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7 / 7건

기후대응기금 경제용어사전

... LNG 등 발전용 에너지세의 체계를 바꿀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탄소와 관련된 각종 에너지 세금과 부담금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가격 체계를 다시 정하기로 했다. 기업들은 경유세가 오르고 탄소세가 신설되는 형태로 에너지 세제개편될 것으로 보고 있다. 전기요금이 오를 공산도 크다고 예상한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지금 단계에서 탄소세 도입과 경유세 인상 여부를 말씀드리는 건 적절하지 않다”며 가능성을 열어놨다.

통합투자세액공제 경제용어사전

... 이동통신 시설, 의약품 품질관리 시설, 신성장기술 사업화 시설, 근로자 복지증진 시설 등 일부 투자에 대해서만 세제혜택을 줬지만 이를 기업의 모든 투자로 확대한다는 것이 골자다. 통합투자세액공제의 기본 공제율은 기업 규모 별로 1~10%로 ... 공제해주기로 했다. 정부는 투자세액공제를 모든 투자로 넓혔다는 점에서 의의를 찾고 있지만 일부 투자 항목의 경우 제도 개편으로 기본 공제율이 떨어지는 경우도 있어 논란이 되고 있다. 신성장기술 사업화 시설투자 기본 공제율은 5~10%에서 ...

2020 세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 통합투자세액공제 제도가 신설된다. 신기술과 연구개발(R&D) 투자에 따른 혜택은 더 큰 폭으로 확대한다. 해외 시설을 국내로 옮기는 유턴 기업에 대한 세제혜택도 늘리기로 했다.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기업의 피해 극복을 돕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 이같은 세제개편을 한다는 입장이지만 위기에 빠진 기업의 활력을 되살리기엔 부족하다는 지적도 나온다. 모든 투자에 대해 세금 감면하겠다 기획재정부가 2020년 7월 ...

국민자산관리계좌 [Korea Lifetime Investment Account] 경제용어사전

2016년 3월 출시된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가 낮은 세제 혜택과 가입 대상 제한 등으로 유명무실해졌다는 판단에 따라 정부와 여당이 2019년 9월 부터 ISA를 전면개편하여 국민자산관리계좌로 재설계하기로 하면서 나온 개념이다. ... 길러주고 학자금 등을 마련하기 위한 '주니어 ISA'도 도입된다. 가입 기간은 기존 5년에서 영구적으로 확대되고 세제 혜택도 강화될 전망이다. '한국 대표 재테크 통장'이라는 뜻에서 '코리아(KoLIA: Korea Lifetime ...

연구개발감세 경제용어사전

... 8~10%를 법인세에서 공제해주는 일본의 세금제도다. 대상은 '제품의 제조 또는 기술 개선, 고안 또는 발명과 관련한 시험연구에 들어가는 비용'으로 규정해 현재는 주로 자동차, 전기, 제약업체가 혜택을 본다. 일본정부는 2017년 세제개편안에서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을 활용한 서비스 개발도 명확하게 감세 대상에 넣기로 했다. 서비스 연구 개발에 필요한 컴퓨터, 센서 등을 구입한 비용과 관련 인건비 등이 포함된다. 외부 업체에 연구개발을 위탁한 비용도 대상이 ...

상품·서비스세 [Goods and Service Tax] 경제용어사전

... 통과시켰다. 영국에서 독립한 뒤 소련처럼 계획경제를 도입한 인도는 1991년 외환위기를 겪으면서 자유시장경제로 돌아섰지만 세제가 통일되지 않아 기업 활동에 불편이 많았다. 특히 상품, 서비스를 팔았을 때 내야 하는 판매세는 품목과 주마다 달랐다. ... 야당은 18%를 주장하고 있지만 인도 정부 관계자는 “그러면 총세입이 줄어들 것”이라고 지적했다. 인도 정부는 세제 개편으로 인도 국내총생산(GDP)이 2% 정도 증가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민간 경제학자들도 인도 GDP가 1.5~2% ...

기업소득환류세제 경제용어사전

기업이 한 해 이익의 80%이상을 투자, 배당, 임금 인상분 등에 사용하지 않으면 법인세로 추가 징수하는 제도. 일종의 사내유보금 과세제도다. 기업의 소득을 가계와 사회로 환류시켜 침체된 경기를 부양하려는 목적으로 자기자본 500억원 이상(중소기업 제외)이거나 상호출자제한기업집단(대기업집단) 소속 기업에 한해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간 한시적으로 시행한다. 배당소득 증대세제, 근로소득 증대세제와 함께 최경환 부총리 취임(2014년 7월)이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