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31-40 / 177건

책임운영기관 경제용어사전

정부 사무 중 경쟁·경영원리에 따라 운영하기에 적합하거나 고도의 전문성이 요구되는 업무를 수행하는 기관. 조직·인사·예산상 자율성을 부여하되 운영성과에 대해 책임을 진다. 연구형, 교육훈련형, 문화형, 의료형, 시설관리형 등 6개 유형과 특허청을 합쳐 40곳이 있다. 국립재활원, 국립경찰병원 등 정부가 운영하는 병원과 국립중앙극장, 국립현대미술관 등 공연·예술기관이 대표적이다.

마을공동체사업 경제용어사전

마을 단위의 소규모 공동체를 회복시켜 정치 경제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지역 현안을 주민 스스로 해결하는 것을 지원하는 사업. 박원순 서울시장이 2011년 취임 후 핵심 정책으로 내세우면서 사실상 공식용어가 됐다

입지규제최소구역 경제용어사전

도심 내 쇠퇴한 주거지역, 역세권 등을 주거·상업·문화기능이 복합된 거점으로 개발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한 제도다. 구역으로 지정되면 건폐율·용적률·높이, 건축기준 등을 유연하게 적용할 수 있어 사업시행자가 맞춤형 개발을 할 수 있다. 2015년 1월6일 시행된 개정 국토계획법에 따라 처음 도입됐다. 입지규제최소구역으로 지정하기 위한 규모는 토지면적 1만㎡ 이상이다. 주거, 관광, 사회·문화, 업무·판매 등 3개 이상의 복합 중심기능으로 ...

지역전문가제도 경제용어사전

... 글로벌 인재 양성 프로그램이다. 1990년 이건희 회장의 지시로 도입했다. 2015년까지 외환위기 때를 제외하곤 한 번도 선발을 거르지 않았다. 지역전문가로 뽑힌 직원은 아무 조건 없이 원하는 국가에 1~2년간 머물며 현지 언어와 문화를 익힐 수 있다. 삼성은 연봉 외에 1인당 1억원 안팎의 체재비를 지원한다. 삼성은 2015년까지 1조원가까운 돈을 투자해 5000여명의 지역전문가를 길러냈다. 이들이 머문 국가는 80개국이 넘는다. 제도 도입 초기, 그룹 내에선 ...

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 [South by Southwest,] 경제용어사전

정보기술(IT) 영화 음악을 아우르는 세계 최대 창조산업 축제. 혁신을 가장 빠르게 받아들이는 콘텐츠·기술 분야의 최신 이슈를 한자리에서 접할 수 있다. 매년 3월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에서 열리며 30만명이 넘는 관람객이 몰린다. 1987년 이 지역 소규모 음악 축제로 시작해 영화와 스타트업으로 분야를 확장했다. 트위터 포스퀘어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다수의 스타트업이 이곳에서 처음 서비스를 선보여 인기를 얻었다.

실감공간 구현기술 경제용어사전

실제 사물 또는 가상의 물체를 실제와 같이 3 차원 공간에 자연스럽게 재현하는 기술. 가상현실 기술을 활용한 테마파크, 박물관, 공연장 등 다양한 가상의 모습을 현실로 구현해 오지, 산간 등에 문화적 혜택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권역별 비례대표제 경제용어사전

국회의원 정수(300명)를 권역별로 인구 비례에 따라 나누고 그 의석을 정당 득표율에 따라 나누는 방식.

접대비 실명제 경제용어사전

... 지출할 경우 접대 목적과 접대자 이름, 접대 상대방의 상호와 사업자 등록번호 등을 기재토록 한 제도. 2004년 초 도입됐으나 부작용만 키운다는 비판에 따라 2009년 폐지됐다. 접대비 실명제 도입 당시 국세청은 건전한 소비문화 정착과 투명한 세원 확보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하지만 접대비 실명제가 도입되자 나타난 1차적 영향은 기업들의 접대비 감축이었다. 2003년 5조4372억원이던 기업들의 접대비는 실명제 도입 후인 2004년에는 5조1626억원으로 ...

복합식품매장 경제용어사전

다양한 식재료를 판매하고, 그 식재료를 이용한 음식을 맛볼수 있는 신개념의 식문화 공간. 식료품점인 그로서리(Grocery)와 레스토랑(Restaurant)을 합친 개념으로 "그로서란트"라고도 한다.

반달리즘 [vandalism] 경제용어사전

문화·예술 및 공공 시설을 파괴하는 만행을 말한다. 5세기 유럽의 민족 대이동 때 북아프리카 반달족이 지중해 연안과 로마를 무자비하게 파괴했다는 헛소문에서 유래한 말이다. 18세기 프랑스의 한 주교가 혁명 당시 자코뱅당의 파괴활동을 반달족의 범죄행위에 빗대면서 처음 사용했다고 한다. 반달족이 들었다면 무척 억울했을 법하다. 사실 그들은 로마 문화의 우수성을 인정하고 잘 받아들였기에 문화재를 파괴하지 않았다고 한다. '도시를 파괴하지 말라'는 로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