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1-30 / 82건

워너크라이 [WannaCry] 경제용어사전

... 일종이다. 2016년 미국국가안보국(NSA)이 도난당한 해킹툴을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2017년 5월 12일에 배포되기 시작해 순식간에 전세계 100여개국으로 확산되는 등역사상 전례가 없는 최악의 해킹으로 간주되고 있다. 워너크라이는 마이크로소프트(MS) 윈도 운영체제의 취약점을 파고들어 중요 파일을 암호화한 뒤 파일을 복구하는 조건으로 300∼600달러(한화 34만∼68만원)에 해당하는 비트코인(가상화폐)을 요구하고 있다. *피해규모 2017년 5월 12일부터 대규모 사이버 ...

버그 바운티 [bug bounty] 경제용어사전

보안취약점 신고제. 기업의 서비스 및 제품을 해킹해 취약점을 찾은 해커에게 포상금을 주는 제도. 구글 애플 마이크로소프트(MS) 페이스북 등 글로벌 기업 대부분이 시행 중이다. 국내선 삼성 네이버 카카오 네오위즈 한글과컴퓨터 등 5곳이 버그바운티를 실시하고 있다.

시리 [SIri] 경제용어사전

... 등은 물론 음성 명령만으로 우버 택시까지 호출할 수 있다. 시리의 최대 강점으로는 탁월한 외국어 능력이 꼽힌다. 2017년 3월 10일 현재 시리는 21개 언어를 구사하고 방언까지 포함하면 도합 36개국어를 할 수 있다. 그런 반면에 마이크로소프트의 코타나는 13개국에서 고작 8개국 어를 할 수 있는 정도에 그치고 있다. 한편 픽셀 폰에서 처음 시작하여 다른 안드로이드 폰으로까지 확산되어온 구글 어시스턴트는 4개 언어를 구사하는데 그치고 있다.

AI비서 [AI voice-assistant] 경제용어사전

... 플랫폼으로 유력한 AI 비서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IT 공룡 간 경쟁이 치열하게 전개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국내외 주요 ICT기업의 인공지능 음성 비서 플랫폼 기업 AI비서 출시(예정)일 애플 시리 2011년 10월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2014년 4월 아마존 알렉사 2014년 11월 구글 구글 어시스턴트 2016년 10월 SK텔레콤 누구 2016년 9월 KT 기가 지니 2017년 1월 삼성전자 빅사비 2017년 상반기 네이버 아미카 2017년 상반기

아미카 [AMICA] 경제용어사전

... 수 있다. 스마트홈 스마트폰 스마트워치 등 각종 스마트 기기에 탑재돼 사용자와 대화를 주고받으며 가전기기 제어, 정보 검색, 일정 확인, 식당 예약 등과 같은 명령을 처리한다. 애플 시리, 구글 어시스턴트, 아마존 알렉사,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SK텔레콤 누구 등 기존 글로벌 정보기술(IT) 기업들이 선보인 가상 비서와 비슷하다. 네이버는 이들 기업과 마찬가지로 아미카를 기존 서비스나 앱(응용프로그램) 등에 적용할 수 있도록 개발자용 오픈 플랫폼(API)으로 개방할 ...

융합현실 [merged reality] 경제용어사전

... HMD(헤드마운트디스플레이)인 프로젝트 알로이(Project Alloy)를 공개했다. 프로젝트 알로이는 컴퓨터가 만들어 내는 영상뿐만 아니라 주위 사물도 보여준다. VR의 가상 이미지와 AR의 현실감을 결합한 셈이다. 인텔이 주창하는 MR은 마이크로소프트(MS)가 홀로렌즈 등에 사용하고 있는 혼합현실(mixed reality)이란 개념과 비슷하다. 사실상 거의 같은 개념을 다른 용어로 표현한 것이다. MS의 홀로렌즈는 의학 건축 디자인 등의 분야에서 유용하게 쓰일 것으로 업계는 ...

선밸리 콘퍼런스 [Allen & Company Sun Valley Conference] 경제용어사전

... 300여명이 휴가를 겸해 참석하는 비공개 행사다. 참석자들은 다양한 강연을 듣고 비즈니스 미팅도 한다. 행사에는 거물급 인사들이 대거 참여한다. 2016년 행사엔 IT업계에서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 사티아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 CEO, 잭 도시 트위터 CEO, 제프 베조스 아마존 CEO, 팀 암스트롱 AOL(아메리카온라인) CEO, 히라이 가즈오 소니 CEO 등이 참석했다. 미디어업계에선 로버트 아이거 디즈니 회장, 제프 뷰케스 타임워너 회장, 필립 도먼 ...

양자암호통신 경제용어사전

... 이용해 0 또는 1을 결정한다. 양자 암호키는 한 번만 열어볼 수 있기 때문에 중간에 누군가 가로채더라도 이를 바로 확인해 대처할 수 있어 해킹이 불가능하다. 양자암호통신기술의 필요성은 양자컴퓨터의 등장으로 대두됐다. 인텔,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뿐만 아니라 알리바바, 바이두까지 세계적 IT업체들이 양자컴퓨터 개발을 위해 경쟁중이다. 전문가들은 양자컴퓨터는 빠른 속도로 병렬연산을 수행해 산업혁신을 가져올 수 있지만 반면에 악용되면 공인인증서 등 기존 암호체계를 모두 붕괴시킬 ...

니프티 나인 [nifty nine] 경제용어사전

2015년 미국 투자자들의 자금이 몰린 9개 우량주를 말한다. 페이스북 아마존 넷플릭스 구글 등 정보기술(IT) 대장주 4개에 마이크로소프트(MS), 세일즈포스, 이베이, 스타벅스, 프라이스라인 등 5개 종목을 더한 것이다. 미국 증시를 대표한 S&P500지수가 2.2% 떨어진 2015년 9개 종목은 전부 60% 이상 주가가 급등했다. "니프티 나인"이란 용어는 2016년 1월 4일 파이낸셜타임스(FT)가 4일 보도한 기사에서 처음 쓴 용어로 FT가 ...

스트래토런치 경제용어사전

초대형 항공기에 로켓을 싣고 공중에서 우주로 로켓을 발사하는 계획.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창업자인 폴 앨런의 아이디어가 2011년 12월 발표한 것으로 2016년 시험비행을 실시할 예정이다. 비행선의 제작은 2004년 최초의 민간 유인우주선인 스페이스십1을 만들었던 버트 루턴과 앨런이 함께 창업한 스트래토론치시스템이 맡고, 비행선에서 발사할 로켓은 다른 민간우주업체인 스페이스엑스가 제작할 계획이다. 스츠래토런치 시스템을 활용하면 지상 발사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