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31-40 / 238건

그레고어 멘델 [Gregor Mendel] 경제용어사전

... '우열의 법칙'이다. 잡종 완두끼리 교배하면 우성과 열성이 3 대 1로 나타난다는 '분리의 법칙', 우열과 분리의 법칙이 독립적으로 일어난다는 '독립의 법칙'도 알아냈다. 1900년은 '멘델 재발견의 해'로 불린다. 네덜란드와 독일, 오스트리아에서 각각 유전학을 연구하던 세 명의 학자에 의해 거의 동시다발적으로 35년 전 그레고어 멘델이 남긴 실험 결과가 세상에 다시 알려지게 된 것. 이 중 한 명은 멘델의 논문에 자신이 실험한 모든 결과가 들어 있다는 걸 ...

하르츠개혁 [Hartz Reforms] 경제용어사전

독일의 게르하르트 슈뢰더 총리를 맡고 있던 2002년 2월 구성된 노동시장 개혁위원회인 하르츠위원회가 제시한 4단계 노동시장 개혁 방안을 말한다. 설립 당시 폭스바겐의 담당 이사였던 피터 하르츠(Peter Hartz)가 위원장을 맡아 '하르츠위원회'로 불리게 됐다. 하르츠위원회는 같은 해 8월 4단계 노동시장 개혁 방안을 내놓았다. 당시 독일 정부의 사회복지 및 노동 정책인 '어젠다 2010(Agenda 2010)'의 하나로 2003년 1월부터 시행되었다. ...

친환경 차 협력금제도 경제용어사전

... 제도 등을 담은 '자동차 등의 대기오염 저감에 관한 법률안'(송옥주 더불어민주당 의원 대표발의)이 상정돼 있다. 온실가스배출량 외에도 대기오염물질 배출량까지 고려한 제도로 2019년 시행될 예정이다. 환경부는 친환경차 협력금의 모태가 된 저탄소차 협력금 제도가 프랑스에서 성공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국내 자동차업계에선 프랑스 자동차 기업들이 이 제도에 맞춰 소형차 개발에만 집중하다가 독일, 일본 등에 자동차산업 주도권을 빼앗겼다고 분석했다.

균등세 [equalisation tax] 경제용어사전

기업 이익이 아니라 매출에 세금을 부과해 조세회피를 어렵게 하는 세금. 구글, 아마존, 에어비앤비 등 글로벌 IT기업들 이 이익이 발생한 것에 세금을 부과하는 규정을 교묘히 활용해 정당한 세금을 내지 않는 다는 비판이 커지면서 프랑스와 독일 등이 유럽연합(EU)차원에서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게르하르트 슈뢰더 [Gerhard Schroder] 경제용어사전

독일 총리. 1944년 독일 서부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의 소도시 리페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 어려운 집안 형편 때문에 철물점에서 일하며 야간 직업학교를 다녔다. 주경야독으로 괴팅겐대에 입학해 변호사가 됐다. 18세에 사민당 청년 당원으로 정치를 시작했고 1998년 총선 승리 후 녹색당과의 연정으로 총리에 올라 2005년까지 독일 총리를 역임했다. 당시 '유럽의 병자(病者)'로 불리던 독일을 '유럽의 패자(覇者)'로 바꾸는 기틀을 마련했다. 2003년 ...

타우러스 경제용어사전

독일의 타루서스 스스템즈사에서 개발한 장거리 공대지 순항미사일. 길이 5.1m (날개폭 2m), 전체중량은 1400Kg이며 이중 탄두의 무게는 480Kg이다. 최대 사거리가 500km에 달하며 최대 속도는 시속 1163km 후방 지역에서도 핵·미사일 시설을 비롯한 핵심 표적을 즉각 정밀 타격할 수 있다. 장착해 전파 교란에도 목표물 반경 3m 이내로 타격이 가능하다. 철근 콘크리트 3m를 관통할 수 있는 파괴력을 지녀 '킬 체인(kill chain)'의 ...

오포오이드 경제용어사전

... 재개를 허가받았다. 테바와 리제네론은 관절통 진통제 파시누맙의 임상3상을 진행하고 있다. 2017년 8월 18일 현재 국내에서는 의약품 개발업체 비보존이 수술 후 통증을 대상으로 오피란제린(VVZ-149)의 한국 임상2상을 마쳤고, 미국에서 임상2b상을 하고 있다. 메디프론은 2005년 독일 진통제 전문기업 그루넨탈에 기술수출한 비마약성 진통제의 임상1상을 앞두고 있다. 대웅제약은 'DWJ208'이라는 후보물질을 발굴해 최적화 작업을 진행 중이다.

중국제조 2025 ['Made in China 2025' strategy] 경제용어사전

... 2025년까지 70% 자급하겠다는 구상이다. 중국제조 2025는 5대 프로젝트와 10대 전략산업으로 짜여 있다. 중국 정부는 제조 강대국이라는 최종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3단계 계획을 세웠다. 국가별로 등급을 1등급(미국), 2등급(독일 일본), 3등급(중국 영국 프랑스 한국)으로 분류한 뒤 1단계(2016~2025년)에선 제조업 강국 대열에 들어선다는 내용이 들어 있다. 2단계(2026~2035년)에서는 독일과 일본을 넘어 강국의 중간수준에 진입하고 3단계(2036~2049년)에 ...

물권적 효과설 경제용어사전

... 보호에 충실한 반면, 증여받은 사람이 이미 그 증여받은 물건을 제3자에게 처분한 경우에는 거래의 안전을 해칠 우려가 있다. 그뿐만 아니라 주거용 부동산이나 의결권이 붙어 있는 주식과 같이 증여받은 물건이 증여받은 사람에게 재산적 이익을 넘어 특별한 가치를 지니고 있는 경우에 당사자들에게 부당한 결과를 가져올 수도 있다. 독일을 비롯한 외국의 입법례는 금전의 반환만으로 유류분 분쟁이 해결될 수 있도록 '채권적 구성'을 택하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세계중성자산란학술대회 [International Conference on Neutron Scattering] 경제용어사전

전 세계 중성자 연구자와 활용 기업 및 기관 관계자가 4년마다 모여 개최하는 중성자 과학 분야의 세계 최대 규모 학술대회로 '중성자 과학 올림픽'으로 불린다. 1982년 일본 하코네에서 처음 개최된 이래 미국, 프랑스, 영국, 캐나다, 독일, 호주 등에서 열렸다. 2017년 대회는 7월 9일부터 13일까지 우리나라 대전에서 개최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