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6건

차액결제거래 [contract for difference] 경제용어사전

... 2016년 CFD 서비스를 시작한 교보증권에 이어 지난해 키움증권 하나금융투자 DB금융투자가 뛰어들었다. 2020년에는 한국투자증권 신한금융투자 등 대형사들도 나서고 있다. 우려도 높아지고 있다. 왕개미 상당수가 실제로 CFD의 고위험 레버리지를 감내하기 어려운 '무늬만 전문투자자'라는 시각이 많다. 자칫 코로나19 급락장이 재연되면 2020년 3월과 마찬가지로 '깡통계좌'가 속출할 수 있다는 지적이다. 한 증권사 소속 변호사는 “애초 금융위는 사모펀드 활성화를 위해 전문투자자 ...

KODEX레버리지 경제용어사전

주가상승에 베팅하는 ETF로 지수가 오르면 지수 상승률의 두 배 가량 수익을 거둘 수 있다. 주가하락에 베팅하는 '인버스 ETF'의 반대인 셈이다. 레버리지·인버스 ETF는 설계 구조상 장기 투자엔 적합하지 않아 투자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는 게 전문가들 조언이다. 기초자산에 해당하는 지수가 등락을 거듭해 제자리로 복귀해도 수익률은 오히려 떨어지는 구조 때문이다. 레버리지 ETF는 기초지수가 방향성을 갖고 오르거나 떨어질 때 투자하면 유리하다. 일반 ...

KODEX200선물 인버스2X 경제용어사전

... 유사한 상품인 'KODEX인버스'와 'KODEX코스닥150선물인버스'역시 주가 하락에 베팅한다. KODEX인버스는 코스피200지수와 반대 방향으로 가도록 설계됐고, KODEX코스닥150선물인버스 역시 코스닥150선물지수를 역추종한다. 레버리지·인버스 ETF는 설계 구조상 장기 투자엔 적합하지 않아 투자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는 게 전문가들 조언이다. 기초자산에 해당하는 지수가 등락을 거듭해 제자리로 복귀해도 수익률은 오히려 떨어지는 구조 때문이다. 레버리지 ETF는 기초지수가 ...

CFD [contract for difference] 경제용어사전

개인이 주식을 보유하지 않고 진입가격과 청산 가격의 차액(매매 차익)만 현금으로 결제하는 장외파생계약. 일종의 총수익스와프(TRS) 거래다. TRS는 증권사가 차입(레버리지)을 일으켜 대출해 주고 매매에 따른 수익은 투자자가 가져가는 신종 파생상품이다. CFD를 활용하면 최소 10%의 증거금으로 매수·매도 주문을 낼 수 있어 10배까지 레버리지 활용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금융회사가 투자자를 대신해 주식을 사주기 때문에 양도세를 물지 않아도 되는 ...

옵션매도형 상장지수증권 경제용어사전

콜옵션과 풋옵션을 동시에 매도하는 상품이다. 증시가 횡보할 때는 수익을 얻지만, 증시가 일정 범위를 벗어나 급등하거나 급락할 때는 손실이 한계가 없이 커질 수 있다. 레버리지가 없는 옵션 매도 상품의 기대수익률과 손실 위험은 최근 옵션 만기일 코스피200지수 종가보다 행사가격이 얼마나 많이 차이가 나는 옵션을 매도하느냐에 따라 달라진다. 행사가격이 위아래로 5% 벌어진 양매도 5% OTM(외가격)은 기대수익률이 연 5~6%지만 손실 위험이 낮고, ...

쿼드러플 레버리지 ETF [quadruple leverage ETF] 경제용어사전

하루 지수변동폭의 4배를 추종하는 레버리지 상장지수펀드. 국내에서는 하루 지수 변동폭의 2배를 추종하는 레버리지 ETF만 있지만, 미국에서는 2017년 5월 하루 지수 변동폭의 4배를 따라가는 펀드가 출시됐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S&P500지수 일일변동폭의 4배만큼 수익을 추구하는 'ForceShares Daily 4X US Market Futures Long Fund'와 같은 지수 일일변동폭의 4배를 거꾸로 따라가는 'ForceShares ...

상장지수펀드 [Exchange-traded fund] 경제용어사전

... ETF처럼 가격이 조금씩 올라가는 채권형 ETF를 활용하는 것이 좋다. 이런 상품은 채권 이자를 재투자하는데 주가가 느리지만 꾸준히 우상향한다. 적극적인 투자자에겐 주가지수, 상품지수 등을 활용한 ETF가 알맞다. 파생상품을 활용한 레버리지 ETF와 같은 고위험·고수익 상품도 있다. 기간에 따라 투자 방법을 달리하는 것도 가능하다. 장기 투자자라면 매월 조금씩 적립식으로 ETF를 사들이면 된다. 투자 시기를 분산, 투자 위험을 낮추는 셈이다. 주식시장에 대한 방향성이 ...

매크로 헤지펀드 [macro hedge fund] 경제용어사전

... 예상해 채권 외환 상품시장 등에 투자, 고수익을 추구하는 헤지펀드를 말한다. 이들은 시장의 가격 변동성이 커질수록 공격적으로 돈을 빌려 투자해 수익을 극대화하는 특징이 있다. 이들은 국가 단위의 투자를 진행하기 때문에 펀드 규모와 레버리지 비율이 크다는 특징이 있다. 매크로 펀드는 헤지펀드의 역사를 이끌어왔다. 1992년 영국 중앙은행과 환율 전쟁을 벌여 영국을 외환위기로 몰아넣었던 전설적 투자자 조지 소로스의 퀀텀펀드 등이 대표적이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는 ...

재무 레버리지 [financial leverage] 경제용어사전

기업에 타인자본, 즉 부채를 보유함으로써 금융비용 을 부담하는 것.

시니어론 [senior loan] 경제용어사전

S&P 기준 'BBB-' 이하로 신용등급이 낮은 기업에 자금을 빌려주고 비교적 높은 이자를 받는 변동금리형 선순위 담보 대출. 시중금리가 오르면 수익이 높아지는 구조다. 뱅크론, 시니어시큐어드론, 레버리지론 등으로도 불린다. 국내에선 대부분 미국 시니어론 상장지수펀드(ETF)에 투자하는 펀드 형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