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2건

카카오 뱅크 [Kakaobank] 경제용어사전

... 카카오뱅크는 2019년 7월24일 카카오가 대주주 적격성 심사를 통과함에 따라 더욱 탄력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자본금 확충 등으로 규모를 키울 수 있어서다. 카카오는 적격성 심사통과 당일 한국투자금융지주가 보유한 카카오뱅크 보통주 4160만 주를 2080억원에 매입해 지분율을 10%에서 34%로 높여 카카오뱅크의 1 대주주가 됐다. 2020년 하반기에 기업공개도 계획하고 있다. 아직까지는 고민거리도 많다. 당장은 국내 인터넷전문은행 환경이 척박하기 때문이다. ...

KRX미드 200 [KRX Mid 200] 경제용어사전

... 코스닥시장을 대표하는 우량 중형주 200종목을 묶은 만든 지수. 한국거래소가 2018년 2월 내놓은 통합 대형주 지수 KRX300과 비슷한 개념의 중형주 지수로 2018년 6월25일 발표했다. 유가증권시장·코스닥시장에 상장된 보통주 가운데 관리종목, 투자주의 환기종목 등을 제외하고 실질적으로 펀드 운용이 가능한 종목을 1차 선정한 뒤 시장 규모와 유동성, 재무요건 등을 추가 적용해 지수편입 대상을 선별하는 절차를 거쳤다. 최종적으로는 이 중 KRX300에 편입된 ...

주주환원정책 경제용어사전

배당 확대, 자사주 매입 등 주주가치를 제고할 수 있는 정책을 합쳐 부르는 말. 배당을 늘리면 주주에게 돌아가는 돈이 많아지고, 자사주를 매입하면 시중에 유통하는 주식 수가 줄어 주가가 올라가는 효과가 있다.

유증자합병 경제용어사전

흡수합병을 하면서 피합병회사에 신주를 배정하는 방식의 합병. 신주가 흡수합병을 하는 회사의 자사주로 들어가기 때문에 증자하는 효과가 있다. 기업 입장에서는 세금을 줄일 수 있다. 하지만 신주 발행과 동시에 자사주를 보유함에 따라 주식가치 희석이 불가피해 기존 주주들이 반발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

기업소득환류세제 경제용어사전

기업이 한 해 이익의 80%이상을 투자, 배당, 임금 인상분 등에 사용하지 않으면 법인세로 추가 징수하는 제도. 일종의 사내유보금 과세제도다. 기업의 소득을 가계와 사회로 환류시켜 침체된 경기를 부양하려는 목적으로 자기자본 500억원 이상(중소기업 제외)이거나 상호출자제한기업집단(대기업집단) 소속 기업에 한해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간 한시적으로 시행한다. 배당소득 증대세제, 근로소득 증대세제와 함께 최경환 부총리 취임(2014년 7월...

상환전환우선주 [redeemable convertible preference shares] 경제용어사전

채권처럼 만기 때 투자금 상환을 요청할 수 있는 상환권과 우선주를 보통주로 전환할 수 있는 전환권, 회사 청산이나 인수합병(M&A) 시 잔여재산이나 매각대금 분배에 보통주보다 유리한 권리를 가지는 우선권을 가지고 있는 '종류주식(보통주와 다른 주식)'이다 국제회계기준(IFRS)상 부채로 분류되지만 회사가 상환권을 가지면 자본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 회사채 이자보다 높은 배당수익률을 약속하는 경우가 많다. 주가가 오르면 보통주로 전환해 차익을 챙길 ...

신주인수권 [warrant] 경제용어사전

보통주 를 일정한 가격에 살 수 있는 권리다. 신주인수권부사채 (BW) 소유자에게 부여하는 옵션을 말한다. 회사가 BW를 통해 장기자금을 조달할 때 투자자에게 인센티브를 주기 위해 발행해왔다. 그러나 최대주주의 되사기 행태가 만연하면서 최대주주의 지분율 높이기나 편법증여에 악용된다는 지적이 나왔다. 이 때문에 신주인수권을 사채와 분리해 매매할 수 있는 분리형 BW 발행이 2013년 8월말부터 금지되기도 했다.

부채비율 [debt ratio, ratio of total lia-bilities to net worth] 경제용어사전

... , 특히 타인자본 의존도를 나타내는 대표적인 경영지표다. 부채비율은 타인자본(부채)을 자기자본 으로 나눈 뒤 100을 곱해 구한다. 갚아야 할 타인자본에 대해 자기자본이 어느 정도 준비돼 있는가를 나타내며, 기업의 재무건전성을 평가하는 데 사용된다. 어느 기업의 부채비율이 200%라면 빚이 자본보다 두 배 많다는 것을 뜻한다. 부채는 유동부채 , 회사채 등의 장기차입금이고 자기자본은 보통주 , 유보이익 , 자본준비금 등이다.

바젤 I 경제용어사전

1988년 7월에 바젤위원회가 제시한 금융감독규범으로 은행들이 8% 이상 자기자본 비율을 유지토록 한 게 골자다. 여기서 자기자본은 △ 보통주 를 발행해 조달한 보통주자본과 이익 잉여금 등으로 구성된 기본자본 (Tier1 자본)과 △ 우선주 , 후순위채권 등으로 구성된 보완자본 (Tier2 자본)으로 구성된다. 바젤Ⅰ은 기본자본비율 (기본자본/ 위험가중자산 )도 4% 이상 돼도록 규정했다. 우리나라는 1997년부터 BIS비율 ...

시스템적으로 중요한 글로벌 대형 금융회사 [Global Systemically Important Financial Institute] 경제용어사전

... 1.0~2.5%의 추가자본 적립의무를 부과하기로 했다. 또 이 중 가장 위험도가 높은 추가자본 2.5% 적립 그룹이 덩치를 더 키우는 등 시스템 영향을 확대할 때는 추가자본 적립율을 1.0%포인트 높여 3.5%씩 더 쌓도록 했다. 추가자본은 보통주 자본이어야 한다. 글로벌 SIFI로 지정되면 추가자본 적립 외에도 해당 금융회사 정리시 채권자가 손실을 분담(bail-in)해야 하고 회생·정리방안 등 비상계획을 항상 마련해 놓아야 하는 등의 의무가 부과된다. 추가자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