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6 / 6건

딜리버리히어로 [Delivery Hero] 경제용어사전

... 중동, 아시아 등에서 사업 중이며 한국에선 배달앱 국내 2위 '요기요'와 3위 '배달통'앱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2019년 12월 딜리버리히어로는 배달의민족 서비스를 운영 중인 우아한형제들을 5조원에 인수했다. 이는 현대산업개발과 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아시아나 항공 인수 가격으로 제시한 2조5000억원보다 두 배 높은 것으로 국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인 현대건설과 GS 등의 시가 총액과 맞먹는 수준이다. #가치가 높은 이유? 해외에선 배달 서비스와 차량 공유 서비스 ...

재무건전성 [net capital ratio] 경제용어사전

증권회사의 재무건전성을 보여주는 지표다. 영업용순자본비율(구NCR)과 순자본비율(신NCR)로 나뉜다. 구NCR은 영업용순자본을 총위험액으로 나눈 값이고, 신NCR은 영업용순자본에서 총위험액을 뺀 뒤 필요 자기자본으로 나눈 값이다. ... 금융위원회는 구NCR이 금융투자회사의 해외 진출을 과도하게 막는다고 판단하고 2016년 신NCR(연결 기준)을 도입했다. 미래에셋대우(올 6월 말 기준 2046%) NH투자증권(1424%) 등 초대형 IB 대부분의 연결 신NCR은 적기시정조치 ...

통합 증거금 서비스 경제용어사전

... 서비스를 이용하면 매수할 때 자동으로 환전이 된다. 2019년 10월 8일 현재 통합 증거금 서비스를 제공하는 증권사는 미래에셋대우 삼성증권 KB증권 한국투자증권 등이다. 이들 증권사는 공통적으로 미국 중국 홍콩 일본 종목에 관련 ... 달러당 5원, 나머지 국가는 해당 통화의 0.5%를 환전수수료로 부과한다. 삼성증권 한국투자증권도 별도의 환전수수료가 있다. KB증권은 환전수수료가 없다. 모든 증권사가 환전수수료 외에 해외 종목 매매수수료를 추가로 받는다.

금융그룹 감독제도 경제용어사전

은행을 소유하지 않은 채 증권사나 보험사 등의 금융기업을 운영하는 대기업, 혹은 금융그룹에 대한 통합감독제도. 한 계열사의 부실로 그룹 전체가 동반 부실해지는 현상을 막기 위해 도입한 것이다. 금융 계열사가 2개 이상이며 합산 기준 자산 5조원 이상인 곳이 대상이다. 삼성, 한화, 교보, 미래에셋, 현대차, DB, 롯데 등 7곳이 선정됐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2018년 7월 1일 공개했다. 금융그룹 통합감독제도의 핵심은 비(非)은행 금융그룹에도 ...

KRX300 구성종목 경제용어사전

... 금호타이어, 기아차, 기업은행, 넥센타이어, 넷마블게임즈, 녹십자, 녹십자홀딩스, 농심, 다우기술, 대림산업, 대상, 대신증권, 대웅, 대웅제약, 대한유화, 대한항공, 대한해운, 더존비즈온, 덴티움, 동국제강, 동서, 동아쏘시오홀딩스, 동아에스티, ... 롯데쇼핑, 롯데정밀화학, 롯데지주, 롯데칠성, 롯데케미칼, 롯데푸드, 롯데하이마트, 만도, 메리츠금융지주, 메리츠증권, 메리츠화재, 무학, 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생명, 부광약품, 빙그레, 삼성SDI, 삼성물산,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생명, ...

프라임 브로커 서비스 [prime brokerage service] 경제용어사전

증권사가 헤지펀드 운용에 필요한 신용공여, 증권대차, 컨설팅 등 종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무. 2019년 1월 현재 삼성증권, NH투자증권, 미래에셋대우, 한국투자증권, KB증권, 신한금융투자 등 6개 증권사가 이사업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