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1-30 / 102건

공중물류센터 [airborne fulfillment center] 경제용어사전

... 드나들면서 물품을 공급한다. 지상에서는 원격 컴퓨팅 등을 이용해 AFC에 있는 물품 목록을 수시로 확인한다. AFC는 특정 장소에만 머무르지 않고 물품 수요, 날씨 등 여러 요인에 따라 이동할 수 있다. 예컨대 중요한 스포츠 경기가 열리면 경기장 주변으로 이동해 간식, 기념품 등을 즉시 배달할 수 있다. 또 음향 장치와 외부 디스플레이를 이용해 경기장 주변에 광고를 내보내는 것도 가능하다. 관중이 광고를 보고 바로 주문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하만 [Harman International Industries, Incorporated] 경제용어사전

하만은 세계적인 음향기기 업체와 브랜드 등이 모여 있는 오디오 전문 그룹이다. 정식 사명은 하만인터내셔널인더스트리로 2016년 11월 14일 삼성전자가 80억 달러에 인수 했다. 이후 삼성전자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NLP 기술과 하만 전장 오디오 기술을 결합하여 새로운 전장 시장을 준비하고있다. -하만의 역사 1956년 시드니 하만 창업자가 세운 회사로 카오디오 등 차량용 인포테인먼트(정보+오락) 서비스 분야에서 글로벌 선두업체로 꼽힌다. 텔레매틱스(자동차와 ...

HMD [head mounted display] 경제용어사전

... 게임과 접목됐다. 1991년 세가(SEGA)는 미국 시장에 '세가VR'라는 최초의 게임용 VR 헤드셋을 선보였다. 물론 이 기기 역시 실패했지만 이용자의 머리 움직임을 게임과 연동했다는 점에서 주목 받았다. 이후 1995년 닌텐도가 '버추얼 보이'라는 게임기를 출시했다. 게임보이의 개발자 요코이 군페이가 개발한 3D 게임기로, 커다란 고글형의 디스플레이를 머리에 쓰고 게임을 즐기는 방식이었다. 이렇게 VR 기기는 끊임없이 발전하면서 현재까지 왔다.

융합현실 [merged reality] 경제용어사전

미국 반도체회사인 인텔이 개발자 대상 행사인 2016 IDF 기조연설에서 공개한 기술분야로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을 뒤섞은 것이라 할 수 있다. 인텔은 이 행사에서 인텔 리얼센스 기술을 탑재한 무선 HMD(헤드마운트디스플레이)인 프로젝트 알로이(Project Alloy)를 공개했다. 프로젝트 알로이는 컴퓨터가 만들어 내는 영상뿐만 아니라 주위 사물도 보여준다. VR의 가상 이미지와 AR의 현실감을 결합한 셈이다. 인텔이 주창하는 MR은 ...

RGB와 RGBW 경제용어사전

디스플레이 패널은 수많은 화소로 이뤄진다. RGB 방식은 각각의 화소가 적색(R), 녹색(G), 청색(B) 등 3개의 부분 화소로 배치된다. 반면 RGBW 방식은 기존 RGB화소에 백색(W) 부분 화소를 추가하여 화소의 배열을 기존 RGB방식과 달리 'RGB-WRG-BWR…' 식으로 조합하고 보상 기술을 통해 기존 대비 밝기(휘도, brightness)는 높이면서도 소비전력은 낮출 수 있다. 2015년도 삼성·LG 두 그룹의 전자 계열사가 참여해 ...

초밀도 경제용어사전

삼성전자 퀀텀닷 디스플레이 SUHD TV의 화질을 표현하는 말로, 퀀텀닷 컬러, HDR1000 등의 화질 기술을 통해 빛 속의 숨은 컬러나 어둠 속의 숨은 디테일을 볼 수 있다. 기존에 보지 못 했던 것까지 볼 수 있는 수준이라는 의미를 내포한다.

머크 [Merck] 경제용어사전

... Merck & Co.가 머크라는 브랜드를 사용한다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북미지역을 제외한 전세계 지역에서 머크가 머크라는 브랜드를 사용하고 머크앤드컴퍼니는 MSD(Merck Sharp & Dohme) 라는 이름을 사용한다. 머크는 디스플레이 소재, LED 조명 및 OLED 소재, 태양광 패널용 기능성 소재, 화장품-의약품-식품-코팅-플라스틱용 기능성 원료 및 안료, 전자 및 반도체 산업용 고순도 화학소재, 미세분자 약품, 정수 및 바이오의약품 제조-분석-샘플, 시약, ...

인듐 주석 산화물 [indium tin oxide] 경제용어사전

전기 전도성을 가진 투명도전막.도전성을 지니고 있는 산화인듐(In2O3)에 산화주석(SnO2)을 첨가하여 도전성을 더 높인 물질로 투명성과 전자파 차폐효과가 뛰어나서 LCD등의 평면패널디스플레이나 유기EL 등에 많이 사용된다.

나노 크리스털 경제용어사전

... 발광소자. 반도체의 특성을 갖고 있어 별도의 광원 없이도 전압을 가하면 스스로 빛을 낸다. 삼성전자는 2002년부터 나노 크리스털 소재 개발에 착수해 10여년 만에 독자기술 확보에 성공했으며 2015년 2월에 출시한 SUHD TV의 디스플레이에 처음 적용했다. 나노 크리스털은 결정의 크기에 따라 원하는 색을 얻을 수 있는 게 최대 장점이다. 크기가 7㎚에 가까울수록 붉은색, 3㎚에 근접할수록 푸른색을 띤다. 나노 크리스털 입자는 빛의 3원색인 적(R) 녹(G) 청(B)을 ...

페퍼 [pepper] 경제용어사전

세계 최초의 감정 인식 로봇. 일본 정보기술(IT) 기업 소프트뱅크가 만들었으며 2014년 6월 공개됐다. 페퍼는 키 120cm, 무게 28kg, 10.1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사람의 표정과 목소리를 통해 감정을 인식, 상황에 맞는 대화를 할 수 있다. 네슬레 일본법인이 휴머노이드 로봇 '페퍼(Pepper)' 1000대를 구입해 2014년 12월부터 일본 대형 가전매장에서 커피 머신을 판매하게 할 예정이라고 발표하여 화제를 불러일으키기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