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3건

출퇴근재해 보상제도 경제용어사전

자가용, 대중교통, 자전거, 도보 등으로 출퇴근 하다가 발생한 사고도 산재로 처리하는 제도. 출퇴근 중 사고를 입은 노동자에게는 병원치료비(요양급여)가 지원 되며 생활보장을 위한 휴업급여나 장해급여가 지급된다. 2020년 6월9일 관련 규정이 개정됨에 따라 출퇴근 중 발생한 사고를 산업재해로 인정하는 재해 적용 시점이 당초 '2018년 1월 1일부터'에서 '2016년 9월 26일부터'로 변경, 소급 적용하게 됐다.

파견법 경제용어사전

파견근로자의 고용안정과 복지증진을 도모하고 인력수급을 원활하게 하기 위한 법률로 원명칭은 "파견근로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이다. 1998년 외환위기 당시 노동시장 유연화 차원에서 행정·서비스 등 32개 업종에 대한 파견이 허용됐다. 하지만 정작 인력 수요가 많은 제조업에 대해서는 파견이 금지되면서 실제 산업 현장에서는 사업주가 사법 처리의 위험을 감수하면서 불법적으로 고용을 하기도 하고 외주생산을 늘리는 등의 현상도 벌어지고 있다.

정부3.0 발전계획 경제용어사전

... 혁신하게 된다. '국민신청, 정부승인'에서 '정부제안, 국민확인'으로 정부 서비스 패러다임이 바뀌게 되면 정부가 국민의 연말정산이나 양육비 신청을 미리 챙겨주는 방식으로 공공 서비스기 전환될 것으로 예측된다. 119나 112 등 기관별로 산재한 긴급신고전화도 수요자 입장에서 통합하는 방안도 2015년부터 본격 추진된다. 또한 모바일과 클라우드 기술을 '전자정부'에 본격 적용하여 공무원들이 언제 어디서나 정보를 공유하고 협업할 수 있는 체제를 갖출 계획이다. 이와 함께 모든 정책영역에 ...

사회보장 경제용어사전

국민연금 , 건강보험, 산재보험, 고용보험 등의 4대 사회보험 과 기초생활보장을 포함한 보다 넓은 의미의 사회적 안전망을 말한다.

관리재정수지 경제용어사전

통합재정수지 에서 4대 사회보장성기금( 국민연금 기금, 사학연금 기금,산재보험기금,고용보험기금)을 제외한 것으로 정부의 순(純)재정상황을 보여주는 지표다. 통합 재정수지 와 함께 국가의 살림살이를 한눈에 보여주는 재정지표다. 정부가 발표하는 재정수지는 주로 관리재정수지를 사용한다. `관리대상수지'라 불렸으나 2012년 일반인에게 혼란을 줄 수 있다는 판단에 따라 `관리재정수지'로 명칭을 바꿨다. 한편 통합재정수지는 정부의 총수입에서 총지출을 ...

의무지출 경제용어사전

정부의 재정지출 시 지출 근거와 요건이 법령에 명시돼 예산 편성권자의 재량이 개입될 여지가 없는 경직성 지출을 말한다. 지출 근거와 요건이 법령에 규정돼 있어 지출을 줄이기가 어렵다. 건강·고용·산재 보험이나 국민·공무원·군인·사학 연금 등 사회보험 부문 지출, 지방교부세, 지방교육재정교부금, 인건비 등이 이에 해당된다.

비소비지출 [non-living expenditure] 경제용어사전

소득세 , 재산세 , 자동차세 등 각종 세금, 건강 보험료 , 고용, 산재 보험, 국민연금 등 사회보험료, 이자비용 등을 합친 경직성 비용을 뜻한다. 비소비지출이 늘수록 상품과 서비스 구매에 쓸 수 있는 소득은 줄어든다.

바이오매스 [biomass] 경제용어사전

에너지로 전용할 수 있거나 특정 공정을 통해 에너지를 생산하는 농작물, 폐기물, 목재, 생물 등을 총칭하는 것. 바이오디젤 바이오 에탄올 등의 바이오연료 및 화학소재의 원료로 활용된다. 옥수수와 사탕수수는 1세대, 목재나 볏집 등 목질계는 2세대, 미세조류 등은 3세대로 불린다.

사회적 일자리 경제용어사전

사회적으로 유용하지만 수익성이 낮아 시장에서 공급이 충분치 않은 서비스분야의 일자리를 말한다. 노인수발, 외국인근로자 상담 및 적응 지원, 산재근로자 간병, 저소득층 보육지원, 노숙자 돌보기, 재활용품 수거 및 분리, 환경오염 감시 등이 이에 속한다.

니트족 [not in education, employment, or training] 경제용어사전

... 수 있는 근로소득으로 계산했다. 니트족이 취업해 받을 수 있는 월평균 소득은 2017년 기준 178만4000원으로 추정됐다. 취업자 평균 소득의 85.0% 수준이다. 여기에 고용주가 부담하는 국민연금, 건강보험, 고용보험, 산재보험 등 사회보장부담금을 추가한 결과 연간 손실 비용이 49조40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됐다. 2010년(34조7000억원)보다 42.4% 급증했다. 여성보다 남성 니트족 비중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2010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