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65건

암호화폐 회계기준 경제용어사전

... 대한 정의는 사실상 마무리 됐다. 일본 등 일부 국가는 가상통화 활용과 제도권 편입에 적극 나섰지만, 중국과 러시아 등은 가상통화 거래를 아예 전면 중단시키는 등 국가간 이견이 컸다. 미국과 유럽 등은 거래는 허용했지만 가상통화가 달러화나 유로화 등 기축통화에 위협을 줄 수 있는 상황이 벌어질 수도 있어 리브라 등 가상통화의 활성화를 견제해 왔다. 우리 정부는 가상통화를 화폐나 금융상품으로 인정하지 않고 제도권 편입에 대해서도 부정적인 입장을 견지해왔다. 그동안 ...

이란 핵협정 [Joint Comprehensive Plan of Action] 경제용어사전

... 수 없다며 이 협정에서 탈퇴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대신 이란에 새로운 핵 협정 체결을 요구했다. 이란은 “미국이 일방적으로 합의를 위반했다”며 반발했다. 트럼프 행정부는 이란을 압박하기 위해 2018년 8월 7일 1단계로 이란의 미 달러화 매입, 이란과의 금·귀금속·자동차 거래 등을 금지했다. 이어 11월 5일부터 2단계로 이란산 원유와 석유·석유제품 거래, 이란과의 금융 거래를 차단하며 '이란 고사작전'에 나섰다. 다만 한국, 일본, 중국, 인도, 대만, 이탈리아, ...

위안화 국제화 경제용어사전

... 가치저장 수단으로 널리 사용되는 것을 말한다. 이를 위해 중국 정부는 2009년부터 위안화 무역 결제를 시작하고, 2012년부턴 '중국형 국제결제시스템(CIPS)'을 도입하는 등 위안화 국제화에 공을 들여왔다. 2014년 3월에는 달러화 대비 위안화 환율의 하루 변동 폭을 1%에서 2%로 확대했다. 중국 정부는 위안화 국제화가 이뤄지면 △무역 거래비용 감소 △환리스크 축소 △자금 조달 효율성 증대 등이 가능해 중국 국익에도 적잖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하지만 ...

현금흐름세 [Destination-Based Cash Flow Tax] 경제용어사전

... 타인자본(부채)으로 자금을 조달하는 인센티브(이자비용 발생)가 사라져 기업이 불필요하게 부채를 지는 일이 없어진다. 수입업자 부담이 커지고 수출업자 부담이 줄어 수출 촉진에 도움이 될 가능성도 있다. 다만 경제학자들은 이 방안을 시행하면 달러화가 강세를 보여 수출 촉진 효과가 곧 사라질 것으로 예측했다. 아울러 공화당은 이 과정에서 세계주의 과세 체제를 영토주의 과세 체제로 바꾸자는 주장도 하고 있다. ◆글로벌 보호무역주의 강화 우려 공화당 하원의원의 구상엔 단점도 있다. 윌리엄 ...

CFETS 위안화 환율지수 [The CFETS RMB Index] 경제용어사전

... (13개에서 2017년 1월 1일부터 한국의 원화, 남아프리카공화국 랜드화, 멕시코 페소화, 터키 리라화 등 11개 통화가 추가됐다.) 추가된 통화의 가중치가 21.09%에 달해 기존 통화의 비중은 줄었다. 기존 바스켓 내에 있던 달러화 비중은 26.4%에서 22.4%로 4%포인트 낮아지고, 유로화 역시 21.4%에서 16.3%로, 일본 엔화는 14.7%에서 11.5%로 각각 축소됐다. 반면 이번에 새로 편입된 원화 비중은 10.8%로 달러화 유로화 엔화에 이어 네 번째로 ...

트럼프 발작 [Trump tantrum] 경제용어사전

... 미국 대통령이 될 것이라는 일반적인 예측과 달리 도널드 트럼프가 당선되자 세계 경제가 화들짝 놀란 현상을 말한다. 도널드 트럼프가 예상을 깨고 미국 대통령에 당선되자 글로벌 금융시장은 요동쳤다. 시장에서는 '발작(tantrum)'이라는 이름을 붙였다. 재정확대정책을 밝힌 트럼프 때문에 대선 전 연 1.8%이던 미국 10년물 국채 금리는 최근 연 2.5%까지 치솟았다. 미국 중앙은행(Fed)의 금리 인상도 이어지며 미 달러화는 연일 강세를 나타냈다.

IMF SDR 통화바스켓 경제용어사전

... 수 있는 가상적인 국제 준비자산인 특별인출권을 구성화는 화폐. 특별인출권(SDR)은 회원국이 경제적으로 어려움에 처했을 때 담보 없이 인출할 수 있는 가상적인 국제 준비자산이자 통화다. 1970년 도입 당시에는 SDR과 미국 달러화 가치를 같게 하기 위해 1SDR을 금 0.88671g으로 설정했다. 이후 브레턴우즈 체제가 약해지고 변동환율제도가 도입되자 SDR의 새로운 산출 방식을 모색했다. 금은 생산량에 한계가 있고 미국이 기축통화인 달러화를 공급하기 위해서는 ...

정기예금 유동화증권 경제용어사전

은행 정기예금이 기초자산인 증권. 증권회사가 특수목적법인(SPC)을 세워 은행 정기예금에 가입한 뒤 이를 기초자산으로 증권을 발행해 연기금 등 기관투자가에 판매한다. 증권회사들은 특수목적법인(SPC)을 활용해 은행에 거액의 정기예금을 맡기고 통상 0.4~0.5%포인트의 우대금리를 받는다. 이렇게 우대금리를 받은 정기예금을 기초자산으로 해 유동화증권 형태로 되팔면 0.1~0.2%포인트의 수수료를 챙길 수 있다. 기관투자가는 정기예금 유동화증권이 ...

달러 페그제 경제용어사전

자국 통화가치가 미국 달러화 대비 일정 범위 안에서만 움직이도록 묶어두는 제도. 환율 변동에 대한 불확실성이 제거돼 대외 교역 및 자본유출입이 원활해진다는 장점이 있지만, 통화가치가 자국의 경제 기초체력을 적절하게 반영하지 못하는 것은 단점으로 꼽힌다. 홍콩은 1983년부터 통화가치를 미국 달러당 7.75~7.85홍콩달러 범위 안에 묶어두는 달러페그제를 시행하고 있다.

위안화 바스켓지수 경제용어사전

중국과 무역비중이 높은 13개 국가를 선정해 이들 국가의 통화에 각각의 가중치를 매겨 산출한 지수로 위안화 가치를 표현하는 것. 국제통화기금(IMF)의 특별인출권(SDR) 가치도 달러화 유로화 파운드화 엔화를 토대로 산출한 바스켓지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