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93건

빌트인 가전 경제용어사전

거실이나 주방 등에 붙박이 형태로 설치하는 가전제품. 가전 제품의 외관에 필요한 기능만 남기고 나머지는 모두 내부에 배치해 미적인 요소와 공간활용도를 높이는 디자인이 특징이다. 환경에 최적화된 디자인으로 튀지 않으면서도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냉장고, 세탁기, 오븐, 쿡탑 등 다양한 제품군으로 확산되고 있다.

경험 데이터 [experience data] 경제용어사전

... 이용 경험이 좋지 않았다”며 “내가 집에서 나가면 바로 택시가 왔으면 하는 생각에서 우버가 나왔다”고 설명했다. 새로운 경험을 원하는 소비자가 증가하면서 미국 이동수단 중 한때 87%였던 택시 비중은 6%까지 떨어졌다. 스미스 대표는 “제품 디자인, 매장 분위기 등에 집중한 애플과 스타벅스도 경험 데이터를 잘 활용한 기업”이라고 말했다. 이 밖에 미국의 넷플릭스, 한국의 토스, 중국의 알리페이 등도 경험 데이터를 효과적으로 사용한 업체로 꼽았다.

리쿠 경제용어사전

... '슬퍼'라고 답한다. 2~3세 정도의 어린아이 수준이라는 설명이다. 일반 로봇 회사들은 기술, 모듈 등 특정 분야에만 집중하지만 토룩은 다양한 분야 기술을 동시에 연구해 완성품을 구현했다. 아기같이 큰 머리, 짧은 다리를 지닌 리쿠의 디자인에 맞게 프레임과 커버를 제작했고, 로봇의 관절 역할을 하는 액추에이터(구동장치) 22개도 직접 제작했다. 얼굴 및 소리 인식 시스템, 행동 결정 알고리즘 등도 딥러닝(기계학습) 기반으로 자체 개발했다. 토룩을 이끄는 전동수 대표는 ...

소셜로봇 [social robot] 경제용어사전

... '행복해'나 '슬퍼'라고 답한다. 2~3세 정도의 어린아이 수준이라는 설명이다. 일반 로봇 회사들은 기술, 모듈 등 특정 분야에만 집중하지만 토룩은 다양한 분야 기술을 동시에 연구해 완성품을 구현했다. 아기같이 큰 머리, 짧은 다리를 지닌 리쿠의 디자인에 맞게 프레임과 커버를 제작했고, 로봇의 관절 역할을 하는 액추에이터(구동장치) 22개도 직접 제작했다. 얼굴 및 소리 인식 시스템, 행동 결정 알고리즘 등도 딥러닝(기계학습) 기반으로 자체 개발했다.

자동차 플랫폼 [platform] 경제용어사전

서스펜션과 차량의 심장역할을 하는 동력장치(파워트레인, power train) 배치에서부터 중량 배분, 무게 중심 등 자동차의 핵심 요소들을 결정하는 차체 구조물. 주행성능과 연비, 승차감, 안전성, 내부공간, 디자인 등 제품 경쟁력을 높이는데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엘리베이트 [Hyundai Elevate] 경제용어사전

... 공개한 걸어 다니는 자동차. 엘리베이트는 바퀴 달린 로봇 다리 4개를 움직여 기존 이동수단으로 접근하기 어려운 지역과 상황에서도 이동할 수 있는 신개념 이동수단이다. 엘리베이트는 현대차그룹의 오픈이노베이션센터인 현대크래들과 미국 디자인 컨설팅회사 선드벅페라가 협업해 제작했다. 이날 미디어 행사에선 축소형 프로토타입(시제품) 모델이 공개됐다. 현대차는 로봇 다리를 이용해 무대를 걸어 다니다가 설치된 계단을 쉽게 오르내리는 모습과 다리를 접어 일반 자동차로 변신하는 ...

롤러블 TV [Rollable TV] 경제용어사전

... 영화에서 볼 수 있던 상상이 현실이 됐다”고 말했다. LG전자가 공개한 롤러블 TV는 세계 혁신 기술이 집결하는 CES에서도 가장 주목받는 신기술로 꼽히고 있다. 1927년 미국에서 TV가 개발된 뒤 92년 만에 TV의 외부 디자인을 획기적으로 바꾼 제품으로 꼽힌다. LG전자 롤러블 TV의 가장 큰 장점은 TV를 설치할 수 있는 공간상 제약을 줄였다는 데 있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은 △65인치 전체 화면을 보여주는 '풀뷰' △화면 일부만 노출하는 ...

팬아웃 패널레벨패키지 경제용어사전

... 구리선으로 연결하는 방식으로 후공정을 하고 있다. 하지만 팬아웃은 PCB를 없애고 반도체와 입출력단자를 바로 구리선으로 연결한다. 이렇게 하면 사라지는 PCB 두께만큼 반도체 완제품도 얇아진다. 입출력 단자와 반도체를 연결하는 구리선 거리도 짧아져 전력 소모가 줄고 동작 속도도 개선된다. PCB가 사라지면서 원가도 낮아진다. 고정된 PCB 판 위에 반도체를 올리는 것이 아닌 만큼 반도체를 다양한 방식으로 배치할 수 있어 전자제품의 디자인도 바뀐다.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 [stretchable display] 경제용어사전

... 디스플레이”라며 “기술을 실제 제품으로 구현하는 난도가 기존 플렉시블 제품보다 훨씬 높다”고 설명했다. 플렉시블 OLED를 도입한 스마트폰 갤럭시S7엣지 등이 큰 인기를 끈 것처럼 스트레처블 OLED도 일단 상용화되면 하드웨어 디자인을 바꾸며 큰 관심을 받을 전망이다. 일단 활용한 가능한 영역은 신체나 옷에 부착하는 웨어러블 정보기술(IT) 기기다. 고정된 형태의 디스플레이는 사람의 움직임을 방해하기도 했는데 스트레처블 OLED는 동작에 따라 자연스럽게 형태를 바꿀 ...

팬아웃 기술 경제용어사전

... 얇아진다. 입출력 단자와 반도체를 연결하는 구리선 거리도 짧아져 소모 전력과 속도도 개선된다. 반도체칩의 성능이 높아지면서 칩 하나에 들어가는 입출력 단자 수도 늘어난다. 팬아웃 기술을 이용하면 두세 배까지 연결 단자 수를 늘릴 수 있다. PCB가 후공정 재료에서 사라지면서 수율만 높아지면 원가도 떨어진다. 고정된 PCB 판 위에 반도체가 올라가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반도체를 다양한 방식으로 제품에 붙일 수 있어 전자제품의 디자인에도 영향을 미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