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855건

재생에너지 전용 전기요금제 경제용어사전

한국전력(한전)으로 부터 재생에너지로 생산한 전력만 따로 구매할 수 있는 제도. 한국전력이 2021년에 도입했으며 '녹색 프리미엄제'라고도 한다. 한전이 구입한 재생에너지전력 (RPS애행되지 않은)에 대해 프리미엄을 주고 살 수 있게 만든 것으로 온전히 재생에너지로 발전된 전력만 구매할 수 있다. 녹색 프리미엄은 한전이 재생에너지를 구매한 기업에 발급하는 '확인서'로 이를 발급받으면 온실가스 감축 실적으로 RE100을 인정받을 수 있다. 녹색프리미멍제 ...

RE100 [Renewable Energy 100%] 경제용어사전

... 유럽(77개)에 이어, 아시아 기업(24개) 등 총 284 곳에 이른다. 2018년 기준으로 애플, 구글 등 30개 기업이 이미 100% 목표를 달성했다. 95%이상 달성한 기업도 45개다. 수출 의존도가 높은 우리 기업들이 RE100 도입 추세를 따라가지 못할 경우 새로운 무역장벽이 될 것으로 보인다. 애플, BMW 등 적지 않은 글로벌 기업이 협력업체에까지 RE100 동참을 요구하기 때문이다. 실제 BMW가 2018년 LG화학에 부품 납품 전제조건으로 RE100을 요구하면서 ...

5G 특화망 경제용어사전

... 2021년 1월 26일 제4차 5G플러스(+)전략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2021년도 5G+ 사업 추진계획을 확정했다. 5G+전략위원회는 5G 활성화를 위해 구성된 범부처 민관 합동 의사결정기구다. 5G 특화망은 특정 지역에 도입하려는 서비스에 특화된 맞춤형 네트워크다. 그동안 기업이 공장이나 건물에서 기업용 5G망을 이용하려면 통신 3사(SK텔레콤·KT·LG유플러스)의 5G망을 빌려야 했지만 앞으로는 기업이 직접 주파수를 할당받아 기지국을 구축해 산업 ...

신용점수제 경제용어사전

개인의 신용상태를 평가하는 개인신용조회회사(CB:credit bureau) 최저 1점에서 최고 1,000점 만점으로 산정하여 소비자 및 금융권에 제공하는 것. 2020년 1월1일부터 전 금융권에서 도입되어 적용되고 있다. 개인의 신용상태를 1-10등급으로 나눠 제공하던 이전의 신용등급제를 대신하는 것이다. 금융위가 신용점수제를 도입하기로 한 것은 실제 신용에 별 차이가 없는데도 신용등급 구분 탓에 대출이 거절되는 등 '문턱 효과'를 없애자는 취지다. ...

연료비 연동제 경제용어사전

유가 등락에 따라 전기요금을 조정하는 제도. 정부와 한국은행이 2020년 12월 17일 발표한 전기요금체계 개편안의 핵심이다. 2011년 한 차례 도입을 예고했었지만 유가 상승으로 기업 및 가계의 전기료 부담이 불어날 것으로 예상되면서 시행도 못해보고 2014년 5월 사라졌다. 하지만 전기요금체계 개편안의 도입으로 연료비 연동제가 도입되면서 결국 2021년 초 시행된다. 연료비 연동제가 시행되면 전기료는 직전 3개월간 에너지 평균 가격에서 과거 1년간의 ...

기후대응기금 경제용어사전

... LNG 등 발전용 에너지세의 체계를 바꿀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탄소와 관련된 각종 에너지 세금과 부담금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가격 체계를 다시 정하기로 했다. 기업들은 경유세가 오르고 탄소세가 신설되는 형태로 에너지 세제가 개편될 것으로 보고 있다. 전기요금이 오를 공산도 크다고 예상한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지금 단계에서 탄소세 도입과 경유세 인상 여부를 말씀드리는 건 적절하지 않다”며 가능성을 열어놨다.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 법인세 인상과 고소득층 증세가 핵심이다. 바이든은 법인세율을 현행 21%에서 28%로 올리겠다고 공약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35%였던 법인세율을 21%로 낮췄는데 바이든은 이를 절반 정도 되돌리겠다는 것이다. 15%의 최저한세율도 도입하기로 했다. 최저한세율은 기업들이 아무리 세금 감면을 받더라도 반드시 내야 하는 세금 비율이다. 개인의 경우 연소득 40만달러(약 4억5800만원) 이상 고소득층이 집중 타깃이다. 40만달러 초과분에 대해선 최고세율을 37%에서 39.6%로 ...

마스크 의무화 지대 경제용어사전

정부가 코로나19 방역 장기전에 대응하기 위한 방역 체계 도입의 일환으로 2020년 11월 7일부터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한 다중이용시설. △ 클럽·룸살롱, 단란주점, 감성주점, 콜라텍, 헌팅포차 등 유흥시설 등 △ 노래연습장 △ 실내 스탠딩공연장 △ 방문판매 등 직접판매홍보관 △ 식당·카페(일반음식점·휴게음식점·제과점영업)에서는 마스크를 의무적으로 착용해야 한다. 뿐만 아니라 일반관리시설인 △ PC방 △ 결혼식장 △ 장례식장 △ 학원(교습소 포함) ...

가업상속공제 경제용어사전

... 받을 수 있고, 사후관리 요건도 없다. 일본은 2018년부터 중소기업의 가업승계를 장려하기 위해 비상장 중소기업 소유주가 후계자에게 주식을 상속·증여할 때 발생하는 상속세의 100%를 2027년까지 납부 유예하는 특례제도를 도입했다. 전문가들은 사후관리 기간을 일본과 독일처럼 5년으로 줄이고 업종 유지 요건은 없애는 등 조건을 완화해줄 것을 주문하고 있다. 김희선 중소기업연구원 연구위원은 “중소기업이 대출로 상속세를 낼 수 있도록 상속재산을 담보로 정부가 ...

평균물가목표제 [average inflation target] 경제용어사전

미국 중앙은행(Fed)이 코로나19로 위기에 빠진 경제를 부양하기 위해 2020년 10월 도입한 정책으로 물가 상승률이 평균 2%를 넘어도 일정기간 용인하겠다는 것을 주내용으로 하고 있다. 이에 따라 월가에서는 인플레이션을 예상하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Fed가 최소 5년간 제로금리 정책을 이어갈 것으로 예고한 가운데 재정 부양책도 지속될 것으로 관측되고 있는 탓이다. *인플레이션이 주가에 미치는 영향 골드만삭스에 따르면 인플레이션이 주가에 미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