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81-90 / 278건

기술특례 상장 경제용어사전

기술력이 우수한 기업에 대해 외부 검증기관을 통해 심사한 뒤 수익성 요건을 충족하지 못하더라도 상장 기회를 주는 제도로 2005년 도입됐다. 기술특례로 상장하려면 거래소가 지정한 전문평가기관(기술보증기금, 나이스평가정보, 한국기업데이터) 중 두 곳에 평가를 신청해 모두 BBB등급 이상을 받아야 하고, 이 중 적어도 한 곳에서는 A등급 이상을 받아야 한다. 이후 상장심의위원회를 통과하면 코스닥시장에 이름을 올릴 수 있다. 주로 연구개발(R&D)에 투자를 ...

시니어론 [senior loan] 경제용어사전

S&P 기준 'BBB-' 이하로 신용등급이 낮은 기업에 자금을 빌려주고 비교적 높은 이자를 받는 변동금리형 선순위 담보 대출. 시중금리가 오르면 수익이 높아지는 구조다. 뱅크론, 시니어시큐어드론, 레버리지론 등으로도 불린다. 국내에선 대부분 미국 시니어론 상장지수펀드(ETF)에 투자하는 펀드 형태다.

합성ETF [Synthetic Exchange Traded Fund.] 경제용어사전

주식 채권 등을 편입하는 전통적인 상장지수펀드(ETF)와 달리 장외 스와프거래 등을 활용해 기초자산 을 대폭 확대한 상품.

전자투표제 [electronics voting] 경제용어사전

... 온라인 투표방식. 주총장에 출석하지 않고도 인터넷 에 접속해 특정 안건에 찬반을 표시함으로써 의결권을 행사한다. 전자투표제는 2010년 5월부터 시행됐지만 기업이 자유롭게 채택 여부를 결정하도록 했다. 그런데 2013년 6월말현재 상장사 중엔 이 제도를 도입한 곳은 한 곳도 없다. 전자투표제 찬성론자들은 인터넷 투표를 이용해 소수주주의 의결권 행사를 활성화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재계는 전자투표제가 의무화되면 투기자본 등의 악의적 루머 공격 때 투표 쏠림이 나타나 ...

다중대표소송제 경제용어사전

자회사의 이사가 임무를 게을리해 손해를 입힌 경우 모회사의 주주가 해당 이사를 상대로 법적 책임을 물을 수 있게 하는 제도다. 비상장회사의 경우 전체 주식의 100분의 1 이상, 상장회사는 1만분의 1 이상 보유한 주주는 누구나 소송을 제기할 수 있다. 다중대표소송제는 일감몰아주기 등 대주주의 위법 행위를 방지하고, 소액주주의 경영감독권을 강화하는 수단으로 논의돼왔다. 하지만 우려의 목소리도 높다. 다중대표소송제가 도입되면 자회사 주주의 권리를 침해하고 ...

실권주 청약 경제용어사전

상장사의 주주 우선 공모방식 유상증자 때 미달된부분을 주간사 증권회사 가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청약받는 것을 말한다. 발행가격 이 일반 주가보다 10∼30% 낮아 투자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

투자일임업 경제용어사전

금융회사가 고객으로부터 어디에 어떻게 투자할지를 일괄 위임받아 투자자 개별 계좌별로 대신 자산을 운용해주는 금융업을 말한다. 자본시장 법은 자본시장 관련 금융업을 △ 투자매매업 △ 투자중개업 △ 집합투자업 △신탁업 △투자일임업 △ 투자자문업 등 모두 6개로 구분하고 있다. 법에서 투자일임업은 '투자자로부터 금융투자상품 에 대한 투자 판단의 전부 또는 일부를 일임받아 투자자별로 구분하여 금융투자상품을 취득·처분, 그밖의 방법...

인버스 ETF [Inverse ETF] 경제용어사전

해당지수의 가격이 올라야 수익을 거두는 상장지수펀드(ETF)와는 정반대로 해당지수의 가격이 내려야 이익을 거둘수 있는 상품. 주식시장 의 하락에 대비하기 위한 헤지수단으로 소액투자가 가능하다.

지정자문인 제도 [Nomad] 경제용어사전

코넥스 (KONEX)시장에서 증권사가 특정 기업의 지정 자문인이 돼 상장 지원, 공시업무 자문, 사업보고서 작성 지원 등의 역할을 수행하는 것. 코넥스에 투자할 수 있는 투자자는 증권사·은행· 연기금 등 자본시장 법상의 전문투자자 와 벤처캐피털, 헤지펀드 에 투자가 가능한 자격을 갖춘 개인투자자(투자금 5억원 이상)로 제한했다. 코넥스 상장사가 코스닥으로 이전하면 자문인 역할을 한 증권사가 상장주관사도 맡을 수 있다.

공매도 잔고 보고제도 경제용어사전

... 의한 시장교란과 주가 왜곡을 막아 투자자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것이다. 호주, 독일, 프랑스 등 상당수 선진국이 공매도 보고제도와 공시제도를 동시에 시행하고 있다. 한국도 2012년 8월 30일부터 시행되고 있다. 이에 따라 상장사 발행 주식의 0.01% 이상 공매도 포지션을 가진 투자자는 금융감독원에 의무적으로 이 사실을 보고해야 했다. 영국(0.25%) 일본(0.25%) 홍콩(0.02%) 등 주요 선진국과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기준이 엄격한 편이다. 증권사 등이 주식시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