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5 / 5건

핵심성 예금 경제용어사전

은행이 적은 비용(금리)으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는 예금으로 저원가성 예금으로도 불린다. 금리가 연 0.1% 수준에 불과한 보통예금, 가계당좌예금, 별단예금 등 수시입출금식 예금이 해당된다. MMDA는 수시입출이 가능하긴 하나 예금액에 따라 금리가 달라지므로 핵심성 예금에선 제외한다.

플레인 바닐라채권 [plain vanilla bond] 경제용어사전

보통 91일물 양도성예금증서(CD)에 가산금리 를 더하는 가장 기본적인 형태의 채권. 중도 상환이나 전환이 불가능하다.

경매채권 [Auction Rate Securities] 경제용어사전

경매방식을 통해 금리를 결정하는 장기 채권으로 미국의 주정부와 주립대학 등이 주로 발행한다. 만기가 20~30년이지만 보통 7일이나 28일, 35일 단위로 금리를 재조정한다. 만기가 20~30년임에도 불구하고 단기 금리를 적용하기 때문에 투자자들이 손쉽게 손바꿈을 할 수 있고 은행 예금 금리 보다 수익률이 높아 투자자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어왔다.

구속성예금 [compensating balance] 경제용어사전

... 양건예금으로 불리기도 한다. 어음할인 , 자금대출조건으로 기업에 요구하여 해당 융자금의 상환 재원으로만 쓰게 하는 경우가 보통이다. 따라서 이같은 예금예금자의 의사와는 관계없이 강제적으로 행해진다. 은행이 거래선에 대출을 해주고 그 대출금 일부를 유보시켜 주로 정기예금 에 들게 하기 때문에 은행은 표면상 나타나는 대출금리 이상으로 실질금리 를 인상한 효과를 가져온다. 그러므로 기업에 있어서는 그만큼 비싼 실질금리를 부담하는 셈이 된다. 이같은 예금예금 ...

MMF [money market fund] 경제용어사전

... 기업어음 ) 등 주식을 제외한 유가증권 에 투자해 그 결과를 고객들에게 돌려주는 실적배당 금융상품이다. 수시로 돈을 맡길 수 있고 별도의 중도해지 수수료 없이 돈을 찾을 수 있어 단기 여유자금을 예치하는 데 안성맞춤이다. 금리도 은행의 보통예금 보다 높다. 뿐만 아니라 매일매일 채권수익률 변동에 따른 채권가격의 변동을 기준가격 에 반영하는 채권시가평가제 가 적용되지 않아 그만큼 수익률이 안정적이다. 이런 장점 때문에 올들어 시중의 단기부동자금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