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31-40 / 1,011건

공인인증서 경제용어사전

온라인에서 신원을 확인하거나 문서의 위·변조를 막기 위해 만들어져 민원서류 발급 같은 전자정부 서비스, 인터넷 금융 등에 활용됐다. 다만 발급이 번거롭고 관련 플러그인 기술인 '액티브X'가 마이크로소프트의 익스플로러에서만 사용할 수 있어 불편하다는 지적이 많았다. 1999년 도입됐으나 2020년 5월 20일 공인인증서의 독점적 지위를 폐지하는 '전자서명법 개정안'이 통과됨에 따라 '공인인증서'의 독점 기능이 사라지고 사설 인증서도 기존 공인인증서 ...

차액결제거래 [contract for difference] 경제용어사전

... 내지 않고 공매도할 수 있다. 연말에는 양도세 요건이 주식 보유액 10억원 이상에서 3억원 이상으로 대폭 강화될 예정이어서 CFD로 수요가 몰릴 전망이다. 증권사들도 '왕개미 모시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2016년 CFD 서비스를 시작한 교보증권에 이어 지난해 키움증권 하나금융투자 DB금융투자가 뛰어들었다. 2020년에는 한국투자증권 신한금융투자 등 대형사들도 나서고 있다. 우려도 높아지고 있다. 급락장이 펼쳐지면 깡통계좌가 속출하면서 시장에 매물부담으로 작용해 ...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Central Bank Digital Currency] 경제용어사전

... 전반을 감시할 수 있다는 얘기다. CBDC와 결제시스템이 몰리는 중앙은행이 사이버 테러 공격을 받으면 자칫 금융시스템 전체가 붕괴할 위험이 있다는 분석이 제기된다. CBDC가 확산되면 노인 등 정보기술(IT)에 어두운 계층이 금융서비스에서 소외되는 현상이 심화할 것이란 우려도 있다. 금융산업적으론 은행의 자금 조달 기능이 크게 약화될 수 있다. 개인이 CBDC를 전자지갑에 직접 보관하는 만큼 요구불예금 등 은행권 수시입출금 및 단기예금 계좌를 사용할 유인이 줄기 때문이다. ...

긴급복지지원제도 경제용어사전

갑작스러운 생계곤란 등의 위기상황에 처한 사람들에게 생계, 의료, 주거지원 등 복지서비스를 신속하게 지원하는 제도를 말한다. 일반 재산 기준(지방세법에 의한 토지, 건축물, 주택, 자동차 등)은 대도시 1억8800만원 중소도시 1억1800만원 농어촌 1억100만원이다. 하지만 2020년 4월 코로나19의 위기 상황에서 최대한 많은 저소득가구가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긴급복지지원제도 기준을 대폭 낮췄다. 이에 따라 재산을 산정할 때는 대도시, 중소도시, ...

재난지원금 경제용어사전

... 지원금을 받게된다. 하지만 이번에 처음 신청하는 특고, 프리랜서는 15일 사업 공고를 확인해 온라인 전용 사이트나 오프라인에서 별도로 신청해야 한다. 그러면 2, 3주 심사를 거쳐 2월 중 지원금을 받게 된다. ▶ 방문, 돌봄 서비스 종사자 생계지원금 : 2021년 1월 중 신청, 2월 말부터 지급 ▶ 법인택시. 기사 소득안정자금 : 2021년 1월 중 신청, 1월 말까지 대상자 확정 ▶ 소상공인 일반 업종(100만 원) : 1/11 이후 문자 안내, 1월 ...

타다금지법 경제용어사전

... 차량을 빌릴 때 관광 목적으로 6시간 이상 사용하는 경우, 대여·반납장소가 공항 또는 항만인 경우에만 사업자의 운전자 알선을 허용했다. 하지만 타다는 관광 목적이 아닌 일상생활에서 단시간 이용하는 경우가 많아 조항을 적용하면 사실상 서비스가 불가능해진다. 가로막힌 혁신 이 법안은 이날 재석의원 185명 중 찬성 168명, 반대 8명, 기권 9명으로 통과됐다. 여당 의원 중에는 최운열, 설훈 등 2명만 반대했다.본회의 통과 당시 의원들의 찬반 토론은 격렬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

개방형 OS 경제용어사전

... 대표적이다. 정부는2019년 5월 행정·공공기관 업무용 PC에 개방형 OS를 도입하겠다고 밝혔고 2020년 2월4일 개방형 OS도입 전략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개방형 OS는 2020년 하반기부터 시작될 예정인 민간 클라우드 서비스와 연계해 도입된다. 지금까지 공공기관들은 지정된 PC로만 인터넷에 접속해야 했다. 보안에 대한 우려 탓이었다. 민간 클라우드 서비스가 도입되면 상황이 달라진다. 기기에 구애받지 않고 데이터센터를 거친 후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 ...

개방형 OS 경제용어사전

... 대표적이다. 정부는2019년 5월 행정·공공기관 업무용 PC에 개방형 OS를 도입하겠다고 밝혔고 2020년 2월4일 개방형 OS도입 전략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개방형 OS는 2020년 하반기부터 시작될 예정인 민간 클라우드 서비스와 연계해 도입된다. 지금까지 공공기관들은 지정된 PC로만 인터넷에 접속해야 했다. 보안에 대한 우려 탓이었다. 민간 클라우드 서비스가 도입되면 상황이 달라진다. 기기에 구애받지 않고 데이터센터를 거친 후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 ...

언택트 소비 경제용어사전

언택트란 접촉을 뜻하는 콘택트(contact)에 부정ㆍ반대를 뜻하는 언(un)을 붙인 신조어다. 언택트 소비는 소비자와 직원이 만날 필요가 없는 소비 패턴을 말한다. 기존에는 키오스크나 식권 자판기 등을 통한 서비스가 일반적이었지만 최근엔 금융사의 간편결제 앱을 활용하는 사례가 많아지고 있다. 직원과 직접 마주치는 것을 원치 않는 2030세대의 성향과 유통사의 인건비 절감 요구(needs)가 맞아떨어진 결과다.

신용카드 등 사용액 공제 경제용어사전

... 사용한 경우 총급여액의 25%를 초과한 사용금액에 대해 소득공제를 해주는 제도. 신용카드는 15%, 현금영수증과 직불카드·선불카드는 30%, 전통시장과 대중교통 사용액은 40% 공제율이 적용된다. 신용카드 등의 사용액도 연말정산간소화 서비스에서 자료가 다 나오기 때문에 이를 출력해 제출하면 된다. 월세 세액공제 대상자는 주택을 소유하지 않은 세대주이며 연 750만원 한도 내에서 총급여 7000만원 이상이면 10%, 이하면 12%의 공제가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