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62건

싱가포르 협약 [Singapore Convention] 경제용어사전

국제무역으로 발생한 기업 분쟁에서 당사자끼리 합의한 결과(조정)를 체약국에서 강제집행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유엔 국제상거래법위원회(UNCITRAL) 협약. 2019년 8월 7일 싱가포르에서 한국, 미국, 중국 등 46개국이 서명 가입했다. 조정은 판사나 중재인 등 제3자의 판정 없이 분쟁 당사자가 직접 해법을 찾는 방식으로 비용과 시간이 재판이나 중재보다 크게 적게 든다는 장점이 있다. 싱가포르 협정에 서명한 나라들은 세계 인구의 절반을 대표할 ...

그린란드 경제용어사전

... 텍사스주의 세 배 크기다. 면적 80%가 얼음으로 덮여 있다. 인구는 5만5000여 명이고, 이 중 2만 명이 최대 도시이자 수도인 누크에 산다. 국내총생산(GDP)은 27억달러에 불과하다. 2019년 8월 중하순 중국과의 무역 분쟁, 이란 제재 등 미국이 풀어야 할 난제들이 많은 가운데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가 뜬금없이 그린란드 매입을 검토하겠다는 말을 흘려 세간의 주목을 받고 있다. 그린라드는 현재로선 덩치만 크고 경제력은 제로(0)에 가까운 얼음 섬일 뿐이다. ...

납품대금조정협의제도 경제용어사전

... 담당자와 대면협의를 시작해야 한다. 30일 안에 최소 2회 이상 협의해야 한다. 양사가 납품대금 조정에 합의하면 납품대금 총액, 조정합의 적용 시점 및 물량 등을 포함한 조정합의서를 작성한다. 합의에 이르지 못하면 중소벤처기업부에 분쟁조정을 신청할 수 있다. 수탁기업이 직접 나서지 않고 협동조합을 통해 조정 협의를 할 수도 있다. 하지만 이 경우 세 가지 조건이 붙는다. △신청 수탁기업이 조합원일 것 △위탁기업은 조합원이 아닌 대기업 중견기업 중기업일 것 △재료비 ...

수탁·위탁거래 납품대금조정협의제 경제용어사전

납품대금 분쟁을 미리 조정하기 위해 도입하는 제도다. 중소기업이 인건비 재료비 경비 등 공급원가 변동에 따라 납품대금 조정이 필요할 때 수탁기업(납품 중소기업)은 상생협력법에 따라 위탁기업(발주기업)에 납품대금 조정을 신청하거나 협동조합을 통해 위탁기업에 조정협의를 신청할 수 있다. 2019년 7월경 도입될 예정이다.

계약갱신청구제 경제용어사전

... 사유가 되는지 알 수 없다. “붙박이장 일부가 훼손되고 벽지가 뜯기거나 오염된 경우도 파손으로 봐야 한다”는 주장이 있는가 하면 “그 정도는 경미하다”는 해석도 나온다. 이에 대해 정부 관계자는 “파손 정도는 상대적이어서 주택임대차분쟁조정위원회나 법원의 해석을 들어봐야 한다”고 밝혔다. 임대인의 동의 없이 주택의 전부나 일부를 재임대한 것도 갱신 거절 이유가 된다. 세입자가 집을 빌려 숙박 공유 서비스업을 하고 있는 경우 집주인이 '동의한 적 없다'며 갱신을 ...

투키디데스 함정 경제용어사전

... 헤게모니를 포기할 수 없는 미국, 그리고 이 두 거대국가를 이끌고 있는 시진핑과 도널드 트럼프 둘 모두 '위대한 국가'를 외치며 충돌하는 상황에서 17번째 전면전 가능성은 '심각(grim)'해졌다는 게 그의 진단이다. 중국이 야망을 축소하거나 아니면 미국이 중국에 1등 앞자리를 내주고 2등 뒷자리에 만족하겠다고 물러서지 않는 한 무역분쟁, 사이버공격, 해상에서의 충돌 등은 곧바로 전면전으로 이어질 수 있는 매우 절박한 상태라는 게 그의 평가다.

물권적 효과설 경제용어사전

... 보호에 충실한 반면, 증여받은 사람이 이미 그 증여받은 물건을 제3자에게 처분한 경우에는 거래의 안전을 해칠 우려가 있다. 그뿐만 아니라 주거용 부동산이나 의결권이 붙어 있는 주식과 같이 증여받은 물건이 증여받은 사람에게 재산적 이익을 넘어 특별한 가치를 지니고 있는 경우에 당사자들에게 부당한 결과를 가져올 수도 있다. 독일을 비롯한 외국의 입법례는 금전의 반환만으로 유류분 분쟁이 해결될 수 있도록 '채권적 구성'을 택하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강제 중재 [Mandatory Arbitration] 경제용어사전

소비자와 금융기관간에 분쟁이 발생했을 때 반드시 제3자 중재인을 통해 처리해야 한다는 조항이다. 미국에서 금융상품에 가입할 때 약관에 포함돼 소비자에게 불리하게 작용하는 경우가 많다. 개인들이 힘을 합쳐 금융기관을 상대로 집단소송을 제기하는데 걸림돌이 됐다.

세컨더리 보이콧 [secondary boycott] 경제용어사전

... "제3자 제재"라고도 한다. 아랍 국가들의 '대(對)이스라엘 보이콧'이 잘 알려진 사례다. 아랍은 2차 중동전쟁 직후인 1973년 12월 적국인 이스라엘과 교역하는 다른 나라 기업의 아랍 진출을 봉쇄하는 '알제리 선언'을 발표했다. 중동분쟁에 대한 각국의 태도에 따라 석유 공급여부를 결정한다는 내용도 포함됐다. 국내 에너지의 상당부분을 중동 석유에 의존하고 있었고, 중동 건설시장 진출 붐을 이뤘던 한국은 아랍의 요구에 응하지 않을 수 없었다. 이에 반발한 이스라엘은 1978년 ...

국가무역위원회 [National Trade Council] 경제용어사전

... UC어바인 교수를 내정했다고 발표했다. 나바로 위원장 내정자는 중국과의 무역 불균형을 비판하며 강력한 대응을 주장해 왔다. 트럼프 당선자가 중국 정부의 보조금 지급 등 불공정 행위를 막아 미국 내 제조업 일자리를 보호하겠다고 공약한 만큼 대중국 통상 강공책이 예상된다. 미국이 NTC 위원장을 앞세워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하고, 중국산 수입품에 45%의 고율 관세를 부과하면 주요 2개국(G2·미국 중국) 간 통상분쟁 격화가 불가피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