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4 / 4건

사이버 먼데이 [Cyber Monday] 경제용어사전

미국에서 추수감사절 연휴 이후의 첫 월요일을 말한다. 연중 가장 큰 소비철 중 하나인 블랙프라이데이 할인행사가 이어지는 날로 이때는 온라인 쇼핑 업체들이 집중적으로 할인행사를 벌인다. 2005년 전미소매연맹(NRF)에서 2005년 대대적인 판촉을 기획하기 위해 고안해낸 용어다.

블랙 먼데이 [black monday] 경제용어사전

1987년 10월19일(한국은 10월 20일) 뉴욕 다우존스 평균주가가 사상 최대의 낙차(23%)로 곤두박질해 전세계를 경악시킨 사건. 그날이 월요일이었기 때문에 블랙 먼데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대폭락의 원인으로는 무역적자, 경제환경의 변화, 세제 개혁안, 과도하게 오른 주가에 대한 투자자들의 불안 심리가 크게 작용한 것으로 분석됐다.

서킷 브레이커 [Circuit Breaker] 경제용어사전

... 주가지수선물 시장을 대상으로 한다. 전일종가대비 선물시장가격이 5%이상 변동해 1분이상 지속됐을때 5분동안 선물시장 전체의 거래가 중단된다. 서킷 브레이커는 미국의 뉴욕 증권거래소가 1987년 10월19일 22.6%가 떨어진 " 블랙 먼데이 "를 겪으면서 처음 도입됐다. 이후 2020년 3월 10일 코로나 확산에 국제유가 폭락까지 더해지며 뉴욕증시가 폭락하자 23년만에 두번째로 서킷브레이커가 발동됐다. 우리나라에는 1998년 12월 7일부터 선을 보였다. 중국은 ...

주식거래 자동중단시스템 [circuit breaker system] 경제용어사전

... 변동할 때는 5분간 주식 거래가 자동 중단된다. 다우지수가 350포인트 등락할 경우에는 30분 동안, 550포인트 이상 변동할 때는 1시간 동안 각각 거래가 중단된다. 1997년 10월 27일 뉴욕증시는 1987년의 '1차 블랙먼데이' 직후 도입된 주식거래 자동중단 시스템에 의해 더 이상의 붕락을 모면했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이날 뉴욕증시는 다우존스 지수가 350포인트 이상 빠진 오후 2시 35분부터 30분간 거래 중단조치가 취해진 뒤 다시 장을 열었으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