 전반적으로 하향하다가 단기적으로 급등하는 현상. 이러한 회복은 투자가들이 싼 물건을 찾기 때문에 혹은 분석가들이 증권이 가끔씩 변동하는 특정 지지선에 관심을 기울이기 때문에 나타난다.

양도성 예금증서 [certificate of deposit] 경제용어사전

... 잔고증명서. 소지인에게 원금 및 약정이자를 지급하는 확정이자 증권이며 만기일 이전에 유통시장 에서 거래할 수 있는 주요 단기금융수단이다. 예금보호 대상이 아니어서 개인들은 일반 정기예금보다 상대적으로 고금리를 적용받기 위해 가입하는 경우가 있고 일반적으로는 은행들이 채권처럼 자금조달 수단으로 투신사 등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발행한다. 특히 무기명이어서 뇌물용이나 비자금용 등 자금의 돈세탁 수단으로 악용되는 등 위조 등 각종 금융사고가 ...

ABCP 경제용어사전

... (ABS)의 한 형태로 매출채권 등 만기가 비교적 짧은 자산을 기초로 CP( 기업어음 )를 발행하는 것이다. 기업입장에선 장단기 금리차 때문에 ABS 발행보다 자금조달 비용을 줄일수 있어 유리하다. 기존 ABS의 조달금리가 평균 연 9.5~10.5%라면 ABCP는 평균 연 8.5~9%에 자금을 조달할 수 있다. 투자자 입장에선 소비자 금융채권 등 비교적 안정적인 자산을 근거로 발행되는데다 3개월짜리 단기상품이기 때문에 안정성과 유동성 ...

융통어음 [accommodation bill] 경제용어사전

... 융통어음을 가지고 종금사에 가면 할인을 해주는 방식으로 돈을 대준다. 만기에 돈을 갚으면 되고 연장이 되기도 한다. 융통어음의 만기는 통상 3개월로 짧은 편이지만 요즘은 금융기관 이 자금을 보수적으로 운용하면서 1주일 이내 등으로 초단기화되고 있다. 문제는 기업이 융통어음으로 조달한 돈을 시설 투자나 부동산 구입 등 장기 투자에 쓰는 사례가 적지 않다는 데 있다. 이에 따라 부도위기설이 도는 기업의 경우 융통어음의 만기 연장이 기피되면서 급격히 자금압박을 받게 ...

자발어음 경제용어사전

증권사나 종합금융회사 가 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스스로 발행하는 어음. 종금사가 시중자금을 끌어들이는 일종의 '예금'에 해당되며 기업어음 을 싼 값에 사들이는 대출 성격의 '할인 어음'과 대비된다. 이 상품은 단기성 상품으로 선이자 또는 확정복리이자를 지급한다. 또한 예금자보호 대상이다. 자기자본 4조원 이상의 초대형 투자은행(IB)은 자기자본의 두 배까지 어음을 발행할 수 있다.

BMF [bond management fund] 경제용어사전

증권사와 투자신탁회사 가 협조해 정부와 금융기관 이 원리금지급을 보증한 통화안정증권 및 보증사채에 투자하여 얻은 수익을 투자가에게 돌려주는 고수익 금융상품. 단기간 맡겨도 높은 수익이 보장되며 예탁기간이 길수록 수익률은 더욱 높아진다. 정부와 금융기관이 보증하는 통화안정증권 및 회사채 로만 운용되므로 안전성이 높을 뿐 아니라 입출금이 자유롭다는 것도 장점이다. 개인·법인 등 실명의 고객이면 가입할수 있으며 저축금액 및 기간에 제한이 ...

CD [certificate of deposit] 경제용어사전

... 양도를 가능하게 하는 무기명 상품으로 은행에서 발행되고 증권사와 종금사를 통해 유통된다. 만기는 30일 이상이며 주로 91일(3개월물)이나 181일(6개월물) 금리가 대표적이다. 단기간에 정기예금 수준의 이자를 받으면서도 필요 시 매매해 현금화할 수 있다. CD금리는 매일 금융투자협회에서 고시한다. 금융투자협회는 오전, 오후 한 번씩 10개 증권사로부터 적정 CD금리를 통보받고 최고, 최저 금리 2개를 제외한 8개를 평균해 고시금리 를 결정한다.

회사채 [corporate bond] 경제용어사전

기업이 시설투자나 운영 등의 장기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발행하는 채권을 말한다. 기업은 채권을 발행함으로써 사채업자에게 채무를 부담하고 이자를 정기적으로 지급해야 하며 약속된 기일에 원금을 상환해야 한다. 회사채가 주식과 다른 점은 ... 이익참가사채(정해진 이자 이외에 발행회사의 이익배당에도 참가할 수 있는 사채)로 각각 분류된다. 그밖에 상환기간에 따라 단기사채·중기사채·장기사채로, 원금의 상환방법 에 따라 만기전액상환사채·정기분할상환사채·감채기금부사채·임의상환사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