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84건

매출채권 팩토링 경제용어사전

금융기관들이 기업으로부터 상업어음이나 외상매출증서 등 매출채권을 매입하고 이를 바탕으로 자금을 빌려주는 제도다.

회사채안정화펀드 경제용어사전

자금여력이 부족한 기업의 유동성을 지원하기 위해 금융위원회 주도로 조성된 펀드. 2013년 7월 금융위원회는 회사채시장안정화 대책을 마련했고 이에 따라 3200억원 규모의 회사채안정화펀드를 조성했다.. 3200억원 중 절반은 거래소와 ... 증권 유관기관이, 나머지 절반(1150억원)은 자기자본 규모가 큰 5대 증권사들이 마련했다. 회사채안정화펀드는 자금여력이 취약한 기업들이 '회사채 신속인수'를 신청하면 채권 매입에 참여해 2016년 3월말까지의 채권 매입액 규모가 ...

수익공유형 은행모기지 경제용어사전

... 예정이다. "수익공유형 은행대출"이라고도 한다. 소득에 관계없이 집값의 최대 70%까지 대출받을 수 있다. 또한 부부합산 연소득 등 신청자격 요건을 없으며 85㎡ 이하·6억원 이하에서 102㎡ 이하·9억원 이하 중대형 아파트까지 매입할 수 있다. 대출 금리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 금리 -1%포인트'로 결정한다. 단 최초 7년까지만 이 금리를 적용한다. 7년이 지나면 감정평가를 통해 주택 가격 상승분을 정산해 차익을 나눈다. 이후 8년째부터는 일반 ...

수익공유형 은행대출 경제용어사전

... 예정이다. "수익공유형 은행모기지"라고도 한다. 소득에 관계없이 집값의 최대 70%까지 대출받을 수 있다. 또한 부부합산 연소득 등 신청자격 요건을 없으며 85㎡ 이하·6억원 이하에서 102㎡ 이하·9억원 이하 중대형 아파트까지 매입할 수 있다. 대출 금리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 금리 -1%포인트'로 결정한다. 단 최초 7년까지만 이 금리를 적용한다. 7년이 지나면 감정평가를 통해 주택 가격 상승분을 정산해 차익을 나눈다. 이후 8년째부터는 일반 ...

스튜어드십 코드 [stewardship code] 경제용어사전

... 재산을 관리하는 집사(steward)처럼 기업의 의사결정에 적극 참여해 주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위탁받은 자금의 주인인 국민이나 고객에게 이를 투명하게 보고하도록 하는 행동지침. "수탁자책임 원칙"이라고도 한다. 기관투자가의 ... 도입 효과에 대한 분석은 엇갈린다. 금융위원회는 일본에 대해 “기관투자가의 활발한 주주활동으로 기업들이 자사주 매입을 늘리고, 배당을 확대해 증시를 20년 장기 박스권에서 탈피시켰다”고 평가했다. 그러나 전국경제인연합회 등은 2016년 ...

기업구조조정촉진법 상시화방안 경제용어사전

... 공제회, 연금, 기금, 대주보 등 해당 기업의 금융채권을 갖고 있는 모든 기관으로 확대했다. 또 채권단 협의회에서 신규자금 지원안에 찬성하고는 정작 약정체결 단계에서 자금지원을 거부하는 금융기관에 대해서는 위약금이나 손해배상 책임을 지우도록 ... 채권단의 부담을 가중시키는 사태를 방지하기 위한 조치다. 다만 소액채권이나 일정 비율이하의 채권에 대해서는 주채권단이 매입할 수 있도록 했다. 금융위는 이번 공청회에서 각계각층의 의견을 수렴해 2014년 12월 으로 정부안을 확정한 후, ...

역환매조건부약정 [reverse repo] 경제용어사전

시장에 일시적인 유동성 부족을 해결하기 위해 중앙은행이 시중에 유통되는 채권을 매입자금을 공급하는 방안이다. 이때 중앙은행에 채권을 파는 금융사는 일정 기간이 지난 뒤 해당 채권을 다시 사야 한다는 조건이 붙는다. 중앙은행은 약정된 기간만큼 시중에 자금을 공급한 뒤 유동성을 회수해 시중 금리를 관리할 수 있다.

테이퍼링 [tapering] 경제용어사전

... '끝이 뾰족해지다'라는 뜻으로 2013년 5월 당시 벤 버냉키 미 중앙은행(Fed) 의장이 언급하면서 유명한 말이 됐다. 테이퍼링은 버냉키 의장이 사용한 것으로 같은 긴축이면서도 금리 인상을 의미하는 ''''타이트닝(tightening)''''과 달리 양적완화 정책 속에 자산 매입 규모를 줄여나가는 방식으로 해석된다. 테이퍼링이 본격적으로 시행되면 신흥국에서 달러 자금이 빠져나가 일부 국가의 경우 외환위기를 당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물가상승목표제 경제용어사전

... 을 극복하고 엔화약세를 유도하기 위해 제시한 것으로 소비자물가지수 (CPI)가 연 1% 오르도록 금융 통화정책 을 펼치겠다는 것이 핵심이다. 2012년 2월 14일 발표된 이 정책은 자동차ㆍ전자 등 일본의 주력 산업들이 엔고로 위기에 빠지자 물가를 희생시켜 엔화 약세를 유도하기 위한 것으로 사실상 엔화 가치 하락을 위한 카드로 분석된다. 이를 위해 일본은 일본판 양적완화 (QE) 자금인 자산매입기금을 55조엔에서 65조엔으로 확대했다.

외환 스와프 [swap] 경제용어사전

은행들 간에 원화를 담보로 달러를 빌려주는 거래를 말한다. 달러 여유분이 있는 은행이 달러 자금이 부족한 은행에 달러를 빌려주고 대신 이익을 얻는다. 정부의 외환 스와프 시장 개입은 원화를 담보로 외평기금을 시장에 매도하고 동시에 체결한 선물환 계약에 따라 일정 기간 후 달러를 매입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달러를 매도하는 시점에서는 외평기금이 줄어들지만 일정 기간이 지나면 되돌려받으므로 외환보유액 감소 없이 시장을 안정화 시킬 수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