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256건

eUFS [embedded Universal Flash Storage] 경제용어사전

... 기반의 모바일 기기용 메모리. 기존에 저장 장치로 많이 사용되던 임베디드 멀티미디어 카드(eMMC-embedded multi media card)보다 읽고 쓰는 속도가 2-3배 빠르고 같은 크기에 더 많은 데이터를 담을수 있다. 삼성전자는 2015년 1월 모바일용 '128GB eUFS 2.0' 양산을 시작으로 2016년 2월 '256GB eUFS 2.0', 2017년 11월 '512GB eUFS 2.1'을 잇따라 발표했으며 2019년 들어서도 1월에는 1TB ...

512GB eUFS2.1 경제용어사전

삼성전자가 2017년 11월 발표한 스마트폰 용 플래시 메모리. 가로 세로 11.5mm에 높이 1.0mm로 2016년 2월 발표했던 256GB eUFS2.0과 같은 크기다. 64단 3D 낸드를 8개 쌓고 데이터를 쓰고 읽는 컨트롤러와 3D 낸드 사이를 회로로 연결했다. 컨트롤러를 낸드 옆에 부착하는 기존 방식보다 크기를 줄일 수 있다. 일반적으로는 저장용량이 늘어나면 저장 셀의 크기도 커지면서 전하가 이동해야 할 거리가 길어져 읽기·쓰기 속도는 떨어지고 ...

SLP PCB [Substrate Like PCB] 경제용어사전

현재 다수의 스마트폰에 적용하는 고밀도다층기판(HDI)에 반도체 패키지 기술을 접목, 면적과 폭을 줄이면서 층수를 높여 효율성을 배가시킨 스마트폰 메인기판. 기존 기판에 비해 크기가 절반 수준에 불과해 공간 활용의 장점이 있어 배터리 용량 확대 등에 도움을 준다. 삼성전자가 2018년 상반기 출시 예정인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S9에 도입될 예정이다.

중국제조 2025 ['Made in China 2025' strategy] 경제용어사전

... 모두 갖춘 거대한 중국이 국가 주도로 외국 기업에 불이익을 주는 정책을 펴는 것은 중소 개발도상국의 불공정 정책과는 근본적으로 다른 문제”라고 지적했다. NYT는 “중국은 보잉, 에어버스, 제너럴일렉트릭(GE), 지멘스, 닛산, 르노, 삼성, 인텔 등으로부터 수입을 중단하려 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계획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중국정부는 자국기업에 대규모의 보조금을 지원하고 중국에 진출한 외국기업에는 핵심기술을 이전하라고 압박을 가하고 있다. 한편, 미국은 고율관세 부과등을 ...

CAR-T 치료제 [Chimeric antigen receptor-T] 경제용어사전

... 앱클론과 큐로셀이 CAR-T 치료제 개발 경쟁을 본격화하고 있다. 두 회사는 최근 임상시험에 필요한 시약을 생산할 시설도 갖췄다. 이들이 국내에서 CAR-T 치료제 임상을 처음 시작할 가능성이 높다. 큐로셀은 2020년 3월 삼성서울병원에 500㎡ 규모의 CAR-T 치료제 생산시설을 지었다. 앱클론도 2020년 5월 서울 구로동 본사에 같은 규모의 생산시설을 완공했다. 연간 100여 명분의 약물을 생산할 수 있는 규모다. 큐로셀은 2020년 3분기 식품의약품안전처에 ...

프렐류드 사업 [Prelude project] 경제용어사전

... 약 475㎞ 떨어진 해저에 위치한 프렐류드 및 콘체르토 가스전을 개발해 해상에서 액화•수출하는 대규모 상•하류 통합 LNG 프로젝트. 한국가스공사를 비롯해 쉘, 인펙스, 오피아이씨가 참여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에는 삼성중공업이 2016년 6월 완공한 세계최대규모의 해양플랜트인 프렐류드 FLNG가 투입된다. 이 설비는 호주 북서부 브룸에서 약 475㎞ 떨어진 프렐류드 가스전 인근 해상에서 향후 약 25년간 연간 LNG 360만t, 천연가스 콘덴세이트 130만t, ...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 [stretchable display] 경제용어사전

화면이 탄력적으로 늘어나는 차세대 디스플레이. 2017년 5월 23~25일(현지시간) 삼성디스플레이가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 디스플레이 전문학회가 여는 'SID 2017'에서 처음 공개할 예정이다. 이 제품은 태블릿PC에 많이 쓰이는 9.1인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로, 화면을 위에서 누르면 화면이 움푹 들어갔다가 원래의 평평한 화면으로 돌아온다. 아래에서 위로 화면을 눌러도 다시 원상태로 돌아가는 신축성을 지녔다. 디스플레이를 구성하는 ...

버그 바운티 [bug bounty] 경제용어사전

보안취약점 신고제. 기업의 서비스 및 제품을 해킹해 취약점을 찾은 해커에게 포상금을 주는 제도. 구글 애플 마이크로소프트(MS) 페이스북 등 글로벌 기업 대부분이 시행 중이다. 국내선 삼성 네이버 카카오 네오위즈 한글과컴퓨터 등 5곳이 버그바운티를 실시하고 있다.

투명 폴리이미드 필름 [coloreless polymide] 경제용어사전

... 대체할 것으로 기대되는 차세대 디스플레이 소재. 투명 폴리이미드 필름은 유리처럼 투명하고 강도가 세면서도 수십만 번 접어도 흠집이 나지 않아 폴더블 디스플레이와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분야에서 독보적인 차세대 소재로 주목받고 있다. 삼성전자의 '갤럭시 폴드' 역시 화면에 투명 폴리이미드 필름을 덧대는 방식이다. 보통 폴리이미드 필름은 노란색을 띠기 때문에 활용에 한계가 있는데 불소를 사용해 추가 가공하여 투명하게 만든게 투명 필름이다. 국내 제조업체들은 2000년대 ...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Infinity Display] 경제용어사전

2017년 3월 29일 모습을 드러낸 삼성전자의 스마트 폰 갤럭시 S8에 채용된 디스플레이 명칭. 5.8인치 화면의 갤럭시S8은 앞면의 83.3%가, 6.2인치 화면의 갤럭시S8플러스는 앞면의 83.9%가 디스플레이로 채워져 있다. 이전 제품은 앞면의 70% 정도가 디스플레이다. 세로로 길쭉한 18.5 대 9 비율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는 시각적으로 상하좌우가 곡면으로 휘어진 '엣지' 형태로 제작돼 화면이 더욱 커 보인다. 영화 등 동영상 콘텐츠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