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529건

재포장 금지법 경제용어사전

... 공포해 당해년도 7월 1일부터 시행하기로 했다. 적발 시 제조사와 유통사에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물린다. 하지만 시중의 무수한 제품과 포장 형태 중 어떤 것이 재포장에 해당하는지에 대한 기준이 불투명해 반발이 커지자 환경부가 문제가 된 지침을 재검토한 뒤 2021년 1월부터 시행하기로 일정을 연기했다(2020년 6월 22일). 환경부가 1월 자원재활용법 하위법령으로 발표한 '제품의 포장재질·포장방법에 관한 기준 등에 관한 규칙'(재포장금지법)의 내용은 크게 ...

기부형 크라우드펀딩 경제용어사전

... 크게 늘기 시작했다. 소액을 기부하면서 '리워드(보상)' 형태로 관련 상품을 받을 수 있다는 게 매력 요인으로 꼽힌다. 하지만 다수의 기부형 크라우드펀딩 다수의 기부형 크라우드펀딩 프로젝트가 펀딩 종료 후 기부까지 하는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하지 않는다는 게 문제로 꼽힌다. 제작비, 배송비, 수수료를 제외한 순수익금을 기부한다고 하고선 마감 후 구체적인 액수를 밝히는 곳은 드물다. 기부금을 어떻게 사용할 것인지 예산안을 올리는 사례도 많지 않다.

소아다기관 염증증후군 [multisystem inflammatory syndrome in children] 경제용어사전

... 않은 병원체다. 이런 바이러스나 세균이 몸속으로 들어오면 인체는 대응해 싸우기 위한 면역 시스템을 가동한다. 대개 활성화된 면역 시스템은 바이러스를 죽인 뒤엔 멈춘다. 하지만 면역물질이 너무 많이 생기면 정상 조직을 공격하는 등 문제가 생긴다. 면역물질인 사이토카인이 지나치게 활성화돼 정상 조직까지 망가지는 것이 사이토카인 폭풍이다. 가와사키병도 이와 비슷한 질환이다. 하지만 MIS는 가와사키병과 다르다. 세계적 학술지 란셋에 발표된 이탈리아 연구팀 논문에 따르면 ...

위상수학 [topology] 경제용어사전

... 기계(머신)가 빅데이터를 가장 잘 처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지침서가 위상수학”이라고 말했다. 위상수학의 단초는 18세기 마련됐다. 지류가 여러 개인 강에 걸쳐 있는 일곱 개의 다리를 후진이나 왕복 없이 '한번에' 건널 수 있느냐는 문제(쾨니히스베르크의 다리)에서 위상수학이 나왔다. '수학계의 베토벤'이라 불리는 오일러가 제안한 '오일러의 정리'에서다. 이 정리는 오일러의 수(면의 개수+점의 개수-선의 개수)로 물체를 정의할 수 있고, 이 수가 같으면 위상이 같다는 ...

리퍼브PC [refurbished PC] 경제용어사전

'리퍼브'는 '리퍼비시드 프로덕트(refurbished product)'의 줄임말이다. 유통, 전시, 반품 과정에서 흠집과 같은 작은 문제가 생긴 제품을 뜻한다. 넓은 의미에서 중고에 해당하지만 사용감이 상대적으로 적고, 업체가 기능상 문제점을 점검한 뒤 판매하는 게 다르다. 성능이나 고유 기능에 문제가 없는 제품만 아울렛이나 전문 리퍼브 매장에서 판매하는 것이 원칙이다. 온라인에서 리퍼브PC 본체는 부품 구성에 따라 10만~30만원대에 판매되고 ...

세컨더리마켓기업신용기구 [Secondary Market Corporate Credit Facility] 경제용어사전

2020년 3월23일 미국 FRB가 코비드-19 사태로 인한 자금 유동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설치한 회사채 유동성 지원기구. 세컨더리마켓은 채권 유통시장을 말한다. 좁게는 회사채 유통시장으로 SMCCF 여기서 회사채를 사들인다. 대상은 투자등급 이상 우량 회사채와 상장지수펀드(ETF)다. 미국 회사채 시장 규모는 약 9조5000억달러며 이 가운데 절반가량이 투자등급 회사채다.

타다금지법 경제용어사전

... 타다는 곧바로 문을 닫고, 170만 명의 이용자는 선택권을 잃게 될 것”이라며 “타다는 미래로 가는 첫차가 아니라 과거로 가는 마지막 차를 탈 것”이라고 말했다. 25만 명의 택시기사 '표심'에 혁신 성장을 포기한 여야 정치권이 문제라는 게 전문가들의 시각이다. 이 과정에서 교통 분야를 포함한 승차공유 활성화를 주장한 기획재정부는 침묵으로 일관했다. *향후 전망 국토교통부는 여객법 개정안 통과에 따라 플랫폼 운송사업자의 기여금 규모나 택시면허 총량제 등을 시행령을 ...

건강취약계층 경제용어사전

... 임산부, 만성질환자 등을 말한다. 영유아 및 어린이의 경우 면역체계가 완벽히 발달하지 못하고, 피부, 호흡기와 같은 신체 조직이 대기오염(SO2, O3, CO, PM10, PM2.5 등)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또한 단위 체중당 호흡량이 성인보다 높으므로 상대적으로 더 많은 공기오염 물질을 들이킬 수 있다. 노인의 경우 약한 면역력, 폐기능, 심혈관기능과 방어체계, 혹은 질병으로 진단 되지는 않은 심혈관이나 폐의 문제로 인해 대기오염에 취약하다.

추후납부 경제용어사전

... 못한 기간의 보험료를 추후에 납부해 미납부 기간을 납부한 것으로 인정 받는 것. 추후납부제도는 1999년 4월부터 시행되고 있다. 그러나 추후납부(추납) 신청자가 늘면서 매달 성실하게 보험료를 납부해온 일반 가입자와의 형평성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 2019년 국민연금공단의 자료에 따르면 2018년 추납신청 건수가 12만3천599건으로 5년 전인 2014년보다 3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 기준으로 추납신청자 중 86%는 50∼60대로 이들은 ...

파생결합펀드 [derivative linked fund] 경제용어사전

... 수도 있다. 2019년 10월 화제가 된 것이 독일 국채 금리에 투자한 해외금리연계 DLF로 국채 금리가 일정 수준으로만 유지되면 수익이 생기고 혹시라도 떨어지면 큰 손실이 발생할 수 있는 상품이었다. 하지만 원금 전액을 날릴 수 있는 수준까지 독일의 국채 금리가 하락하면서 문제가 됐습니다. 여기서 더 큰 문제는 은행에서 상품에 대한 적절한 소개가 없었다는 겁니다. 안전한 상품이라는 추천, 심지어 투자 성향도 맘대로 조절해 상품을 가입시켰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