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0건

코로나 거리두기 4단계 경제용어사전

... 격상되면 낮에는 4명까지 모일 수 있지만 오후 6시 이후로는 2명까지(3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만 모일 수 있게 된다. 사실상 야간외출 제한 조치가 시행되는 셈이다. 출근 등 필수적인 활동은 하되 퇴근 후에는 외출을 삼가라는 취지다. 설명회나 기념식 등의 행사는 아예 금지된다. 또 1인 시위 이외의 집회와 행사는 전면 금지되고 결혼식과 장례식에는 친족만 참석할 수 있게 된다. 클럽과 헌팅포차, 감성주점은 영업이 중단되고 식당, 카페, 노래연습장, 실내체육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은 ...

혼류생산 경제용어사전

... 생산성을 높이고 다품종 소량생산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전략이다. 2021년 3월 5일 현대자동차가 다차종 생산 시스템을 울산공장에 적용하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밝혀 관심을 끌고 있다. 현대차는 5일 개최된 다차종 생산 시스템 도입 관련 설명회에서 한 생산라인에서 여러 종류의 차를 만들 수 있도록 부품 공급 방식을 바꾸겠다고 설명했다. 지금은 컨베이어벨트 뒤쪽에 조립할 부품을 쌓아놓고 하나씩 가져다가 작업하고 있다. 이 방식으로는 한 라인에서 1~2개 차종밖에 제조할 ...

액셀러레이터와 인큐베이터 [accelerator and incubator] 경제용어사전

... 국내에서는 이재웅 쏘카 대표, 장병규 크래프톤 의장 등 1세대 벤처 창업자들이 참여한 프라이머가 대표적 액셀러레이터로 꼽힌다. 현재 145개의 액셀러레이터가 활동 중이다. 인큐베이터와 액셀러레이터를 구분하는 결정적 요소는 '데모데이(사업설명회)'다. 대부분의 액셀러레이터는 기수별로 스타트업을 모집한 뒤 사업 멘토링을 거쳐 데모데이에 내보낸다. 데모데이에서 투자자의 눈에 띈 기업들은 후속 투자를 유치하는 기회를 얻는다. 스타트업의 몸값이 높아지면 액셀러레이터들은 투자금 ...

위험가중자산이익률 [return on risk weighted assets] 경제용어사전

... 주택담보대출이나 위험 가중치가 높은 취약업종 대기업 여신은 아무리 영업 실적이 좋아도 RORWA를 끌어올리는 데 도움이 되지 않는다. 국내에서는 아직 생소한 수익성 지표지만 씨티 바클레이즈 웰스파고 등 글로벌 은행들은 수년 전부터 기업설명회 때 RORWA를 필수적으로 포함시키고 있다. 글로벌 은행의 RORWA는 지난해 기준 1.5~2% 수준이다. 국내 은행에 비해 최대 두 배가량 높다. 은행들이 RORWA를 경영·영업 전략에 빠르게 적용하고 있는 것은 금융회사에 대한 ...

엔젤 투자 [angel investment] 경제용어사전

... 올린 뒤 기업이 코스닥시장에 상장하거나 대기업에 인수합병(M&A)될 때 지분 매각 등으로 투자 이익을 회수한다. 직접투자와 간접투자 방식이 있다. ◆직접투자=개인이 기업과 직접 접촉해 투자하거나 여럿이 모여 정보를 공유하고 기업설명회(IR) 등을 함께 듣는 엔젤클럽 활동을 통해 자기 책임하에 투자. ◆간접투자=49명 이하의 개인이 모여 결성하는 개인투자조합(펀드)에 출자하는 방식. 투자 대상 선정은 펀드매니저 역할을 하는 업무집행조합원(GP)이 담당. 투자한 ...

나노공정 경제용어사전

... 160억 개가 들어간다. 2021년 7월 현재 5㎚ 공정이 주력인 삼성전자, TSMC는 차세대 공정인 3㎚ 공정에서 패권을 잡기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선폭이 7㎚→5㎚→3㎚로 한 단계씩 진화할수록 반도체 칩의 전력 효율성이 20%씩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런 가운데 2021년 7월 26일 인텔이 기술설명회에서“20A(2㎚급) 공정 기술을 활용해 퀄컴을 고객사로 확보했다”고 공식 발표함으로써 글로벌 반도체업계에 큰 충격을 안겼다.

ER [Employee Relations] 경제용어사전

회사 내부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과 정보 전달을 위해 임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회사설명회를 말한다. 경영실적점검회의,노사간담회,경영설명회의 형식으로 경영정보를 공개하는 등 경영 투명성을 높여 노조, 협력사 등과 신뢰향상을 목적으로 한다.

투자설명회 [roadshow] 경제용어사전

회사가 기업을 공개하거나 채권 등을 발행할 때 공모하려는 투자자를 대상으로 발행회사의 사업내용 및 전망, 기업분석 내용 등에 관한 사항을 널리 알려 투자편의를 제공하기 위한 설명회다.

로드쇼 [road show] 경제용어사전

유가증권 발행을 위해 발행회사가 투자자(주로 금융기관 )를 대상으로 벌이는 설명회. 주요 국제 금융도시를 순회하며 열리기에 로드쇼라 불린다. 유가증권의 종류와 발행규모, 기업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포괄적인 전망, 발행회사 소속 국가의 경제·증시동향 등도 함께 제시된다. 수요자예측방식(book-building 방식)으로 유가증권 발행조건(주식값 또는 채권금리)을 결정할 때 주로 열린다. 수요자예측방식이란 발행회사가 발행조건을 결정해 투자자들에게 ...

국제입찰 [an international tender] 경제용어사전

응찰자의 국적에 제한을 두지 않는 입찰이다. 내국인에게 혜택을 주거나 유리한 조건을 따로 적용하지도 않는다. 국내입찰로는 낙찰될 가능성이 희박하거나 낙찰돼도 특혜시비가 예상될 경우 국제입찰에 부친다. 외국인은 국내사정에 밝지 못하므로 내국인과 함께 컨소시엄 을 이뤄 응찰하는 경우도 있다. 응찰자가 많아 입찰을 빨리 성사시키기는 좋지만 외국에서 설명회를 열거나 해외광고를 내는 등 부대비용이 많이 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