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35건

대체 불가능 토큰 [non-fungible token] 경제용어사전

... 5000개 이상의 JPEG 그림파일을 모은 디지털 이미지다. 원작자의 수익 창출도 더 쉬워진다. 디지털 작품이 NFT로 거래될 때마다 처음 제작자에게 수수료가 가도록 NFT를 설정할 수 있기 때문이다. NFT 기술로 확실한 수익 창출 모델을 만든 경우도 있다. NBA 경기 장면의 NFT를 파는 'NBA 탑샷'은 35만명 이상의 활성 사용자와 10만명 이상의 구매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다. 매출은 하루 3700만 달러에 달한다. 크립토키티로 NFT 시장을 개척했던 대퍼 ...

로블록스 [Roblox] 경제용어사전

... 로블록스는 2020년 코로나19 팬데믹(대유행) 수혜로 매출이 전년 대비 82% 증가한 9억2400만달러에 달했다. 일일 활성 이용자도 역시 80% 증가한 3260만 명 수준이다. 로블록스가 시장에서 인기를 끈 이유는 핵심 사업 모델인 메타버스가 미래를 이끌 기술로 부각되고 있어서다. 메타버스란 초월을 뜻하는 메타(meta)와 우주를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가상세계를 뜻한다. 2021년 3월 10일 직상장을 통해 거래를 시작한 로블록스는 ...

배터리 표준 경제용어사전

... AA건전지 형태로 과거 노트북이나 휴대폰 등에 주로 사용됐다. 전자기기의 슬림화와 함께 2010년 이후 성장세가 꺾였지만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원통형을 채택하면서 상황이 바뀌었다. 테슬라는 일본 파나소닉, LG에너지솔루션(중국형 모델모델Y)으로부터 원통형 배터리를 공급받고 있다. 테슬라는 2020년 9월 '배터리데이'에서 신형 '4680 배터리'를 소개하며 미래 표준으로 원통형 배터리를 채택하겠다고 밝혔다. 파우치형은 셋 중 가장 진보된 형태의 배터리로 꼽힌다. ...

혼류생산 경제용어사전

... 쌓아놓고 하나씩 가져다가 작업하고 있다. 이 방식으로는 한 라인에서 1~2개 차종밖에 제조할 수 없다. 차종마다 다른 부품이 들어가는데 공간 제약 때문에 여러 종류의 부품을 쌓아둘 수 없기 때문이다. 같은 차종이라도 차량 세부모델(트림)과 옵션에 따라 다른 부품을 쓰는 일이 많은데, 이 과정에서 엉뚱한 부품을 끼우는 사고가 발생하기도 했다. 현대차가 준비하고 있는 새 생산 시스템은 차량 한 대에 들어가는 부품을 모두 실은 카트 모양의 물류대차가 차체와 함께 ...

아이오닉 5 [IONIQ 5] 경제용어사전

... 20인치 휠이 눈에 띈다. 사이드미러는 없앴다. 그 대신 카메라를 통해 내부에서 모니터로 후측방을 볼 수 있다. 아이오닉 5는 72.6㎾h 배터리가 장착된 '롱레인지'와 58.0㎾h 배터리가 내장된 '스탠더드' 등 두 가지 모델로 나왔다. 1회 충전 시 주행 가능 거리는 롱레인지 후륜구동 모델 기준 429㎞(환경부 인증 기준)다. 350㎾급 초급속 충전 시 18분 만에 80%까지 충전할 수 있다. 5분 충전으로 100㎞(유럽 인증 기준)까지 달릴 수 있다. ...

탄화규소 전력반도체 [SiC semiconductor] 경제용어사전

... 전력반도체의 경우 에너지 손실량은 규소 전력반도체의 10% 수준에 불과하며 섭씨 200도 이상 고온에서 구동할 수 있다. 이런 특성 때문에 전기자동차 전력반도체의 웨이퍼 소재로 급부상하고 있다. 2018년 테슬라가 차업계 최초로 '모델 3'에 ST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의 SiC 전력반도체를 탑재하면서 본격적으로 시장이 열렸다. 테슬라가 이를 활용해 제작한 인버터의 무게는 4.8㎏으로, 비슷한 시기 출시된 닛산 리프(11.15㎏)의 절반도 안 된다. 이후 2년 만에 20여 ...

5G 특화망 경제용어사전

... 등이 5G 특화망에 관심이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자체 5G망을 구축해 스마트공장 운영, 자율주행차 연구 등에 활용할 전망이다. 과기정통부는 초기 시장 형성을 위해 항만, 국방 등 공공 부문에서 5G 특화망을 활용한 서비스 모델을 발굴키로 했다. 정부는 5G 기반 디지털 혁신을 본격화하기 위해 2022년 말까지 5G망을 전국에 구축한다는 계획도 이날 의결했다. 2021년에는 85개 시 주요 행정동과 지하철, 고속철도(KTX) 역사, 다중이용시설 4000여 곳에 ...

스냅드래곤 888 경제용어사전

... 수탁생산) 공정에서 생산되는 최초의 퀄컴 AP다. AP는 스마트폰의 데이터 통신과 연산 등을 담당하는 핵심 반도체다. 이 제품은 갤럭시S21(가칭)을 비롯해 중국 샤오미, 오포 등의 고급 폰에 장착될 전망이다. 기존 퀄컴의 프리미엄 AP 모델은 '스냅드래곤 855' '스냅드래곤 865'의 후속작이다. 시장에선 퀄컴이 차기작에 '875'로 모델명을 붙일 것이란 관측이 많았다. 알렉스 카투지안 퀄컴 수석부사장은 이에 대해 “그동안 프리미엄 AP엔 '8'을 붙였는데 지금까지 출시한 ...

E-GMP [Electric-Global Modular Platform] 경제용어사전

... 표준화된 통합 플랫폼이기에 고객 요구에 맞춰 단기간에 전기차 라인업을 늘릴 수 있다는 강점도 있다. 하나의 플랫폼으로 차종과 차급의 경계를 넘어 세단, 크로스오버유틸리티차량(CUV),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부터 고성능, 고효율 모델까지 신속하게 선보일 수 있다. 현대차그룹은 제로백(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 시간)을 3.5초 이하로 줄이고 최고속도 260km/h의 성능을 가진 고성능 전기차까지 선보인다는 구상이다. 또한 기존 내연기관 자동차에서 ...

아르테미스 협정 [Artemis Accords] 경제용어사전

... '아르테미스' 프로젝트에 7개국이 참여할 수 있는 길을 열었고, 미국의 우주 탐사 경쟁국인 중국을 배제했다"고 보도했다. AP통신도 "중국은 완전히 배제됐다"며 "미국 현행법상 NASA는 현재 중국과 어떠한 형태의 양자 협정도 체결하는 것이 금지돼있다"고 강조했다. AP통신은 이어 러시아의 경우 미국 주도의 아르테미스 프로그램보다 국제우주정거장 운영과 같은 협력 모델을 선호한다는 입장이라며 "러시아는 여전히 애매한 태도를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