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51건

균등배분제 경제용어사전

공모주를 배정할 때 공모 물량의 50% 이상을 최소 수량만큼 청약한 사람들에게 동일한 수량만큼 나눠주는 방식.

계절성 근로자 경제용어사전

농·어번기 일손부족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단기취업비자(C-4)로 최장 90일 동안 외국인 근로자의 고용을 허가하는 제도. 고용주가 지방자치단체에 신청하면 심사를 거쳐 상·하반기 연 2회 배정한다. 가구당 연간 최대 6명까지 채용할 수 있다. 8세 이하 자녀를 두거나 하면 8명까지 채용 인원이 늘어난다.

에어드랍 경제용어사전

가상화폐 제작자가 화폐 활성화를 위해 이벤트 성격으로 소유자에게 무료로 배분하는 것을 말한다. 주식으로 따지면 주주배정 무상증자와 같은 개념이다.

코스닥 벤처펀드 경제용어사전

... 투자해야 한다. 코스닥시장에서 이 기준을 만족하는 종목은 577개다. 이들 종목의 시가총액을 합하면 128조원으로 코스닥시장의 46%를 차지한다. 코스닥 벤처펀드는 벤처기업 투자 비중을 강제하는 '채찍'과 소득공제, 공모주 우선배정이라는 '당근'을 함께 갖췄다. 이 펀드에 가입하는 투자자는 투자금 10%에 대해 300만원까지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코스닥 벤처펀드에는 공모형과 사모형 펀드가 있다. 각각 운용 방식에 차이가 있다. 공모형 펀드는 CB BW ...

주기적 감사인 지정제 경제용어사전

...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돼 도입됐다. 한국에만 있는 제도로 2020년 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정부로부터 기업이 외부감사인을 강제 지정받는 건 내년부터 시행되는 '주기적 감사인 지정제'가 처음은 아니다. 1981년 이전엔 '감사인 배정제'라는 제도가 있었다. 당시 투자를 유치하는 등 회계감사 수요가 있는 기업에 대해선 모두 정부가 감사인을 결정해줬다. 감사인 선정제 어떻게 달라졌나 기업들은 전두환 정부 시절 감사인 배정제를 폐지해달라고 요구했다. 이 결과 1982년 ...

국방수권법 [National Defense Authorization Act] 경제용어사전

... 군사협력을 강화하는 내용도 담겨 있어 중국의 반발을 샀다. 2021년 국방수권법에는 미 국가안보에 필요한 7410억달러 규모 궁방예산안이 포함됐다. 또한, 한국, 독일, 아프간 등 해외에 파병한 미군을 외교정책 변경에 따라 철수시켜 재배정하거나 미본토로 귀환시키는 것을 제한하고 있다. 특히 주한미군의 규모를 현재의 2만8500명 미만으로 줄이는 예산을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는 내용과 주독일미군을 3만4500명 이하로 줄일 경우, 미 국방성은 이것이 국가안보에 부합하는지에 ...

가중다수결 [加重多數] [qualified majority voting] [qual] 경제용어사전

유럽연합(EU)에서 입법권 , 예산권 , 협정 체결권을 가지고 있는 각료이사회의 의사결정방식. 한나라가 1표를 행사하는 단순 다수결이 아니라 회원국의 인구나 경제력, 영향력 등을 고려하여 각각 다르게 배정된 표를 합산하여 가결여부를 결정하는 방식이다. 1987년 7월1일 발효된 단일유접의정서(SEA)에 따라 의사결정 속도가 느리고 복잡한 만장일치제를 대체하기 위하여 도입되었다. 이 방식으로 결정을 내리려면 총 투표수의 과반수(50%이상)를 필요로 ...

부정청탁 경제용어사전

... 등 공직자 등의 인사에 관한 직무 △공공기관의 의사결정에 관여하는 직위의 선정·탈락 직무 △각종 수상·포상 등의 선정·탈락 직무 △입찰·경매 등에 관한 직무상 비밀에 관한 직무 △계약 당사자 선정·탈락 관련 직무 △보조금·기금 등의 배정·지원 또는 투자 등에 관한 직무 △공공기관의 재화 및 용역의 거래 관련 직무 △각급 학교의 입학·성적 등 관련 직무 △병역 관련 직무 △공공기관이 하는 각종 평가·판정 관련 직무 △행정지도·단속·감사·조사 관련 직무 △수사·재판...

비세그라드 그룹 [Visegrad Group] 경제용어사전

슬로바키아, 체코, 폴란드, 헝가리 등 중부유럽 4개국으로 구성된 협의체 체코슬로바키아, 폴란드, 헝가리 등이 1991년 헝가리 비셰그라드에서 만나 외교·경제·안보 등을 협의하기 위해 결성했다. 1993년 체코슬로바키아가 분리되면서 체코와 슬로바키아가 비셰그라드 그룹의 회원국이 되었다. 이들 4개국은 양질의 저임금 노동력, 서유럽 진출에 유리한 지리적 입지, 정부의 친(親)기업정책 등에 힘입어 유럽의 생산기지로 부상하고 있다.

유증자합병 경제용어사전

흡수합병을 하면서 피합병회사에 신주를 배정하는 방식의 합병. 신주가 흡수합병을 하는 회사의 자사주로 들어가기 때문에 증자하는 효과가 있다. 기업 입장에서는 세금을 줄일 수 있다. 하지만 신주 발행과 동시에 자사주를 보유함에 따라 주식가치 희석이 불가피해 기존 주주들이 반발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