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92건

리셀 시장 경제용어사전

... 남들이 갖지 못한 '희소성'에 부가가치를 붙여 상품을 사고파는 시장이기 때문이다. 나이키 한정판 운동화를 비롯해 샤넬 명품백, 롤렉스 시계, 스타벅스의 굿즈 등이 리셀 시장을 이끄는 대표 품목이다. '되팔다'란 의미의 리셀은 이미 소비문화의 뉴 트렌드가 됐다. “길거리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제품은 싫다”는 2030 소비자가 늘면서 리셀 시장은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가치를 인정받은 상품은 많게는 10배 이상 웃돈을 받고 팔 수 있어 신종 재테크 수단으로도 인기를 ...

언론중재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 개정안에는 허위 조작 보도로 판명돼 정정 보도를 해야 할 경우 정정의 대상인 언론보도 등과 시간과 분량, 크기에서 원 보도의 2분의 1 이상 보도하도록 하는 등의 내용도 포함되어 있다. 2021년 7월 27일 민주당 주도로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법안심사 소위를 통과했고 8월 30일 국회 본회의에 상정할 예정이었으나 야당인 국민의힘이 본회의 상정시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을 통한 합법적 의사진행 방해)에 나서겠다며 강력 반발하면서 처리는 9월로 넘어가게 됐다.

자이낸스 [Zinance] 경제용어사전

... 금융시장에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이들을 고객으로 끌어모은 카카오뱅크, 토스, 카카오페이, 네이버파이낸셜 등은 앱의 편리성과 친숙함을 무기로 순식간에 '데카콘 기업(기업가치 100억 달러 이상 신생기업)'에 진입했다. 전통 금융사들은 생존 전략을 다시 짜고 있다. 조직·문화와 경영 전략, 상품과 서비스 등의 전면 개편이다. 이종(異種) 간 합종연횡(Zigzag) 등을 통해 새로운 기반(Zero Base)에서 금융산업이 재편될 것이란 관측이다.

코로나 블루 경제용어사전

코로나19(Covid-19)와 `우울증'을 뜻하는 `blue'의 합성어. 코로나19의 확산 및 장기화로 일상 생활이 힘들어 지면서 `지금 할 수 있는 것이 없다'는 무력감이나 불안감 또는 우울증을 뜻한다. 문화체육관공부는 대체어로 `코로나 우울'을 제시했다.

소강사회 [小康社會] 경제용어사전

중국이 추구하는 이상 사회로 `샤오캉사회' 라고도 한다. 의식주 문제가 완전히 해결되고 문화적인 생활을 할 수 있는 단계로 1인당 소득 1만달러대를 말하는 데 중국이 1만484달러의 1인당소득을 달성한 2020년의 경제단계가 여기에 해당한다. 중국은 공자의 `예기(禮記)'에 나오는 이상사회인 대동(大同)사회 건설을 목표로 하고 그 달성의 단계를 온바오(温饱), 소강(小康), 대동(大同) 단계로 나누고 이를 국가경제계획과 연계하고 있다. '소강사회'는 ...

밈 [meme] 경제용어사전

사업 성과 등 기업실적에 상관없이 개인투자자 사이에 입소문을 타고 매수 주문이 몰리면서 주가가 급등하는 종목. 리처드 도킨스는 저서 《이기적 유전자》에서 유전적 방법이 아닌 모방을 통해 전달되는 문화 요소를 '밈'으로 정의했다. 문화적 유전자라고 부르기도 한다. 이후 개인투자자들이 반복적 모방 투자를 한다는 의미로 주식 시장에서도 이 용어가 사용되고 있다. 공매도 세력에 맞서 개인들이 게임스톱 주식을 끌어올린 사건이 밈 주식 열풍으로 번졌다.

밈 주식 [meme stock] 경제용어사전

... 입소문을 타고 매수 주문이 몰리면서 주가가 급등하거나 급락한다. 변동성이 커서 도박에 가까운 특성이 있다. 원래 `밈'은 리처드 도킨스는 저서 《이기적 유전자》에서 처음 사용된 말로 유전적 방법이 아닌 모방을 통해 전달되는 문화 요소를 말한다. 문화적 유전자라고 부르기도 한다. 이후 개인투자자들이 반복적 모방 투자를 한다는 의미로 주식 시장에서도 이 용어가 사용되고 있다. 공매도 세력에 맞서 개인들이 게임스톱 주식을 끌어올린 사건이 밈 주식 열풍으로 번졌다

대체 불가능 토큰 [non-fungible token] 경제용어사전

... 인터뷰에서 “NFT 시장은 향후 10년 동안 NBA의 3대 수익원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비판적인 목소리도 있다. 세계적인 경매업체인 크리스티의 전 경매사인 찰스 알솝은 BBC와의 인터뷰에서 “실제로 존재하지 않는 것을 구매한다는 문화가 말이 되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블록체인 전문가 데이비드 제라드 역시 NFT 판매자를 '사기꾼'이라 칭하며 “아무런 가치가 없으면서도 돈을 받고 팔 수 있는 자산을 발명해내고 있다”고 말했다. 대체불가능토큰 시장은 이른바 '크립토 ...

메타버스 [metaverse] 경제용어사전

... 합성어다. 가상현실 뿐 아니라 증강현실과 라이프로깅 등 현실과 기술이 접목된 분야까지 포괄하는 광범위한 개념이다. 그렇다고 단순히 게임이나 가상현실(VR)에서 이뤄지는 사용자들의 상호작용만을 뜻하지는 않는다. 메타버스 안에선 사회·문화적 활동을 하거나 경제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다. 참여자들은 재화의 소유, 투자, 이에 대한 보상 등을 받을 수 있다. 현실세계의 확장판인 셈이다. 메타버스가 새로운 단어는 아니다. 1992년 미국 SF 작가 닐 스티븐슨의 소설 《스노우크래쉬》에서 ...

공모펀드 경제용어사전

... 자율성을 제약하는 '시대착오적 규제'라는 지적이 제기된다. 공모펀드에 대한 장기 투자를 유도하기 위해서는 일정 기간 이상의 투자금액에 소득공제 등 세제 혜택을 부여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다. 한 운용사 최고경영자(CEO)는 “한국은 장기 투자에 대한 별다른 메리트가 없다 보니 글로벌 대비 평균 펀드 투자 기간이 극단적으로 짧다”며 “주식 시장의 단기 변동에 따른 손실에 완충 작용을 해주는 세제 혜택이 주어지면 장기 투자 문화가 정착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