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69건

딜리버리히어로 [Delivery Hero] 경제용어사전

... 2019년 12월 딜리버리히어로는 배달의민족 서비스를 운영 중인 우아한형제들을 5조원에 인수했다. 이는 현대산업개발과 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아시아나 항공 인수 가격으로 제시한 2조5000억원보다 두 배 높은 것으로 국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인 현대건설과 GS 등의 시가 총액과 맞먹는 수준이다. #가치가 높은 이유? 해외에선 배달 서비스와 차량 공유 서비스 등 가입자 데이터로 움직이는 IT 기업에 주목하고 있는데 이는 다른 산업과 결합이 용이하기 때문이다. 배달의민족은 ...

3%룰 경제용어사전

상장사의 감사 (또는 감사위원)를 선임할 때 해당 회사의 지배주주가 의결권 주식의 최대 3%만 행사할 수 있도록 제한한 규정으로 대주주의 지나친 영향력 행사를 막기 위한 것이다. 하지만 오히려 3%룰 때문에 감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못하고 있다는 불만도 제기된다. 감사 선임이 이뤄지려면 주주총회에서 의결권이 있는 주식 25% 이상이 찬성을 해야 하는데, 주주 총회에 참석하는 소액 주주가 적어 정족수 미달로 해당 안건이 부결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

해외 ETF 직접구매 경제용어사전

국내 금융투자회사를 통해 해외�느攘梔緻訃�ETF)즐 직접 구매(직구)하는 것. 해외 거래소에 상장된 ETF의 투자수익에는 양도소득세(22%)만 부과되지만 금융소득종합 과세 대상에서 빠진다. 과세 대상은 1년 수익과 손실을 합산한 값이다. 세법상 해외에 있는 것은 펀드가 아니라 주식으로 보기 때문이다. 이에 비해 국내 상장 해외 ETF는 펀드로 간주돼 매매할 때마다 배당소득세(15.4%)를 낸다. 수익을 냈다면 연말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에도 포함된다. ...

포괄적 주식교환 경제용어사전

상장기업 주주들이 상장기업에 지분을 모두 넘겨주고 그 대가로 상장기업의 신주를 받는 것. 이 방식은 겉으로는 비상장기업이 상장기업의 완전자회사가 되는 것이지만, 비상장기업이 우회상장을 하는 방법으로도 사용된다.

암호화폐 회계기준 경제용어사전

... 부정적인 입장을 견지해왔다. 그동안 정부는 가상화폐를 화폐나 금융상품으로 인정하지 않았다. 이번 IFRS의 결정은 정부의 기존 입장에 더욱 힘을 보태주는 것이다. -기업들의 가상통화 회계 회계기준원 관계자는 “IFRS를 사용하는 상장사는 가상화폐를 보유했을 때 목적에 따라 무형 또는 재고자산으로 인식해야 하지만, 비상장사 등 일반 회계기준을 쓰는 기업들은 반드시 IFRS 해석을 따를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빗썸' 운영사 비티씨코리아닷컴과 '업비트'의 두나무 ...

블라인드 펀드 [blind fund] 경제용어사전

... 전부터 LP들과 협의하는 게 통상적이다. 투자자들이 최종 투자를 결정하는 투자심사위원회(투심위)에 참여해 의견을 적극적으로 개진하는 사례도 많다. 10년 넘게 블라인드펀드에 활발하게 투자해온 국민연금도 마찬가지다. 운용보고서에는 비상장사의 경우엔 신용평가기관이 작성한 공정가치보고서까지 첨부돼 있다. 자본시장법에서 금지하는 건 '의사결정 관여'다. 한 PEF 전문 변호사는 “과거에도 운용사들이 투자심사위워뇌에서 투자자들의 강한 반대에도 투자를 결정한 사례가 적지 ...

스캠 코인 [scam coin] 경제용어사전

... 부류로 ICO를 통해 자금이 모금 되면 곧바로 잠적한다. 보물선 코인으로 사기판을 벌였던 `신일골드코인'이 대표적 사례이다. 두 번째는 중급수준의 스캠인데 사기를 목적으로 하는 점은 초보 수준 스캠과 같지만 ICO를 한 후 거래소에 상장을 한다는 점이 다르다. 일반 투자자들은 상장된 코인에 대한 신뢰가 높은 편인데, 자금을 유치한 측은 상장후 시세조작으로 막대한 차익을 거둔 후 사라진다. 세 번째는 고급수준의 스캠이다. 자금 유치자가 처음부터 사기를 목적으로 했다기 보다는 ...

단일판매·공급계약 체결 공시 경제용어사전

... 계약금액이 전년도 매출액의 10% 이상일 경우에만 의무공시대상이다. 예를 들어 전년도 매출액 1000억원을 올린 기업이 100억원 이상의 판매·공급계약을 체결했을 때는 의무적으로 공시해 야하며, 100억원이 되지 않으면 굳이 공시를 하지 않아도 된다. 유가증권시장 상장기업의 경우에는 5% 이상이며, 이 중에서도 자산총액 2조원 이상의 대규모 기업은 2.5% 이상이다. 계약 체결시의 공시는 수시공시이기 때문에 계약체결 다음 날까지 공시해야 한다.

주식등의 대량보유상황보고서 경제용어사전

특수관계인을 포함한 개인이나 법인이 상장회사 지분을 5%이상 보유하게 될 경우에 5일 이내 발표하는 지분공시다. 일명 "5%룰"이라고도 불리며, 주식을 추가로 매입하거나, 매각해 1% 이상의 지분변동이 생겨도 5일 이내에 공시해야 한다.

카피타이거 [copytiger] 경제용어사전

유니콘(기업가치가 10억달러 이상인 비상장 스타트업)의 사업모델을 벤치마킹한 후 자사만의 비즈니스모델을 접목시켜 성장하는 기업. 민간정책연구단체인 창조경제연구회(KCERN)이 제안한 전략으로 이른바 유사 모델을 가져다 서비스하는 카피캣이라는 용어에서 고양이를 뜻하는 '캣' 대신에 '타이거'로 대체한 것이다. 모방만 하는 고양이를 넘어 호랑이로 성장하자는 의미로도 풀이된다. 독일의 '로켓인터넷'은 핀터레스트, 우버, 페이스북 등 글로벌 유명 스타트업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