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8건

노이즈캔슬링 헤드폰 [noise-cancelling headphone] 경제용어사전

주변 소음 차단하고, 듣고 싶은 음악은 잘 들리게 제작한 헤드폰. 노이즈캔슬링은 인공적인 소리로 원치 않는 소음을 덮어버리는 기술이다. 헤드폰에 부착된 센서로 외부의 음파를 감지하는 게 첫 단계다. 다음엔 헤드폰 내부 스피커의 차례다. 외부의 음파와 파장이 다른 음파를 생성해 소음을 없앤다. 짠 음식에 설탕을 넣어 맛을 중화하는 것과 비슷한 방식이다. 독일의 젠하이저가 이 기술을 처음으로 개발했다. 1984년 독일 루프트한자항공이 파일럿용 헤드폰 ...

어깨충돌증후군 경제용어사전

... 하는 힘줄이 부딪히면서 염증이 생기는 질환. 팔을 어깨높이보다 높게 들어 올렸을 때 통증이 느껴지거나 어깨 속에 뭔가 걸리는 듯한 느낌이 있다면 어깨충돌증후군을 의심해야 한다. 어깨충돌증후군이 있으면 팔을 들 때 어깨에서 뚝뚝 소리가 난다. 어깨 사용이 많은 운동을 하거나 운동할 때 잘못된 자세를 반복하면 생기기 쉽다. 대부분 스포츠 손상 때문에 생긴다. 컴퓨터 사용이 잦은 직장인, 가사노동이 많은 주부도 이 질환을 많이 호소한다. 어깨충돌증후군은 엑스레이 검사 ...

리쿠 경제용어사전

... 토룩은 다양한 분야 기술을 동시에 연구해 완성품을 구현했다. 아기같이 큰 머리, 짧은 다리를 지닌 리쿠의 디자인에 맞게 프레임과 커버를 제작했고, 로봇의 관절 역할을 하는 액추에이터(구동장치) 22개도 직접 제작했다. 얼굴 및 소리 인식 시스템, 행동 결정 알고리즘 등도 딥러닝(기계학습) 기반으로 자체 개발했다. 토룩을 이끄는 전동수 대표는 서울대 기계항공공학 박사 출신으로 2012년 1월 토룩을 설립한 뒤 사람과 교감할 수 있는 소셜로봇을 개발하는 데 한 우물만 ...

소셜로봇 [social robot] 경제용어사전

... '행복해'나 '슬퍼'라고 답한다. 2~3세 정도의 어린아이 수준이라는 설명이다. 일반 로봇 회사들은 기술, 모듈 등 특정 분야에만 집중하지만 토룩은 다양한 분야 기술을 동시에 연구해 완성품을 구현했다. 아기같이 큰 머리, 짧은 다리를 지닌 리쿠의 디자인에 맞게 프레임과 커버를 제작했고, 로봇의 관절 역할을 하는 액추에이터(구동장치) 22개도 직접 제작했다. 얼굴 및 소리 인식 시스템, 행동 결정 알고리즘 등도 딥러닝(기계학습) 기반으로 자체 개발했다.

슬리포노믹스 [sleepnomics] 경제용어사전

... 도입돼 관련 시장이 커지고 있다. 최근에는 정보통신기술(ICT)과 사물인터넷(IoT)을 접목한 슬립 테크(sleep tech) 제품이 등장했다. 간단한 음성인식으로 침대를 체형에 맞게 조절하는 '스마트 모션베드', 일상 소음을 줄이고 빗소리와 낙엽 소리 등 자연음향으로 숙면을 유도하는 '노이즈-마스킹 슬립버드' 등이 인기다. 도심에서는 직장인들이 찾는 '낮잠 카페'가 늘고 있다. 일부 기업은 수면실을 따로 설치해 직원들의 숙면을 돕는다. 나이키처럼 '콰이어트 룸(수면실)'을 ...

두경부암 경제용어사전

... 목에 생기는 대부분의 암을 지칭한다. 위암 폐암 간암 대장암 등과 달리 발생 위치에 따라 열 개 이상의 세부 암으로 나뉜다. 발생 위치에 따라 치료법도 다르다. 두경부 부위에 있는 인체 기관은 음식을 먹고 사물을 보고 냄새를 맡고 소리를 듣는 다양한 기능을 한다. 이 때문에 두경부암이 생기면 삶의 질이 떨어진다고 호소하는 환자가 많다. 치료할 때는 이 같은 기능을 얼마나 잘 살릴 수 있는지 고려해야 한다. 다른 암보다 방사선 치료가 잘 듣는 것도 두경부암의 특징이다. ...

브레이크스루상 [Breakthrough Prize] 경제용어사전

... 케임브리지대 교수, 밀너, 저커버그 주도로 2016년 출범한 '브레이크스루 스타샷 프로젝트'가 그중 하나다. 3만 년 걸리는 우주 항해를 20년 만에 주파하는 우주돛단배를 건조하는 1억달러 규모 프로젝트다. 브레이크스루상재단은 가장 가까운 외계 행성을 찾는 '브레이크스루 워치', 태양계 바깥에서 지적생명체의 소리를 듣는 '브레이크스루 리슨', 외계 생명체에게 지구를 대표할 정보를 담아 전해줄 메시지를 설계하는 '브레이크스루 메시지'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말라카 해협 [Strait of Malacca] 경제용어사전

... 최근에는 이슬람 무장단체 출신 테러범들이 조직적으로 가담하기 시작했다는 보고도 있다. 테러 조직에서 습득한 전술을 활용하기 때문에 방어하기가 더 어렵다고 한다. 차라리 말레이 반도의 허리 부분인 태국 크라 지역에 운하를 뚫자는 소리가 나오고 있다. 길이 135㎞의 크라 운하 건설비용은 약 280억달러(약 31조원). 에너지 안보와 해상 영향력 확대를 노리는 중국이 투자 의향을 밝히는 등 관심을 보이는 모양이다. 그러나 항구·관광 수입에 의존해 온 싱가포르와 ...

AI 스피커 [AI speakers] 경제용어사전

... 것으로서 사람이 가전제품을 제어하는 '허브'역할까지 한다. 사람과 가전제품을 이어지는 허브로는 TV와 냉장고가 검토되어 왔다. 하지만 TV는 하루에 몇 번 쓸지 모르는 음성 비서 기능 때문에 하루종일 전원을 켜는 게 부담스럽고 냉장고는 소리를 내보낼 수 없다는 결정적인 결함이 있다. 스피커는 전력 소모가 많지 않은 데다 가격도 150달러 선으로 저렴해 새로운 소비자를 유도하기 적합하다. 2017년 7월 현재 이 시장의 맹주는 아마존(제품명 에코)과 구글(구글홈)이다. ...

미연방수사국 [Federal Bureau of Investigation] 경제용어사전

... 법무부에서 독립한 이후 7명이 국장직을 맡았다. 이 가운데 임기 중 해임된 사람은 지난 9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해고한 제임스 코미를 포함해 2명뿐이다. 임기가 2023년까지였던 코미는 2016년 대통령 선거 때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의 이메일 스캔들을 조사해 '트럼프 당선의 1등 공신'이라는 소리를 들었다. 그러나 '대통령 측근의 러시아 내통의혹 수사' 문제로 트럼프와 대립하다가 2017년 5월 전격 해임되면서 미국 정치판을 흔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