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39건

종합부동산세 경제용어사전

... 공제액을 초과하는 부분에 대하여 주소지(본점 소재지) 관할세무서에서 종합부동산세를 부과한다. 유형별 과세대상 공제금액 주택(주택부속토지 포함) 6억 원((1세대 1주택자 9억 원) 종합합산토지(나대지ㆍ잡종지 등) 5억 원 별도합산 토지(상가ㆍ사무실 부속토지 등) 80억 원 2020 세법개정안에 따라 종부세 세율이 인상된다. 1주택자에 대해 과세표준 구간별로 세율을 0.1~0.3%포인트 높인다. 이에 따라 1주택자 종부세 최고세율(과세표준 94억원 초과)은 종전 2.7%에서 ...

홍콩 국가보안법 경제용어사전

... 남성을 보안법 위반 혐의로 체포했다”며 “보안법 발효 이후 첫 체포 사례”라고 밝혔다. 국제사회의 대응 국제사회는 “아시아의 진주 홍콩이 추락했다” “홍콩의 자유가 사라졌다”며 일제히 중국을 비난하고 나섰다. 이날 유엔 제네바사무소에서 열린 유엔 인권이사회에서 영국 등 유럽 국가와 미국 캐나다 일본 스위스 등 27개국은 공동연설문을 내고 홍콩보안법 폐지를 촉구했다. 한국 외교부는 “우리 정부는 제반 상황을 고려해 공동발언에 참여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대만은 ...

팬데믹 [pandemic] 경제용어사전

... (스위스 현지 시간) WHO는 코로나 19를 팬데믹으로 규정지었다. 이 시점에 전세계적으로 확인된 코로나19 확진자는 100여 개국에서 11만 2천 명을 넘었고 사망자도 4,500명에 근접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팬데믹은 가볍게 쓰는 단어가 아니다"라며 "오용할 경우 비이성적인 공포를 불러일으키거나 싸움이 끝났다고 잘 못 인정함으로써 불필요한 고통과 죽음을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전 세계 각국 정부들이 WHO의 공격적 ...

터키어권 국가 협의회 [Cooperation Council of Turkic-Speaking States] 경제용어사전

터키를 중심으로 한 튀르크계 국가들의 모임이다. 터키 이스탄불에 사무국이 있으며 회원국 간 정치·경제·문화적 협력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 회원국은 터키, 아제르바이잔,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키르기스스탄 등 5개국이다. 투르크메니스탄과 헝가리는 옵서버로 참여하고 있다. CCTS는 2009년 아제르바이잔에서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전 카자흐스탄 대통령의 제안으로 설립됐다. 나자르바예프 전 대통령은 “터키어권 국가의 언어 표기를 로마알파벳으로 통일하자”고 ...

세계거래소연맹 [World Federation of Exchanges] 경제용어사전

전세계 52개국에서 공적으로 규제되는 주식, 선물, 그리고 옵션거래소의 거래연합이다. 회원 간의 정보교류, 홍보를 담당하고 규제당국에 정책건의도 한다. 프랑스 파리에 사무국을 두고 있다.

액셀러레이터와 인큐베이터 [accelerator and incubator] 경제용어사전

...(신생 벤처기업) 분야에서 '인큐베이터' '액셀러레이터는 창업지원기관으로 번역되며 둘 다 초기 단계의 스타트업을 지원한다는 공통점이 있지만 기업 성장단계에 따라 참여하는 형태 및 방향은 다르다. 인큐베이터는 초기 단계 기업에 필요한 사무공간 또는 사업 관련 멘토링을 제공해주는 단체를 말한다. 스타트업이 스스로 사업을 할 수 있을 때까지 관리해주는 게 인큐베이터의 주목적이다. 마치 아기를 키우는 보육기(인큐베이터)와 역할이 비슷해 이 같은 이름이 붙었다. 국내에서는 ...

전자증권법 경제용어사전

실물증권을 발행하는 대신 전자등록 방법으로 증권의 발행·유통·권리행사 등 증권 사무를 처리하는 제도다. 이 법(37조2항)에는 상장사가 주기적으로 주주 명단을 요청할 수 있는 내용도 담겨 있다. 현행 법령에서는 △주주총회 소집 △주식 공개매수 △회사 도산 등의 경우에만 상장사들이 주주 명단을 확인할 수 있다. 통상 1년에 한두 차례 정도 주주 구성원을 파악했다. 그러나 2019년 9월 법이 도입되면 누가 주주인지를 매분기 파악할 수도 있다. 상장사들이 ...

주52시간 근무제 경제용어사전

... 연 360시간 이상의 추가근로를 못하게 규정하고 있다. 하지만 '특별한 사정'이 있으면 월 80시간, 연 720시간까지 추가근로를 허용한다. 고액 연봉을 받는 전문직은 근로시간 제한에서 아예 제외한다. 미국도 고소득 전문직을 근로시간 상한 제도에서 빼는 정책을 도입했다. 주당 임금이 913달러(연봉 4만7476달러) 이상인 고소득 사무직에게는 초과근무수당을 지급하지 않아도 된다. 유럽연합(EU)도 노동자가 원하면 초과근무가 가능하도록 하고 있다.

광역두만강개발계획 [Greater Tumen Initiative] 경제용어사전

... 지역을 확대하고 공동기금을 설립하며 현재의 GTI로 전환했다. 하지만 2009년 북한이 탈퇴하며 4개 회원국만 남아 운영돼 왔다. 2018년 5월 4일 기획재정부 등 정부에 따르면 북한 정부는 비공식적으로 중국 베이징 소재 GTI 사무국에 인력을 파견, GTI 측과 물밑 접촉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이 GTI에 재가입하게 되면 동북아시아에 강력한 경제협력 허브가 탄생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5개 회원국의 참여로 두만강 유역의 교역과 투자를 촉진, 유라시아 대륙과 ...

판문점 선언(2-1) 경제용어사전

... 협상을 빠른 시일 안에 개최하여 정상회담에서 합의된 문제들을 실천하기 위한 적극적인 대책을 세워나가기로 하였다. ③ 남과 북은 당국 간 협의를 긴밀히 하고 민간교류와 협력을 원만히 보장하기 위하여 쌍방 당국자가 상주하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개성지역에 설치하기로 하였다. ④ 남과 북은 민족적 화해와 단합의 분위기를 고조시켜 나가기 위하여 각계각층의 다방면적인 협력과 교류 왕래와 접촉을 활성화하기로 하였다. 안으로는 6.15를 비롯하여 남과북에 다같이 의의가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