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6 / 6건

금융그룹 감독제도 경제용어사전

은행을 소유하지 않은 증권사나 보험사 등의 금융기업을 운영하는 대기업, 혹은 금융그룹에 대한 통합감독제도. 한 계열사의 부실로 그룹 전체가 동반 부실해지는 현상을 막기 위해 도입한 것이다. 금융 계열사가 2개 이상이며 합산 기준 자산 5조원 이상인 곳이 대상이다. 삼성, 한화, 교보, 미래에셋, 현대차, DB, 롯데 등 7곳이 선정됐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2018년 7월 1일 공개했다. 금융그룹 통합감독제도의 핵심은 비(非)은행 금융그룹에도 ...

부실채권정리기금 경제용어사전

1997년 외환위기 이후 부실채권 을 정리하고 금융기관 의 건전성을 높이기 위해 한국자산관리공사 내에 설치한 공적자금 . 설치 후 두 차례 운용기간이 연장됐고 2012년 11월22일까지 운용된다. 인수 자산 정리 등이 마무리되면 정부와 금융기관 등 기금 출연자가 이를 현금으로 반환받게 되며 출연기관과 협의를 통해 현물반환도 가능하다.

부실채권 [non-performing loan] 경제용어사전

금융기관 의 대출 및 지급보증 중 원리금이나 이자를 제때 받지 못하는 돈을 말한다. 부실대출금(장기연체/손실비용)과 부실지급보증액을 합친 금액으로 3개월 이상 연체된 대출을 말한다. 금융회사는 3개월 이상 연체 권을 대출원금보다 ... 유동화하거나 회계상 손실 처리한다. 국내 국책·시중은행의 NPL 규모는 2014년말기준 23조8000억원 수준이다. 부실채권은 권 소멸 시효 5년(상사 권 기준)이 지나면 원칙적으로 갚지 않아도 된다. 권추심법(권의 공정한 추심에 ...

주주행동주의 [shareholder activism] 경제용어사전

... 적극적으로 영향력을 행사하여 자신들의 이익을 추구하는 행위를 말한다. 배당금이나 시세차익에만 주력하던 관행에서 벗어나 부실 책임 추궁, 구조조정 , 경영투명성 제고 등 경영에 적극 개입해 주주가치 를 높이는 행위등이 이에 속한다. ... '장하성 펀드'로 불리며 대한화섬, 한솔제지 등 지분을 매입해 지배구조 개선을 요구했지만 별다른 성과를 내지 못한 청산됐다. 최근 주주행동주의 펀드가 다시 관심을 끄는 건 2017년 스튜어드십코드가 도입되면서다. 기관투자가의 의결권 ...

부실채권 회수 [bad debt recovery] 경제용어사전

회수되지 않을 것이라고 삭제된 권을 부분적으로나마완전하게 변제받는 것.

경영관리 경제용어사전

금융사고나 부실대출 등으로 경영상태가 극히 악화된 상호신용금고 에 대해 감독기관이 취하는 조치. 부도위기에 몰린 기업체가 법원에 신청하는 법정관리와 유사한 개념이다. 상호신용금고법에서는 △불법부실대출로 자본금 전액이 잠식될 ... 감독기관이 경영관리를 실시하도록 하고 있다. 경영관리가 실시되면 업무는 모두 감독기관이 임명하는 관리인단이 맡고 기존 임원들의 권한은 박탈된다. 또 경영관리가 실시되는 날부터 일반고객의 예금은 물론 각종 무관계는 상환이 유예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