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4 / 4건

켈리 라이트 경제용어사전

... 최고투자책임자(CIO)로 활동하고 있다. 라이트는 벤저민 그레이엄과 워런 버핏 등 가치투자자들이 주가수익비율(PER: 주가/주당순이익) 주가순자산비율(PBR: 주가/주당순자산) 등으로 저평가된 주식을 찾아낸 것처럼 배당을 통해 블루칩을 선별할 수 있다고 판단하고 그 투자법을 진화시켰다. 그는 가치투자의 토대에 배당주 투자라는 개념을 정립해 '가치투자의 아버지' 벤저민 그레이엄과 '오마하의 현인' 워런 버핏 등을 잇는 가치투자자로 인정받고 있다. 라이트는 “기업이 발표하는 ...

옐로우 칩 [yellow chip] 경제용어사전

재무구조 우량주 를 블루칩(Blue Chip)이라고 일컫는데 비해 그 보다 한단계 낮은 주식을 부를 마땅한 이름이 없자 국내증시에서 만들어낸 신조어이다. 1999년부터 사용되기 시작했다. 재무구조와 수익력이 뛰어난 블루칩에 비해 기업의 펀더멘털이 상대적으로 뒤떨어지는 중저가 우량주를 지칭하는 용어다. 블루칩이라고 부르는데 딱 떨어지는 기준이 없듯이 옐로칩에도 뚜렷한 기준은 없다. 블루칩이 1류주(株)라면 옐로칩은 2류주 정도로 보면 된다.

우량주 [blue chip] 경제용어사전

업적과 경영내용이 좋고 배당률 도 높은 회사의 주식을 말한다. 이는 주가수준에 따라 고가유량주, 중견우량주 또는 품귀우량주 등으로 표현하고 있다. 우량주는 정확한 기준이나 개념이 정립되어 있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일반적으로 수익력이 높고, 재무내용이 좋으며, 경영능력이 우수한 사람이 경영을 맡고 있고, 같은 업계에서 유력한 지위를 갖고 있는 회사의 주식을 말한다. 블루칩이라고도 한다.

글래머 주식 [glamor stock] 경제용어사전

미국 증권계의 용어로 지극히 매력적인 주식이라는 의미로서 대단히 성장성이 높은 우량주 를 일컫는다. 블루칩이 안정성이 높은 대형 우량주인 데 비해 그것보다는 소형이고 성장성이 높이 평가되고 있는 주식을 뜻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