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61-70 / 177건

다자간 서비스협정 [Trade In Services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우리나라와 미국, 일본, 유럽연합(EU) 등 23개국이 추진 중인 다자간 자유무역협정을 뜻한다. 건설, 문화, 유통 등 서비스시장 무역장벽 을 없애는 것이 주 목적이다. 때문에 '서비스 분야의 자유무역협정 (FTA)'으로도 불린다. 2012년 초 부터 미국과 호주의 주도로 논의되고 있는 TISA 추진은 세계무역기구 (WTO)의 도하개발아젠다 (DDA) 협상이 지지부지한 데 따른 것이다. 하지만 2017년 12월 초 1차 타결을 목표로 ...

소셜베뉴 [social venue] 경제용어사전

유럽의 대도시에서 상류층이 모여 파티·웨딩·전시·공연 등의 문화를 교류하는 트렌디한 공간

액티브 시니어 [active senior] 경제용어사전

건강하고 적극적으로 은퇴생활을 하는 사람들로 우리말로는 '활동적 장년'이라고 한다. 전통적인 고령자와는 달리 가족 중심주의에서 벗어나 자신에게 투자를 아끼지 않으며 자기계발과 여가활동, 관계 맺기에 적극적이다. 이들은 외국어, 컴퓨터 교육, 미용, 운동 등 다양한 활동을 즐기며 여행, 공연관람 등 침체된 문화 시장에서 신소비 계층으로 떠오르고 있다.

GWP [Great Work Place] 경제용어사전

일하기 좋은 기업을 말한다. GWP는 조직 내 신뢰가 높고, 업무에 대한 자부심이 강하며, 즐겁고 보람 있게 일하는 회사로 미국의 경영컨설턴트인 로버트 레버링 박사가 뛰어난 재무적 성과를 올리는 기업들의 기업문화를 연구해 1998년 경제전문지 포천에 발표하면서 눈길을 끌었다. 이후 포천은 매년 신년호에 GWP기업들을 선정하여 '포천 100대 기업'을 발표하고 있다.

창조경제 [Creative Economy] 경제용어사전

... 새로운 아이디어, 즉 창의력으로 제조업, 서비스업 및 유통업, 엔터테인먼트산업 등에 활력을 불어넣는 것''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2013년 2월 25일 박근혜대통령이 취임사에서 창조경제를 강조함으로써 다시 한번 관심을 끌고 있다. 박대통령은 "창조경제는 과학기술과 산업이 융합하고, 문화와 산업이 융합하고, 산업 간의 벽을 허문 경계선에 창조의 꽃을 피우는 것"이라며 "경제부흥을 이루기 위해 창조경제와 경제민주화 를 추진해 가겠다"고 강조했다.

스칸디맘 [Scandimom] 경제용어사전

... 교수가 출간한 에서 처음 제시한 용어로 북유럽적 가치관을 갖고 있는 30대 엄마들을 지칭한다. 김교수는 스칸디맘의 출현은 내년뿐 아니라 향후 10년간 우리 사회를 바꿀 현상으로 꼽았다. 스칸디맘은 고도성장기에 태어나 소비에 대한 죄책감이 적은 이들은 자녀에 대한 희생보다는 자녀와 동등한 입장에 선다. 교육에 올인하는 게 아니라 아이들과 문화적 정서적 공감을 중시한다. 디자인 분야에서는 절제된 북유럽 스타일을 선호하고 '합리적 사치'에 관대하다.

4개 신현대화 경제용어사전

... 전국대표대회에서 열린 패널 회의에서 ▲산업화 ▲ 정보기술 응용 ▲도시화 ▲농업 현대화를 강조했는데 이는 과거 중국의 경제 전환기에 전임 지도자들이 제시했던 것과 비슷하다. 1960년대 저우언라이(周恩來) 총리는 농업, 산업, 국방, 과학, 기술 분야에서 현대화를 강조한 첫 번째 인물이었다. 또 1970년대 문화혁명 이후 덩샤오핑(鄧小平)은 20세기 말까지 1인당 국내총생산 (GDP)을 1천달러까지 끌어올리겠다는 목표를 제시하며 다시 현대화를 내세웠다.

세종시 경제용어사전

... 중앙행정기관과 20개 소속기관이 대거 이전한다. 지난 9월14일 국무총리실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기획재정부 농림수산식품부 공정거래위원회 등 6개 부처와 조세심판원 등 6개 소속기관이 세종시로 자리를 옮긴다. 내년 말까지는 지식경제부 보건복지부 교육과학기술부 문화체육관광부 등이 이사를 간다. 2014년에는 법제처 국민권익위원회 국세청 등이 이전한다. 정부는 완공 시점인 2030년까지 세종시를 인구 50만명이 자급자족하는 도시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친수구역 [親水區域] 경제용어사전

4대강 등 국가하천 개발사업을 통해 자연환경이 개선된 구역이다. 하천 양쪽 2㎞ 이내 지역 50% 이상을 포함해 10만㎡ 이상이 지정 대상이다. 주거·상업·산업·문화·관광·레저 등의 시설을 복합적으로 개발할 수 있다.

스마트워킹 [smart working] 경제용어사전

정보통신기술 (ICT)을 이용해 고정된 사무실에서 벗어나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업무를 수행하는 것을 말한다. 유연한 근무환경으로 직원들의 창의적 사고를 돕고, 업무 과정에서 발생하는 비생산적 요소를 줄이는 장점이 있다. 스마트 워킹은 일하는 방식뿐만 아니라 문화와 제도 전반을 변화시켜 기업의 가치를 높이기 위한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