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8 / 8건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Severe Fever with Thrombocytopenia Syndrome] 경제용어사전

주로 4월부터 11월까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린 후 고열과 오심 등 소화기 증상을 나타내는 감염병이다. 1~2주 잠복기를 거쳐 감기 증상과 비슷하게 열과 근육통, 설사를 동반하며 심하면 사망에 이른다. 전용 치료제나 예방백신이 없어 야생진드기와의 접촉을 아예 차단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다. 부득이하게 산이나 풀숲을 가야할 때는 진드기 기피제를 사용하고, 긴 옷을 착용해야 한다. 특히 감염자 중에는 50대 ...

당뇨병 경제용어사전

... 당뇨병 위험은 높아진다. 스트레스도 당뇨병의 원인 중 하나다. 스트레스를 오랫동안 많이 받으면 부신피질 호르몬 분비가 늘어난다. 이 때문에 면역력이 떨어져 당뇨병 위험이 커진다. 인슐린과 글루카곤 호르몬에 문제가 있어도 당뇨병이 생긴다. 소화기에 염증이 있으면 면역력과 당 대사 능력이 떨어져 당뇨병으로 이어질 수 있다. 평소 복용하는 약 때문에 당뇨병이 생기기도 한다. 부신피질 호르몬제, 이뇨제, 경구용 피임약, 소염진통제, 갑상샘 호르몬제 등을 오래 사용하면 당뇨병에 걸릴 ...

뇌종양 경제용어사전

두개골 안에 암 등 종양이 생기는 것이다. 뇌와 뇌 주변 구조물에 생기는 모든 종양을 뇌종양이라고 부른다. 뇌에서 종양이 시작되기도 하고 폐암, 유방암, 위암 등 소화기계 암이 뇌로 번져 생기기도 한다. 뇌에서 시작된 암을 원발성 뇌종양이라고 부르는데 다른 암과 달리 뇌 이외 신체기관으로 전이되는 일은 드물다. 뇌종양은 인체에 생기는 종양의 10% 정도를 차지한다. 국내에서는 매년 3000여 명의 환자가 발생한다. 뇌종양은 종양의 종류에 따라 양성 ...

오존층 [ozone layer] 경제용어사전

... 자외선을 받아 두 개의 산소원자로 분해되면서 발생된 산소원자가 다시 산소분자와 결합해 생성된다. 오존분자들은 태양의 강렬한 자외선을 흡수한다. 오존층 파괴의 주된 물질은 '프레온'이라는 상표명 으로 생산되는 프레온가스 와 소화기에 사용되는 할론가스다. 프레온가스는 탄소원자를 염소와 불소원자가 둘러싸고 있는 형태인데 자외선을 받으면 분해되면서 반응성이 큰 염소분자를 방출하게 된다. 이 방출된 염소원자가 결합력이 약한 오존분자를 파괴한다.

세슘 [cesium] 경제용어사전

우라늄의 핵분열 과정에서 발생하는 방사성 동위원소. 인체에 가장 위험한 방사성 원소 중 하나로 물에 잘 녹아 토양이나 농작물 등에 쉽게 흡수된다. 체내에 유입되면 근육에 60%가량 침착되고 나머지는 전신에 분포된다. 소화기관에도 영향을 미쳐 암이나 유전장애를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세슘-137은 자연상태에서는 존재하지 않고 핵분열 핵실험 등 결과로 발생하는 인공 원소다. 방사능 낙진의 영향을 가늠하는 척도가 되며 반감기 (방사선량이 절반으로 ...

비소 [arsenic] 경제용어사전

금속광택이 나는 결정성의 비금속 원소로서 화합물은 독성이 있다. 회색, 황색, 흑색의 세 가지 동소체로 존재하며 농약·제초제·살충제 등의 재료와 여러 합금을 만드는데도 사용된다. 비소에 의한 중독은 소화기계통과 호흡기계통, 피부와 신경계통을 심한 손상을 준다.

셀레늄 [selenium] 경제용어사전

항산화제의 일종. 적혈구의 혈구소가 산화되어 파손되는 것을 예방하며 간경화증에서는 간의 재생을 돕는다. 노화를 지연시키며 수은의 중독도 막아준다. 셀레늄 섭취가 모자랄 경우 간장애, 근무력증, 조로가 올 수 있고 오랫동안 많은 양이 결핍되면 특히 소화기관 또는 배설기관에 암이 생길 염려가 있다. 영양효모, 해수, 해조류, 마늘, 버섯,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고 기른 농산물, 해산물, 우유, 계란, 완전곡류, 거의 모든 야채에 포함되어 있다.

마이크로보틱스 [Microbotics] 경제용어사전

마이크로보틱스는 지름 1㎜ 이하 크기의 미세 로봇을 말한다. 1970년대에 등장한 마이크로보틱스는 주로 산업 분야에 쓰이고 있으나 지진이나 건물붕괴 현장의 갈라진 틈새 사이로 진입해 생존자를 찾아내거나 혈관이나 소화기 등을 타고 인체를 돌며 질병을 발견해내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된다. 한편 나노로보틱스는 마이크로보틱스보다 훨씬 작은 초미세 로봇들로 원자나 분자 등 나노미터 로 측정될 수 있는 극소단위의 물질에 대한 실험 등에 쓰인다.