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5건

타다금지법 경제용어사전

... 수밖에 없는 스타트업들은 대부분 도태될 것이란 관측이다. 한 스타트업 관계자는 "자본이 부족한 스타트업도 사업에 진입하는 데 무리가 없도록 유연하고 합리적 방향으로 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국토부는 초기 스타트업의 진입장벽을 낮추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이날 출입기자단과의 간담회에서 후속 중소업체들에겐 진입장벽이 될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해 "초기 진입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기여금을 면제해줄 수 있다"고 언급했다.

편두통 경제용어사전

... 휴식을 취하면 바로 증상이 나아진다. 구토 증상이 있을 정도로 두통이 심하면 진통제는 거의 효과가 없다. 의사를 찾아 진단을 받고 편두통에 잘 듣는 약을 따로 처방받아 복용하는 것이 좋다. 편두통 약은 증상을 예방하는 약과 통증을 줄여주는 약으로 나뉜다. 심한 두통이 한 달에 두 번 이상 생기거나 두통 발생 빈도가 높아 주기적으로 진통제를 복용한다면 예방하는 약을 먹는 것이 좋다. 한쪽이 아니라 머리 전체가 아프다면 긴장성 두통일 가능성이 높다.

제로 레이팅 [zero-rating] 경제용어사전

... 쓸 때 발생하는 데이터 이용료를 할인해주거나 면제해주는 제도. 소비자는 데이터 요금을 아낄 수 있고 통신사와 콘텐츠 제공자는 더 많은 고객을 끌어모을 수 있다. 그동안 자사 콘텐츠 서비스를 중심으로 제로레이팅 서비스를 도입해 왔으나 2018년 들어 게임, 커뮤니티 등 외부 콘텐츠 업체와 협력하는 모습이다. 제로레이팅이 실질적으로 통신비를 줄여주는 '묘책'이란 목소리와 오히려 통신사 및 대형 콘텐츠 업체의 독과점을 강화한다는 주장이 맞서고 있다.

국부후면전계 태양전지 [passivated emitter & rear locally diffused solar cell] 경제용어사전

태양전지 뒷면의 표면 결함을 줄여주는 박막기술 등을 적용해 일반 태양전지에 비해 평균 효율이 1% 포인트 가량 높은 제품이다. 태양광 모듈은 여러 개의 태양전지를 결합해 제작하는데 펄 타입 태양전지로 제작한 모듈은 일반 모듈에 비해 동일한 면적에서 5% 가량 많은 발전량을 얻을 수 있다.

청년고용증대세제 경제용어사전

청년 정규직 근로자를 전년보다 늘린 기업에 1인당 500만원(대기업·공공기관은 250만원)의 세금(법인세)을 줄여주는 제도로 2015년 8월 도입돼었다. 여기서 청년은 만 15~29세를 뜻한다. 남자일 경우엔 군대 복무기간(최장 6년)을 감안해준다. 2년간 군대에 있었다면 만 31세라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 제도는 2015년부터 2011년까지 한시 도입되고 유흥주점업, 청소년 유해업종 등은 제외된다. 세제 혜택을 받고 나서 청년 고용을 줄이면 ...

근로·자녀장려금 경제용어사전

저소득가구의 근로의욕 향상 및 자녀양육 부담을 줄여주기위해 도입한 제도. 2020년의 경우 부양자녀(18세미만) 1명당 최대근로·자녀장려금은 1가구에서 1명만 신청하고 받을 수 있다. 소득 조건은 2019년 근로·사업·종교인 소득이 있는 가구로서 부부 합산 연간 총소득이 일정 기준 미만이어야 한다. 근로장려금의 가구 형태별 소득 상한선은 단독가구 2000만원, 홑벌이 3000만원, 맞벌이 3600만원 등이다. 재산 요건은 2019년 6월1일 기준으로 ...

신호보내기 [signalling] 경제용어사전

... 효과를 나타내는 현상을 신호원리(signalling principle)라고 한다. 어느 자동차회사가 당사의 자동차에 대해 5년간 5만㎞ 보증기간을 제공하는 서비스를 한다고 가정하자. 이 경우 자동차 수리비용에 대한 소비자 부담을 줄여주고, 해당 자동차회사의 제품에 결함이 있을 확률이 낮을 것이라는 신뢰를 준다. 자동차 판매상이나 보석상과 같이 소비자의 제품 정보가 공급자에 비해 현저히 열세에 있는 경우 제품에 문제가 있어도 공급자가 사라지지 않고 언제든지 찾아 갈 ...

과세전 적부심사청구제도 경제용어사전

납세자의 청구에 의해 세금고지서가 나오기 전에 그 처분의 타당성을 세무서 등의 과세관청에서 미리 심사, 구제함으로써 사후 불복청구를 축소하고 납세자의 시간적·경제적 부담을 줄여주는 사전권리구제 제도다. 세무조사 결과 통지서를 받은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세무조사결과 통지서를 보낸 세무서장(지방국세청장 포함)에게 통지 내용에 대한 적법성 여부 심사를 청구해 위법·부당한 처분에 대한 사전적 구제를 받아야 한다. 세무서장 등은 과세전적부심사청구를 ...

공정시장가액 경제용어사전

정부가 납세자들의 세부담을 줄여주기위해 2009년부터 도입한 종합부동산세의 과표기준. 토지나 주택 가격의 하락에도 불구하고 매년 5% 포인트씩 기계적으로 오르도록 돼 있던 과표적용비율의 불합리한 점을 개선하기 위해 도입됐다. 주택은 시가표준액 의 40~80%, 토지나 건축물은50~90% 범위에서 탄력적으로 운영된다.

배출권사업 경제용어사전

기업들이 투자나 기술협력 등을 통해 개발도상국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여주고 그만큼의 이산화탄소를 배출해도 되는 권리(배출권)를 얻는 사업. 지구온난화 방지 협정인 교토의정서 에서 인정된 사업으로 유엔이 사업계획을 심사ㆍ승인한다. 선진국 정부와 기업들은 이런 배출권을 사들여 이산화탄소 목표 감축량에 반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